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5992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27189
오늘등록문서 : 28
전체댓글 : 527388
오늘등록댓글 : 35

 
profile WWE 17/05/16 WWE SmackDown Live

작성자: WManiac 등록일: 2017.05.17 10:08:09 조회수: 3010
홈페이지: http://www.wmaniac.com

* 다음은 미국 현지 시간으로 2017년 5월 16일(화) 오후 8시부터 USA 네트워크를 통해 방송되는 WWE 스맥다운 라이브의 실시간 경기 결과 리포트 입니다. 실시간 리포트에 종종 발견되는 오타-오기 부분은 댓글이나 쪽지로 알려주시면 대단히 감사하겠습니다.

 

 

[WWE SMACKDOWN LIVE - 2017.5.16.]

 

20160713_SD_DRAFT_AmbroseRollinsSasha_2-

 

* 일시: 2017년 5월 16일(화) 오후 8시 (미국 동부 기준)

* 장소: 미국 뉴햄프셔주, 맨체스터의 SNHU 아레나

 

0. 타이 딜린저 d. 에이든 잉글리쉬 (다크매치)

 

* WWE 스맥다운 라이브 인트로와 함께 본격적인 쇼가 시작됩니다. 오늘의 중계는 JBL, 톰 필립스 & 바이런 색스턴입니다.

 

007_SD-_05162017mm_0018--8c2a43686227d99

 

* WWE US 챔피언인 케빈 오웬스가 스맥다운 라이브의 오프닝을 장식합니다. 그는 KO 버전의 하이라이트 릴 토크쇼를 열겠다고 말하는군요. (제리-트론을 통해 2주 전 스맥다운에서 KO가 제리코를 박살내는 장면이 보여 집니다.) KO는 제리코가 스카프, 선물, 리스트에 집착했지만 이제 그가 유일하게 가지고 있는 것은 부상 리스트뿐이라고 조롱합니다. KO는 2주 전에 제리코를 박살낸 것은 백래쉬에서 AJ에게 할 일을 미리 보여준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KO가 프랑스어로 그의 게스트를 소개하려는데... AJ 스타일스가 등장합니다.

 

014_SD-_05162017mm_0038--f5ff33ccf0f66d0

 

AJ는 지난 1년간 오웬스가 제리코의 빛을 훔치다 못해 이제는 토크쇼까지 훔쳤다고 비난합니다. KO는 자신의 게스트가 AJ가 아니라며, 왜 나타났냐고 묻습니다. AJ는 오는 일요일에 오웬스를 물리치고 타이틀을 미국의 품으로 돌려놓을 것이며, 그때까지 기다리지 않고 오늘 싸울 것이라고 말합니다. ("USA!"챈트) 그러자 이번에는 진더 마할과 싱 브라더스가 나타납니다.

 

015_SD-_05162017mm_0076--056b01842e4bf1f

 

진더는 자신이 하이라이트 릴의 게스트였다고 말하고, KO는 AJ가 ‘무례한 미국인’이라고 말합니다. 진더 마할 역시 자신이 백래쉬에서 WWE 챔피언이 될 것이라고 주장하고, 오늘 상대할 AJ와 신경전을 벌입니다. AJ는 KO를 링 밖으로 몰아내고, 진더와의 오프닝 경기를 준비합니다.

 

016_SD_05162017dg_0384--b5f71ea95b4e9df3

 

1. 진더 마할(w/ 싱 브라더스) d. AJ 스타일스 (14분 29초)

→ 경기 막판에 AJ가 페노메날 포어암을 준비하지만, 싱 브라더스가 심판을 교란시키고 KO가 AJ를 몰래 타이틀샷으로 공격합니다. 결국 진더가 AJ를 잡아다 코브라 클러치 슬램을 작렬해 핀폴 승리를 거두는군요.

 

20170516_sd_lana--91b9e6da0b52e558372612

 

* 라나의 또 다른 데뷔 프로모가 보여 집니다.

 

20170516_sd_breezango--d860943850b926d8b

 

* 브리장고의 ‘패션 파일스’ 프로모가 보여 집니다. 그들은 스맥다운 태그팀 챔피언 우소스를 비롯한 스맥다운의 나쁜 패션들을 비난합니다. 그들은 백래쉬에서 우소스를 이기고, 챔피언이 될 것이라고 다짐합니다.

 

* WWE 챔피언인 랜디 오턴이 백스테이지를 걸어가고 있는데, 르네 영이 인터뷰를 청합니다. 오턴은 진더 마할이 외모나 억양 때문에 사람들이 자신을 싫어한다고 믿지만, 하는 짓 때문에 그를 싫어하는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043_SD_05162017dg_0688--0488e93f7877a408

 

2. 브리장고 d. 더 콜론스 (3분 55초)

→ 경기 막판에 판당고가 에피코에게 팔콘 애로우를 작렬해 팀의 핀폴 승리를 이끕니다.

 

* 경기 뒤에 스맥다운 태그팀 챔피언인 우소스가 나타나 브리장고와 신경전을 가집니다.

 

* 백스테이지에서 베키 린치와 나오미가 걸어가고 있는데, 샬롯이 합류해 함께 링으로 향합니다.

 

058_SD_05162017rf_1285--5b1c56c4824aef08

 

059_SD_05162017dg_1063--561f70d9c33f1df0

 

* 스맥다운 커미셔너인 셰인 맥마흔이 링에 나타나 백래쉬에서 있을 6-우먼스 태그팀 경기를 위해 조인식을 열게 됩니다. 경기에 참가하는 6명의 여성이 링에 차례대로 등장합니다. 나탈리아 팀이 먼저 경기 계약서에 서명을 하고, 베키 린치와 나오미, 샬롯도 한 마디씩 한 뒤에 서명을 합니다. 샬롯은 서명에 앞서 백래쉬 이후에 (나오미의 타이틀을 가리키며) 자신의 왕관을 되찾을 것이라고 말합니다. 참가자들의 계약이 끝나고 제임스 엘스워스가 마이크를 잡습니다. 엘스워스는 베키에게 ‘노 챈스 인 헬’이라고 말하고, 샬롯에게도 공주를 구해줄 왕자가 없을 것이라고 조롱합니다. 그리고 나오미에게는 결국 카멜라에게 타이틀을 빼앗길 것이라고 말하는군요. 열 받은 나오미가 엘스워스를 잡아채고, 몸싸움이 시작됩니다! 셰인은 그들을 멈추고 ‘카멜라 vs. 나오미’의 경기를 즉석에서 진행시킵니다.

 

079_SD-_05162017mm_0553--71beba6c4ef2a92

 

3. 카멜라 d. 나오미 (논타이틀) (11분 49초)

→ 링사이드에는 각자의 팀원이 자리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막판에 링 밖에서 싸움이 진행되고... 나오미가 링에 들어오려는 타미나를 킥으로 공격합니다. 하지만 카멜라가 기회를 놓치지 않고 롤업 커버, 1-2-3! 카멜라가 승리합니다.

 

* 뉴 데이의 스맥다운 라이브 데뷔 프로모가 보여 집니다.

 

* 백스테이지, 돌프 지글러가 셀프-인터뷰를 가집니다. 그는 나카무라 신스케의 과대광고를 이해하지 못하겠다며, 나카무라의 활약상을 한 번 보자고 말합니다. (비디오가 보여 지고 ‘영상을 찾을 수 없습니다.“라는 멘트가 뜹니다.) 지글러는 보는바와 같이 나카무라는 WWE에서 한 것이 아무 것도 없다고 말합니다. 그리고는 자신의 활약상을 비디오로 보여주고, 나카무라의 데뷔전은 보잘 것 없는 그의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폄하합니다.

 

* 백스테이지, 새미 제인이 다샤 퓨엔테스와 인터뷰를 가집니다. 새미는 자신이 백래쉬에서 배런 코빈과 경기를 가지게 되었음을 알립니다. 새미가 이야기를 진행할 때에 뒤에서 나타난 배런 코빈이 그를 공격하고, 일요일에 나타난다면 이와 같은 꼴을 당할 것이라고 경고한 뒤에 떠납니다.

 

094_SD_05162017dg_1690--8e64ceff0ed29156

 

4. 랜디 오턴 d. 배런 코빈 (논타이틀) (13분 10초)

→ 경기 막판에 랜디 오턴이 RKO를 시도하나, 배런 코빈이 막은 뒤에 딥 식스를 작렬! 2 카운트를 얻어냅니다. 코빈이 다시 공격을 진행하지만, 오턴이 기습 RKO를 작렬하고 핀폴 승리를 거두는군요.

 

101_SD_05162017rf_2437--c51b123dea9aade1

 

* 경기 뒤에 그렉 해밀턴이 링으로 들어와 오턴을 인터뷰하려 하는데... 진더 마할이 나타납니다. 진더 마할은 백래쉬에서 오턴의 프라이드와 신체를 박살낼 것이라고 말하고, 오턴 뒤에서 싱 브라더스가 나타나 그를 급습합니다. 진더가 링으로 들어와 오턴을 상대하고, 오턴이 반격 후에 그를 링 밖으로 쫓아냅니다. 오턴이 싱 브라더스를 잡아다 더블 드래핑 DDT를 시도하나, 진더가 막습니다. 다시 3명이 오턴을 공격하고, 진더가 코브라 클러치 슬램으로 오턴을 제압합니다. 진더 마할이 쓰러진 오턴을 노려보며 WWE 타이틀을 들어 올립니다. 이러한 장면을 끝으로 WWE 스맥다운 라이브가 종료됩니다.

 

(끝)

profile
Y2Jericho 등록일: 2017-05-17 10:16
인도시장을 노리고 푸쉬를 주는건 별 상관이 없는데,

그 푸쉬가 너무 급하고 뜬금없는 느낌은 지울수가 없네요.
profile
찌누구리 등록일: 2017-05-17 10:26
진더마할이 AJ까지

주관적인 개인 생각으로는 랜디 , 진더마할 대립이 1회성이 아닌 장기간으로 갈것 같아보이는군요
profile
I.B 등록일: 2017-05-17 10:30
인도시장도 커서 대략 섬머슬램까진 이어질거라고봅니다.
머인뱅에서 누가 따냐에 따라 결정되겠네요.
profile
쌈바 등록일: 2017-05-17 13:05
랜디-마할은 1회성이 될 것 같긴 하지만 마할은 거물급 선수와 대립이 이어질것 같아요
백래쉬 끝나면 시나가 복귀할건데 시나의 첫 상대가 마할이 되지 않을런지...
물론 시나가 잡질해주고ㅠㅠ
profile
AJS 등록일: 2017-05-17 11:13
열 받은 카멜라가 엘스워스를 잡아채고, 몸싸움이 시작됩니다!


카멜라를 나오미로 바꿔야 될것같네요~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05-17 12:35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profile
찌누구리 등록일: 2017-05-17 11:22
점점 스맥의 스토리가 영... 트래프트 이후에는 RAW 보다 신선하고 좋았는데.. 점점 예정의 스맥으로 돌아가는 것 같아보입니다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7-05-17 12:41
인도 공략하느라 다른 포인트를 간과하는 걸지도 모르겠네요.
profile
Randall 등록일: 2017-05-17 11:49
에바마리로부터 전저마할이라 소개받던 진더마할에게나 스맥다운이 기회의 땅이고 인도국민만 좋은건지 전 핀벨러에게 3분여만에 진선수가 이런푸쉬를 받게되니까 스맥다운에 대한 흥미자체가 떨어지네요. 3MB에서조차도 경기력셔틀을 한것도 아니구요.
profile
nWo 등록일: 2017-05-17 12:16
애초에 푸쉬 계획이 있었다면 마할의 복귀 후 루세프와 함께 행동 했을 때 부터 강력함을 어필이라도 했어야 되지만
그저 루세프에게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면서 복귀 해도 자버는 자버 라는 인상만 남겼는데 그런 자버가 쫄다구 2명 얻고 가장 권위있는 WWE 챔피언 벨트 도전자로 강력한 모습을 갑자기 보여주면 팬들이 반감 때문에 인정을 못하죠. 차라리 US타이틀 부터 비겁하게 차근차근 만든다면 그나마 나았을지도 모르죠
profile
쌈바 등록일: 2017-05-17 13:08
게다가 곧 있으면 복귀할 루세프까지 대형푸쉬 받을 예정이죠.
월챔전으로 랜디랑 대립할 것 같은데 마할보단 낫겠죠.
profile
러브차드 등록일: 2017-05-17 11:59
랜디는 진더 마할하고 대립 시작하고 부터 백래쉬 이전까지 계속 당해서 눕는 장면만 보여주네요
백래쉬에서도 누워서 끝내면 안 되는데
profile
쌈바 등록일: 2017-05-17 13:07
한때 링바닥을 가장 사랑했던 선수가 랜디...ㅋㅋㅋㅋ
profile
delete! 등록일: 2017-05-17 13:14
진더 마할을 작정하고 밀어주려는 모양이네요. 요즘들어서 힐 다운 힐이 없다는 생각인데 잘 될수도 있을거 같아요.
profile
개똘갱이 등록일: 2017-05-17 19:25
점점 스맥다운은 b급으로 치닫는 느낌이네요. 메인에서 놀 선수들이 미들에서 대립을 하고있은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60 17/05/25 Impact Wrestling update BuffaloB... 17-05-28 259
3359 17/05/24 WWE NXT [5] GoldenKurt 17-05-26 518
3358 17/05/23 WWE 205 Live BuffaloB... 17-05-25 162
3357 17/05/23 WWE SmackDown Live [27] WManiac 17-05-24 2947
3356 17/05/22 WWE RAW [16] WManiac 17-05-23 3930
3355 17/05/21 WWE Backlash 2017 [62] WManiac 17-05-22 4334
3354 17/05/20 NXT TakeOver : Chicago [15] WManiac 17-05-21 2457
3353 17/05/19 WWE UK Championship Special [1] BuffaloB... 17-05-21 365
3352 17/05/17 WWE NXT [1] BuffaloB... 17-05-20 175
3351 17/05/18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5-19 296
3350 17/05/16 WWE 205 Live BuffaloB... 17-05-18 236
» 17/05/16 WWE SmackDown Live [15] WManiac 17-05-17 3010
3348 17/05/15 WWE RAW [33] WManiac 17-05-16 4048
3347 17/05/11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5-14 530
3346 17/05/10 WWE NXT [4] GoldenKurt 17-05-12 647
3345 17/05/09 WWE 205 Live BuffaloB... 17-05-11 270
3344 17/05/09 WWE SmackDown Live [14] WManiac 17-05-10 3278
3343 17/05/08 WWE RAW [10] WManiac 17-05-09 3965
3342 17/05/04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5-07 486
3341 17/05/03 WWE NXT BuffaloB... 17-05-05 327
3340 17/05/02 WWE 205 Live BuffaloB... 17-05-04 331
3339 17/05/02 WWE SmackDown Live [27] WManiac 17-05-03 3409
3338 17/05/01 WWE RAW [17] WManiac 17-05-02 4515
3337 17/04/30 WWE Payback 2017 [48] WManiac 17-05-01 4715
3336 17/04/27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4-30 501
3335 2017/03~2017/04 WWE Main Event (간략 결과) [1] BuffaloB... 17-04-29 165
3334 17/04/26 WWE NXT [1] BuffaloB... 17-04-28 570
3333 17/04/25 WWE 205 Live BuffaloB... 17-04-27 281
3332 17/04/25 WWE SmackDown Live [15] WManiac 17-04-26 3679
3331 17/04/24 WWE RAW [18] WManiac 17-04-25 4402
3330 17/04/20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4-23 485
3329 17/04/19 WWE NXT [2] BuffaloB... 17-04-21 492
3328 17/04/18 WWE 205 Live [1] BuffaloB... 17-04-20 300
3327 17/04/18 WWE SmackDown Live [26] WManiac 17-04-19 3658
3326 17/04/17 WWE RAW [21] WManiac 17-04-18 4332
3325 17/04/13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4-16 512
3324 17/04/12 WWE NXT BuffaloB... 17-04-14 596
3323 17/04/11 WWE 205 Live BuffaloB... 17-04-13 431
3322 17/04/11 WWE SmackDown Live : Superstar Shake-Up [44] WManiac 17-04-12 4008
3321 17/04/10 WWE RAW : Superstar Shake-Up [42] WManiac 17-04-11 5432
3320 17/04/09 NJPW Sakura Genesis 2017 (간략 결과) [2] file eks150 17-04-09 1275
3319 17/04/06 Impact Wrestling BuffaloB... 17-04-09 641
3318 17/04/01 ROH Supercard Of Honor XI (간략 결과) eks150 17-04-08 518
3317 17/04/05 WWE NXT BuffaloB... 17-04-07 619
3316 17/04/04 WWE 205 Live BuffaloB... 17-04-06 473
3315 17/04/04 WWE SmackDown Live [42] WManiac 17-04-05 4053
3314 17/04/03 WWE RAW [60] WManiac 17-04-04 6089
3313 17/04/02 WWE WrestleMania 33 [185] file WManiac 17-04-03 8790
3312 17/04/01 NXT TakeOver : Orlando [13] WManiac 17-04-02 2581
3311 17/03/31 WWE Hall Of Fame 2017 [11] WManiac 17-04-01 2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