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d0038448_5e8ef29704716.jpg

신일본 프로레슬링, 전일본 프로레슬링, IGF 등에서 선수로 활약했고, 현재는 미국의 프로레슬링 단체 WWE의 코치를 맡고있는 켄도 카신이 미국 현지 상황을 전했다는 소식입니다.


현재 플로리다 주 올랜도에서 지내고 있다는 카신은 도쿄 스포츠 신문의 기사를 통해 다음과 같이 올랜도 현지의 상황을 전했습니다.



"플로리다 주 당국이 외출 금지령을 내려 배달을 제외한 레스토랑 음식점의 영업을 금지했습니다. 하지만 일본과 마찬가지로 슈퍼에 쇼핑을 하러 외출을 해도 괜찮기에 그렇게까지 사람이 없다는 느낌은 없습니다. 차도 그냥 잘 다니고 있습니다. 플로리다에서는 허리케인이 오면 물이 없어지지만 그때보다 아주 풍부하군요.


마스크는 거의 없지만, 얼마 전 한국계 슈퍼마켓에서 1장당 7달러로 팔았습니다. 제 몫은 일본에 일시 귀국했을 때 40장 들이를 사놨던 것이 아직 남아 있습니다.


카트 등의 비품을 코스트코가 소독하기 시작했고, 다른 곳도 따라서 하기 시작한 느낌입니다. 한때는 휴지, 강력분이 품귀현상이 났지만, 지금은 있습니다. 2011년의 동일본 대지진 때와 다르게 전기, 가스, 수도의 라이프 라인은 갖춰져 있고, 식료품도 손에 넣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자동차 사회인 미국답게 병원에 모여서 하는 것 보다 안전하기에 드라이브 스루 검사를 하고 있습니다. 감염이 의심되는 사람이 차에 탄채로 PCR 검사를 받으려고 연일 긴 줄이 늘어서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매년 인플루엔자로 1만명 이상이 사망하기에 전혀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았습니다. 이것이 이번 감염자수 증가의 근원이 되었다고 생각되는군요. 이번 일을 기해 마스크와 손씻기 문화가 뿌리내리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쪽은 아직 사람에 따라선 의식이 무척 다릅니다. 장갑도, 마스크도 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슈퍼 점원이 아무 것도 쓰지 않고 있다거나, 마스크를 하고 창문을 연 상태로 차를 운전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제 경우엔 '2중 마스크'를 하니까 완벽합니다.


코로나 사태로 인해 사회적으로 스트레스가 있기 때문인지 '자그마한 트러블'이 생기는 사례도 늘고 있습니다. 4월 7일 새벽 5시 전에는 같은 아파트에 사는 여성이 괴성을 지르며 날뛰고 창문을 깨는 등 소동이 일어났습니다. 그래서 옆집에 사는 라틴계 남성이 주의를 주자 덩달아 떠드는 사람들이 무리를 지어 경찰이 출동하는 사건이 되었습니다. 마지막엔 주의를 줬던 남자가 자신의 아내와 아이가 보는 앞에서 체포되는 사태가 되었죠... 괴성을 지르고 창문을 깬 여성은 모습을 감췄습니다. 눈 앞에서 체포당하는 순간을 보며 사람들이 밀집, 밀착되어 경찰들도 힘들겠구나하고 생각했습니다.


자동차 사고도 자주 목격합니다. 아직 지금만큼 감염이 확산되지 않았던 몇주전에 길을 걷고 있을 때 사고를 일으킨 여성이 망연자실해서 연기가 나는 차에서 내리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황급히 주변 사람들이 힘을 합쳐 여성을 구출했는데, 늦게 현장에 도착한 그 여성의 남편이 '네가 부딫힌거냐!'라고 화를 냈습니다. 즉, 주민들도 조바심이 나있는 상태란 것이겠죠...



뭐, 옛날부터 '플로리다 맨'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이 부근 사람들은 '그런' 사람들이 많습니다. 자동차를 운전해선 안돼는 타입의 사람도 많죠. 코너를 돌 때 기본적으로 방향 지시등을 키지 않으니까요.


지금은 사실상 1주일에 7일 휴식입니다. 이번주부터 비디오 미팅이 시작되지만 한가할 때 할 일이 없습니다. 동료의 집에 가니 '할 일이 없으니 맥주라도 마실까'라고 해서 마시다보니 날이 저물어 밤에 집에 돌아오는.... 그런 나날입니다. 네.


의료보험에 가입하기 전에 이런 상황이 되어버렸기에 만약 감염되면 자동차 보험으로 어떻게든 할 수 밖에 없군요."




*사진출처

도쿄 스포츠 신문 공식 홈페이지 (https://www.tokyo-sports.co.jp/)
profile
쥬엔류 등록일: 2020-04-09 19:17
마지막 저 말은 의료 보험 없으면 일부러 차 사고 내고 자동차 보험으로 치료하라 그 말 같네요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20-04-09 19:23
'악마가면'이라는 별명을 가진 카신이라서 더 그렇게 생각될 수 있겠군요;;

하지만 설마 아니겠죠;;;
profile
timena 등록일: 2020-04-10 10:27
마스크가 1장에 7달러라고요?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20-04-10 18:55
수량이 적어서 비싼 걸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58 [뉴스] 드웨인 존슨이 프로레슬링 드라마의 프로듀서를 맡는다고 발표 공국진 20-04-23 434
4057 [뉴스+루머] WWE 스맥다운에 등장하는 해커의 정체는? 外 [2] file 슈퍼베이... 20-04-21 1077
4056 [뉴스] 미국의 레전드 프로레슬러 딕 스태인본이 서거 공국진 20-04-19 190
4055 [뉴스+루머] WWE에서 방출된 프로레슬러들의 신상 티셔츠 문구 外 슈퍼베이... 20-04-19 662
4054 [뉴스] 속보 : WWE 머니 인 더 뱅크 2020의 개최지가 발표되다 [18] file 슈퍼베이... 20-04-18 768
4053 [뉴스+루머] 블랙 데몬, 코로나 19로 사망 / MITB 2020의 개최 장소는? 外 슈퍼베이... 20-04-18 590
4052 [뉴스+루머] 더 리바이벌의 신상 티셔츠에 새겨진 F.T.R.의 뜻 外 슈퍼베이... 20-04-17 563
4051 [뉴스] 링 아나운서 하워드 핑클 별세 [5] file GoldenKurt 20-04-16 605
4050 [뉴스] WWE, 대규모 방출을 단행하다 [13] 슈퍼베이... 20-04-16 1717
4049 [뉴스] PWF의 4월 18일 유튜브 생중계 대회 '슈퍼노바 68'의 안내가 발표 공국진 20-04-15 114
4048 [뉴스+루머] WWE, 최악의 경우 써머슬램 2021까지 무관중 진행? 外 [4] 슈퍼베이... 20-04-14 738
4047 [뉴스+루머] WWE를 떠난 리바이벌의 새로운 팀 명칭은 '탑 가이즈'가 될 듯 [5] 슈퍼베이... 20-04-11 814
4046 [뉴스] 속보 : XFL이 '전면적인 운영 중단'을 발표하다 [6] eks150 20-04-11 777
4045 [뉴스] 속보 : WWE, 2명의 로스터를 방출하다 [7] 제시카내... 20-04-10 876
4044 [뉴스+루머] 2020년 4월 둘째 주 NXT vs. 다이너마이트 시청률 外 [1] file 슈퍼베이... 20-04-10 367
» [뉴스] WWE의 코치를 맡고있는 켄도 카신이 미국 현지 상황을 전함 [4] 공국진 20-04-09 604
4042 [뉴스+루머] NXT 크루저웨이트 잠정 챔피언을 가릴 토너먼트 개최 外 [4] 슈퍼베이... 20-04-09 476
4041 [뉴스+루머] 임팩트 레슬링 리벨리온 2020/AEW의 새로운 여성 로스터 外 [3] 슈퍼베이... 20-04-08 516
4040 [뉴스+루머] WWE의 이번 주 스맥다운부터 위클리 쇼 진행 계획 外 [5] 슈퍼베이... 20-04-07 872
4039 [루머] 언더테이커, 인스타그램 해쉬태그 단어로 은퇴를 암시? 外 [5] file 슈퍼베이... 20-04-06 884
4038 [뉴스] WWE 레슬매니아 36의 추가/변경 매치업 발표 [4] file 제시카내... 20-04-05 887
4037 [뉴스+루머] 안드라데, 머피, 아스카, 세자로가 레슬매니아 36에 결장?! [7] LastOutLaw 20-03-28 807
4036 [루머] 속보 : 로만 레인즈, 레슬매니아 36 출전자 명단에서 빠지나? [1] LastOutLaw 20-03-27 558
4035 [뉴스] 멕시코가 4월 20일까지 프로레슬링, 권투 대회를 모두 중지 [4] 공국진 20-03-26 185
4034 [뉴스] PWF의 일산 무관객 유튜브 생중계 대회 '슈퍼노바 67'의 안내 발표 공국진 20-03-19 224
4033 [뉴스] 쥬신 썬더 라이거, 일본인 레슬러 중 3번째로 WWE 명예의 전당 입성 [2] 공국진 20-03-16 639
4032 [뉴스] 2020 WWE 명예의 전당 여섯 번째 헌액자 발표 [6] file 제시카내... 20-03-16 565
4031 [뉴스] CMLL이 3월 15일과 17일 대회를 중지 공국진 20-03-14 119
4030 [뉴스] 영국의 레전드 프로레슬러 웨인 브릿지가 타계 공국진 20-03-10 170
4029 [NXT] 3월 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20-03-09 96
4028 [WWE] 3월 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20-03-09 120
4027 [NXT] 3월 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20-03-09 84
4026 [뉴스] 미국 출신의 레전드 레슬러 립 올리버가 타계 공국진 20-03-06 227
4025 [뉴스] 케니 오메가와 키타세 요시노리, '파이널 판타지 7' 스페셜 대담을 함 [2] 공국진 20-03-05 347
4024 [NXT] 2월 29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20-03-02 114
4023 [ROH] 2020/2/29 'ROH 게이트웨이 투 아너 2020' 결과 file BuffaloB... 20-03-02 175
4022 [WWE] 2월 29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20-03-02 97
4021 [NXT] 2월 28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20-03-01 57
4020 [ROH] 2020/2/28 'ROH 바운드 바이 아너 2020' 결과 file BuffaloB... 20-03-01 69
4019 [NXT] 2월 23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20-02-25 107
4018 [NXT] 2월 22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20-02-24 113
4017 [NXT] 2월 21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20-02-23 82
4016 [IW] 2020/2/22 '임팩트+ 새크리파이스 2020' 결과 BuffaloB... 20-02-22 78
4015 [뉴스] 카이리 세인이 결혼을 전격 발표하다 [3] eks150 20-02-22 805
4014 [IW] 2020/2/21 '임팩트 아웃브레이크 2020' 결과 BuffaloB... 20-02-21 28
4013 [뉴스] PWF의 2월 22일 일산 대회 '슈퍼노바 66'의 안내가 발표 [1] 공국진 20-02-19 230
4012 [WWE] 2월 1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20-02-18 104
4011 [NXT] 2월 15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20-02-17 124
4010 [RPW] RPW의 'High Stakes 2020' 흥행 결과 공국진 20-02-16 156
4009 [NXT] 2월 14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 LastOutLaw 20-02-15 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