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https://www.postwrestling.com/2019/11/27/mauro-ranallo-will-not-be-calling-nxt-on-wednesday-night/


저번 주 프로레슬링계 주요 소식들 중 하나로는 "마우로 러널로의 SNS 삭제 및 서바이버 시리즈 불참"이 있었는데요, 이는 코리 그레이브스가 워 게임이 끝난 직후에 트위터로 "그냥 하는 말인데, 옆 자리에 WWE 홀오브 페임(베스 피닉스)과 ROH 챔피언 출신(나이젤 맥기니스)이 앉아있다면 그들이 더 많은 정보를 줄 수 있을 것 같지 않아?ㅋ"라는 내용의 비아냥 섞인 트윗을 올리면서 시작됐습니다.


그레이브스의 트윗을 본 여러 악플러들이 러널로의 SNS 계정에 몰려가 온갖 악플들을 달아댔고 러널로는 SNS 계정을 전부 비활성화 시켰습니다. 


마이클 콜이 "마우로 러널로가 전날 밤 NXT 테이크오버 : 워게임에서 너무 목소리를 낸 나머지 목이 쉬어 이번 서바이버 시리즈에 나오지 않았고, 수요일 NXT에서 다시 복귀할 것이다."라는 내용을 올렸지만


POST 레슬링의 취재 결과 마우로 러널로가 수요일 풀 세일 대학교에 나타나지 않을 것임이 확인되었다고 합니다. 요 며칠간 계속 WWE측과 러널로간의 접촉이 있었지만 수요일 돌아오지 않기로 결정했고 그 다음 주 NXT에 돌아올 지도 미정입니다.

BEST 추천 댓글

profile
크리스찬엣지BEST 등록일: 2019-11-27 17:41
이제 결단의 시간이 왔네요. 격투 종목에서도 인정받는 최정상급 실력의 캐스터를 잘 어르고 달래며 기용해 단체의 격을 유지할건가, 아님 JBL시절이나 빌 디못 등과 같은 양아치들의 더러운 불링을 못본척하며 자신들이 아끼는 라인의 선수들을 지킬것인가 하는것 말이죠. 맘 같아서는 섐락이 그레이브스를 패버렸음 하는 마음입니다.
profile
DJSodaBEST 등록일: 2019-11-27 18:11
아마 후자이지 않을까요. WWE는 오래 전부터 이런 사건이 터지면 그냥 집단적 곤조를 유지하느라 능력자를 내쫓던 기업이라서요. 그래도 우리가 1위인데 어쩌라고? 라는거죠. 아니면 위에서 코리 시켜가지고 꼽주는 것일수도 있고요.
물론 러널로의 경우 그런 소리가 얼토당토 않을 정도의 리스펙이 쌓인 사람이라 삼치가 계속 붙잡고픈 마음이 있는건데, 차라리 이게 가짜뉴스고 수요일날 아무 문제없다는 듯이 NXT 중계석에 나왔으면 좋겠네요. 코리같은 삼류 때문에 NXT의 대체불가능한 가치들 중 하나가 떨어져버리면 얼마나 아쉽습니까
profile
awesome~~~kongBEST 등록일: 2019-11-27 21:06
wwe는 웬만한 블랙기업 보다도 더 심한것 같습니다. 블랙기업은 적어도 고인드립 이라도 안하지...
profile
크리스찬엣지 등록일: 2019-11-27 17:41
이제 결단의 시간이 왔네요. 격투 종목에서도 인정받는 최정상급 실력의 캐스터를 잘 어르고 달래며 기용해 단체의 격을 유지할건가, 아님 JBL시절이나 빌 디못 등과 같은 양아치들의 더러운 불링을 못본척하며 자신들이 아끼는 라인의 선수들을 지킬것인가 하는것 말이죠. 맘 같아서는 섐락이 그레이브스를 패버렸음 하는 마음입니다.
profile
DJSoda 등록일: 2019-11-27 18:11
아마 후자이지 않을까요. WWE는 오래 전부터 이런 사건이 터지면 그냥 집단적 곤조를 유지하느라 능력자를 내쫓던 기업이라서요. 그래도 우리가 1위인데 어쩌라고? 라는거죠. 아니면 위에서 코리 시켜가지고 꼽주는 것일수도 있고요.
물론 러널로의 경우 그런 소리가 얼토당토 않을 정도의 리스펙이 쌓인 사람이라 삼치가 계속 붙잡고픈 마음이 있는건데, 차라리 이게 가짜뉴스고 수요일날 아무 문제없다는 듯이 NXT 중계석에 나왔으면 좋겠네요. 코리같은 삼류 때문에 NXT의 대체불가능한 가치들 중 하나가 떨어져버리면 얼마나 아쉽습니까
profile
홍보석폭동 등록일: 2019-11-27 19:34
마우로가 남에게 해코지 하거나 윗선에게 아부해서 빽이 좋은 사람이 아니라 그런지 만만하게 보는 쓰레기들이 제법 있나보네요. 진짜 코리같은 3류 해설가에게 저격 당해서 마우로가 퇴사해버리면 정말 낭비인데말이죠.
profile
황신 등록일: 2019-11-27 19:40
삼치는 어르고 달랠텐데 코리를 해고하지 않고도 라날로가 마음을 돌릴지가 문제죠. 지금 이상황은 라날로가 갑이지 덥덥이가 갑이 아닙니다
profile
awesome~~~kong 등록일: 2019-11-27 21:06
wwe는 웬만한 블랙기업 보다도 더 심한것 같습니다. 블랙기업은 적어도 고인드립 이라도 안하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61 [NXT] 12월 12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9-12-14 62
3960 [ROH] 2019/12/13 'ROH 파이널 배틀 2019' 결과 BuffaloB... 19-12-14 76
3959 [CMLL] CMLL 수행 중인 카와토 씨가 1월 1일 대회의 메인 이벤트에 출전 공국진 19-12-14 169
3958 [뉴스] TLC '19에서 열릴 스맥다운 태그 팀 챔피언쉽 경기 방식이 변경돼 제시카내... 19-12-14 272
3957 [뉴스] 레전드 프로레슬러 르네 그레이의 사망 사실이 뒤늣게 알려짐 공국진 19-12-13 288
3956 [IW] 2019/12/8 '임팩트 모타운 쇼다운 2019' 결과 BuffaloB... 19-12-12 20
3955 [뉴스] 2명의 WWE 슈퍼스타, 웰니스 프로그램 어겨 정직당하다 [5] 제시카내... 19-12-11 882
3954 [뉴스] 데이브 바티스타 & NWO, 2020년 WWE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다 [18] 태연강ㅇr지 19-12-10 583
3953 [WWE] 12월 8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9-12-10 81
3952 [NXT] 12월 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2-09 48
3951 [WWE] 12월 7일 슈퍼쇼 결과 LastOutLaw 19-12-09 165
3950 [NXT] 12월 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2-09 88
3949 [WWE] 12월 6일 WWE Tribute To The Troops 2019 스포일러 LastOutLaw 19-12-09 185
3948 [NXT] 12월 5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2-08 61
3947 [IW] 2019/12/7 '임팩트 노 서렌더 2019' 결과 BuffaloB... 19-12-07 37
3946 [뉴스] WWE, 존 모리슨과 다년 계약 합의 [10] 태연강ㅇr지 19-12-04 775
3945 [WWE] 12월 1일 스타케이드 2019 결과 LastOutLaw 19-12-02 222
3944 [WWE] 11월 30일 슈퍼 쇼 결과 LastOutLaw 19-12-02 242
3943 [WWE] 11월 29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2-01 103
3942 [정보] 12/13 ROH 파이널 배틀 2019 대진표 또하나의... 19-12-01 192
» [뉴스] 마우로 러널로는 수요일 NXT 중계석에도 나오지 않을 것이다 [5] DJSoda 19-11-27 549
3940 [RPW] 'RPW British J Cup' 흥행 결과 [2] 공국진 19-11-27 193
3939 [뉴스] 새로운 UPUP DOWNDOWN 챔피언 탄생 제시카내... 19-11-25 337
3938 [뉴스] PWF의 11월 23일 일산 대회 '슈퍼노바 64'의 안내가 발표 공국진 19-11-19 136
3937 [WWE] 11월 16일 스맥다운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19 136
3936 [WWE] 11월 16일 RAW 독일 투어 결과 LastOutLaw 19-11-18 128
3935 [NXT] 11월 15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17 50
3934 [WWE] 11월 15일 RAW 독일 투어 결과 LastOutLaw 19-11-17 157
3933 [WWE] 11월 14일 RAW 독일 투어 결과 LastOutLaw 19-11-16 232
3932 [NXT] 11월 13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15 76
3931 [WWE] 11월 13일 유럽 투어 결과 (2곳) LastOutLaw 19-11-15 116
3930 [IW] 2019/11/10 '임팩트+ 오버드라이브 2019' 결과 BuffaloB... 19-11-14 100
3929 [WWE] 11월 12일 유럽 투어 결과 (2곳) LastOutLaw 19-11-14 112
3928 [WWE] 11월 11일 유럽 투어 결과 (2곳) LastOutLaw 19-11-13 119
3927 [WWE] 11월 10일 유럽 투어 결과 (2곳) LastOutLaw 19-11-12 135
3926 [WWE] 11월 9일 유럽 투어 결과 (2곳) LastOutLaw 19-11-12 129
3925 [NXT] 11월 9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11 78
3924 [NXT] 11월 8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19-11-11 90
3923 [IW] 2019/11/9 '임팩트+ 터닝 포인트 2019' 결과 BuffaloB... 19-11-11 332
3922 [WWE] 11월 7일 스맥다운 잉글랜드 투어 결과 [2] LastOutLaw 19-11-08 214
3921 [NXT] 11월 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08 98
3920 [뉴스] RPW의 '브리티시 J 컵' 참가 선수, 확정된 시합이 발표 공국진 19-11-07 181
3919 [뉴스] 랜디 오튼, WWE와 다년 재계약을 맺다 [6] LastOutLaw 19-11-06 893
3918 [NXT] 11월 2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04 149
3917 [NXT] 11월 1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03 133
3916 [뉴스] ROH의 내부 문제점이 낱낱이 폭로되다 [6] eks150 19-11-02 680
3915 [NXT] 10월 31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1-02 103
3914 [뉴스] 서바이버 시리즈 2019와 관련된 흥미로운 소식 [6] file 제시카내... 19-11-01 919
3913 [뉴스] 크라운 쥬얼의 추가 매치업이 발표되다 [3] 제시카내... 19-10-30 574
3912 [WWE] 10월 2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9-10-28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