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383명
오늘가입회원 : 2명

전체문서 : 134965
오늘등록문서 : 11
전체댓글 : 544224
오늘등록댓글 : 13

 
profile 뉴스 [뉴스+루머] 제레미 보래쉬의 WWE 보직 및 영입 뒷이야기

작성자: eks150 등록일: 2018.01.31 21:38:00 조회수: 1062

제레미 보래쉬의 공식적인 업무 시작 시기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NXT의 프로덕션 담당을 맡을 예정이며 빠르면 이번 주 애틀랜타에서 펼쳐지는 NXT TV 테이핑 2연전 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이번 영입은 트리플 H가 직접 추진해왔으며 보래쉬가 TNA에서처럼 매트 하디의 캐릭터 스토리 제작에 관여할지는 미지수이나 가능성은 언제나 열려있는 상황입니다. 향후 TV 상에서의 등장 가능성도 미지수.



한편 보래쉬를 떠나보낸 임팩트 레슬링은 이번 이적이 끼치는 영향이 매우 클 것으로 전망되는데 (tremendously) 얼마 전까지 보래쉬와 함께 해설 콤비 역할을 맡아왔던 조쉬 매튜스가 매트 사이댈의 멘토 캐릭터로 밝혀진 다음 보래쉬와 임팩트 레슬링 부사장 겸 신일본 영어 방송 해설자이기도 한 돈 캘리스가 해설 콤비를 맡기로 했으나 계획은 무산되었으며 보래쉬가 그동안 관여해왔던 여러 위치에 대해 마땅한 대체를 아직 찾지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https://www.pwinsider.com/article/115214/more-on-borash-to-wwe-how-this-changes-impact-plans.html?p=1

profile
꼰대제인 등록일: 2018-01-31 22:42
삼치가 열일하네요. TNA는 자기네 목소리라 할 인재까지 뺏기네요
profile
Kenny D. 등록일: 2018-02-01 00:28
거의 인디,타단체와 관련된 부분은 사위의 영향인데 이번에도 역시나 ㅇㅅㅇ!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18-02-01 01:14
트리플h가 타 단체와의 교류가 좋은듯 wwe도 ROH나
신일본처럼 교류단체 하나 있으면 좋을듯
profile
OAR 등록일: 2018-02-01 07:16
근데 지금 임레는 소속 직원을 뺏겼네 간수도 못하네 할것도 없지 않나요
애초에 이제 더이상 미국 단체도 아닌데다, 과거 북미 2위단체급 위상은 커녕 십사오년 전 수준으로 돌아가 있는 상황으로 보이는데 말이죠
profile
cheld 등록일: 2018-02-02 22:51
어비스는 TNA와 의리를 지키기 위헤서 WWE가 제시한 파격적인대우(엄청난 금액에 언더테이커와 레슬매니아에서 대립하는 조건)를 뿌리치고 남았는데 지금 어떤 생각일까요?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2-03 22:46
실망이 클 것 같습니다. 여기서도 남는다면 진짜 케인배와 비슷한 길을 갈지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4 [속보]제프 제럿 WWE 명예의 전당 입성 [3] new 쥬엔류 18-02-20 314
3173 [WWE] 2월 18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new LastOutLaw 18-02-20 65
3172 [WWE] 2월 17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new LastOutLaw 18-02-20 43
3171 [WWE] 2월 16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new LastOutLaw 18-02-20 50
3170 [NXT] 2월 1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new LastOutLaw 18-02-20 37
3169 [NXT] 2월 1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8 142
3168 [NXT] 2월 15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8 111
3167 [뉴스] 리치 스완이 WWE와 결별하다 [3] Bálor_Club 18-02-16 983
3166 [WWE] 2월 12일 스맥다운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4 171
3165 [WWE] 2월 11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8-02-14 123
3164 [WWE] 2월 10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8-02-13 163
3163 [NXT] 2월 10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2 109
3162 [WWE] 2월 9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2 114
3161 [NXT] 2월 9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12 84
3160 [NXT] 2월 8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18-02-12 93
3159 [뉴스] 더 그레이트 사스케가 4월에 미국 원정 시합을 가짐 공국진 18-02-09 485
3158 [뉴스] 스즈키 미노루, 이시이 토모히로, 록키 로메로가 RPW 대회에 참전 공국진 18-02-09 308
3157 [뉴스] CM 펑크, 두 번째 UFC 경기 확정! [7] LastOutLaw 18-02-08 1211
3156 [WWE] 2월 5일 스맥다운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18-02-08 168
3155 [NXT] 2월 4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07 155
3154 [WWE] 2월 4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8-02-06 193
3153 [WWE] 2월 3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1] LastOutLaw 18-02-06 191
3152 [뉴스] ROH, 유료 회원 서비스 'Honor Club'의 개설을 앞두고 있다고 발표 [2] 공국진 18-02-05 406
3151 [뉴스/동영상] 카와토 씨(카와토 히라이)가 CMLL에서 데뷔전을 치룸 공국진 18-02-05 261
3150 [NXT] 2월 3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1] LastOutLaw 18-02-05 189
3149 [WWE] 2월 2일 RAW 라이브 이벤트 결과 [3] LastOutLaw 18-02-04 300
3148 [WWE] 1월 29일 스맥다운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2-04 181
3147 [뉴스] 케니 오메가와 Cody의 싱글 매치가 ROH 4월 대회에 편성 [11] 공국진 18-02-03 716
» [뉴스+루머] 제레미 보래쉬의 WWE 보직 및 영입 뒷이야기 [6] eks150 18-01-31 1062
3145 [뉴스] 임팩트 레슬링 아나운서였던 제레미 보래쉬가 WWE로 이적하다 [8] eks150 18-01-30 1061
3144 [뉴스] 속보 : 더들리 보이즈, 2018 WWE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다 [2] file 로빈킹 18-01-30 968
3143 [뉴스] 속보 : 조나단 코치맨이 WWE와 재계약을 맺다 [6] file 로빈킹 18-01-30 1083
3142 [루머] 레옵발 '오늘 데뷔한 그 분'의 레슬매니아 계획 [19] file gansu 18-01-29 1697
3141 [WWE] 1월 27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8-01-29 237
3140 [뉴스+루머] 1월 28일자 레옵발 이야기 몇 가지 [8] gansu 18-01-28 927
3139 [뉴스+루머] 스팅, 필라델피아로 향하다! [8] LastOutLaw 18-01-28 1336
3138 [NXT] 1월 26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1-27 60
3137 [NXT] 1월 25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1-27 150
3136 [뉴스] 카와토 히라이 (카와토 씨)의 CMLL 데뷔가 연기 공국진 18-01-26 126
3135 [뉴스] 카와토 히라이의 멕시코 CMLL 데뷔전이 결정 공국진 18-01-26 178
3134 [뉴스] 속보 : 빈스 맥마흔, 스포츠 관련 중대발표를 예고하다 [4] file Nuclear 18-01-26 1092
3133 [뉴스] 잡지 '주간 프로레슬링'이 인생공격 4 대회 기사를 게재 [4] 공국진 18-01-24 533
3132 [뉴스] WWE, 엔조 아모레를 방출하다 [9] DJSoda 18-01-24 1419
3131 [WWE] 1월 21일 205 라이브 이벤트 결과 LastOutLaw 18-01-24 153
3130 [뉴스] 사와 무네노리가 이볼브에서 하루 한정 복귀전을 치루기로 결정 공국진 18-01-23 230
3129 [뉴스] 이부시 코우타가 10년만에 ROH 참전 공국진 18-01-23 371
3128 [WWE] 1월 21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2] LastOutLaw 18-01-23 143
3127 [WWE] 1월 20일 라이브 이벤트 결과 (2곳) LastOutLaw 18-01-23 118
3126 [Land's End X PWF] 인생공격4 결과 칼바이스 18-01-22 308
3125 [뉴스] 스즈키 미노루&잭 세이버 Jr.가 RPW 브리티시 태그팀 챔피언에 등극 [4] 공국진 18-01-22 5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