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295명
오늘가입회원 : 1명

전체문서 : 140673
오늘등록문서 : 20
전체댓글 : 559413
오늘등록댓글 : 67

 

[본 게시물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wwe.com으로, 사진 이미지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WWE에 있습니다.]

John-Cena-Roman-Reigns.jpg

 

* 존 시나는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 팟캐스트 인터뷰에서 로만 레인즈가 직면한 문제에 대해 PG 시대를 연 자신에게도 책임이 있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존 시나는 애티튜드 시대의 주 시청자는 18~35세의 남성이었지만, 지금은 PG 프로그램이 되어 6세의 아이부터 시청할 수 있기 때문에 슈렉이나 레고 영화와 같은 (성인들이 원치 않는) 콘텐츠를 제공하게 되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시나는 팬 층이 뒤섞였기 때문에 모두에게 굿가이가 될 수 없다며, 로만 레인즈는 쉴드에서 꽤 좋은 모습을 보였고 지금도 크게 달라지지 않았으나 회사의 ‘스타 만들기’에 오히려 팬들의 반감을 사게 되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사람들은 로만을 좋아한다며 이는 수치로 증명된다고 언급했습니다.

 

* WON에 의하면: 이번 주 WWE RAW가 열리기 직전에 바비 래쉴리의 악역 전환을 계획했고, 계획이 실행된 “바비 래쉴리 vs. 케빈 오웬스” 경기 도중에 (흥미롭게도) 빈스 맥마흔이 리오 러쉬의 이어폰을 통해 그에게 지시사항을 전달했다고 합니다. WWE 수뇌부는 부상을 당한 케빈 오웬스의 장기 결장이 우려되기 때문에 그를 대체할 악역으로 바비 래쉴리를 선택했다고 합니다. 한편, 케빈 오웬스는 무릎 수술 및 치료로 4~8개월간 링에 오르지 못할 전망입니다. 

 

* WWE가 실시한 “딘 앰브로스는 쉴드에 여전히 적합한가?”라는 설문조사에서 57%가 “그렇다. 쉴드는 함께일 때가 가장 강력하다.”에, 43%가 “아니다. 루나틱 프린지는 나갈 때가 되었다.”라고 답변했습니다.

 

* WWE NXT UK 시리즈가 다음 주인 10월 17일 (미국 동부기준) 수요일 오후 8시부터 WWE 네트워크를 통해 1시간짜리 방송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중계는 나이젤 맥기니스 & 빅 조셉 콤비로 진행될 것이라고 합니다. (유튜브 비디오)

 

* 이번 주 수요일에 E!네트워크를 통해 방송된 WWE 토탈디바스는 38만 가구가 시청해 지난주보다 소폭 상승한 시청수로 최종집계 되었습니다. 토탈디바스는 18-49세 시청자 기준 케이블 탑150에서 54위를 차지했습니다.

 

* 바티스타가 미국의 80년대 TV쇼를 리메이크한 영화 ‘판타지 아일랜드’에 캐스팅될 것이 유력하다고 합니다.

 

* 10월 11일자로 NXT NA 챔피언 리코셰가 30번째, 전 ECW 챔피언 태즈가 51번째, 통가 키드가 53번째 생일을 맞이했다고 합니다.

 

* [경기결과] 다음은 10월 11일자 임팩트 레슬링 에피소드의 간략한 경기결과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레슬매니아닷넷에 올라올 리포트를 참고하세요.

- 피티 윌리엄스 d. 트레버 리, 잭 에반스 & 푸마 킹 (페이탈4-웨이)

- 맥시모 d. 그라도

- 로히트 라주 d. 구르사인더 싱

- 오스틴 에리스, 킬러 크로스 & 무스 d. 쟈니 임팩트, 팔라 바 & 에디 에드워즈 (6인 태그팀)

- 테사 블랜차드(c) d. 케이라 (논타이틀)

- OGz와 LAX의 링 세그멘트

 

* 이미지출처: https://www.thesportster.com/wrestling/five-reasons-why-john-cena-and-roman-reigns-is-taking-place-at-no-mercy/

BEST 추천 댓글

profile
빅쇼KO펀치BEST 등록일: 2018-10-12 15:21
시나 말 공감이 됩니다
profile
FomalhautBEST 등록일: 2018-10-12 15:47
맨 마지막 말에는 적극적으로 동의할 수 없지만, 그래도 상당 부분에는 동의합니다.
profile
쥬엔류BEST 등록일: 2018-10-12 16:03
Pg 세대를 연 개 시나 때문인가 어떤 살인마 때문이지
profile
빅쇼KO펀치 등록일: 2018-10-12 15:21
시나 말 공감이 됩니다
profile
Fomalhaut 등록일: 2018-10-12 15:47
맨 마지막 말에는 적극적으로 동의할 수 없지만, 그래도 상당 부분에는 동의합니다.
profile
넹벨러 등록일: 2018-10-12 15:26
개인적인 내 생각은 아직 앰브로스의 탈퇴는 시기상 아닌 것 같아요.
빠르면 TLC, 늦으면 럼블에서 턴 힐이 낫다고 봅니다.
profile
3ok43feg 등록일: 2018-10-12 15:38
저러니까 펑크가 시나를 애스서커엿나? 그렇게 불럿군요ㅋㅋ 정말대단한 충성심입니다 존시나.
profile
쥬엔류 등록일: 2018-10-12 16:03
Pg 세대를 연 개 시나 때문인가 어떤 살인마 때문이지
profile
Fomalhaut 등록일: 2018-10-12 17:21
읍읍읍 읍읍
profile
asddd 등록일: 2018-10-13 10:56
크리스핀 와?
profile
오페라의유령 등록일: 2018-10-13 15:19
그 인간이 아니었어도 일어날 일이었다 생각됩니다.
profile
개똘갱이 등록일: 2018-10-12 16:15
딱히 시나가 아니였어도 pg시대는 열릴거여서...
profile
라이더 등록일: 2018-10-12 17:54
(욕받이 시절)시나와 비교하면 사실 로만이 딱히 부족한게 없긴 하죠.
문제는 시나가 그 어마어마한 인기에도 지금처럼 respect 받는 레슬러가 되고 욕 먹는걸 즐길 줄 알게되는데 상당한 시간이 필요했다는 건데 요즘 시대에 시나 말처럼 시나처럼 키우는 건 욕 안 먹을 수 없는데 WWE가 너무 부담스러워 했던게 아닌가 싶네요.

미즈처럼 확 챔프에 올리고 언더도 잡고 레스너도 잡고 시나도 잡고 욕 먹더라도 싸우는 챔프로 키웠어야 하는데 정작 막타 레인즈를 만들었으니 들인 시간에 비해 존중을 못 받는거죠.
profile
폐도르 등록일: 2018-10-12 21:02
마이크웍 근력 심지어 성실성 부족(늘어나는 조끼) 모두 로만이 존시나 보다 밑인데요???
그리고 언더도 클린하게 잡고 브라이언도 시나도 다 클린하게 잡았습니다. 이정도로 밀었는데도 성과가 저따위인거는 그냥 개인 역량 부족입니다
profile
집착의병자 등록일: 2018-10-12 21:59
개인 역량부족이라고 말하기에는 성과가 저따위 아닌데요??
욕은 먹지만 여전히 WWE는 잘나가고 매출 실적도 뛰어난데요??
로만 메인으로 내세워서 회사가 망한것도 아닌데 성과가 저따위라는 말에는 공감 할 수가 없군요
profile
폐도르 등록일: 2018-10-12 22:09
선생님. 매출 증가는 폭죽 등 일체 잡비용 제거 및 현재 미국 방송국에서 스포츠 콘텐츠에 대한 중계비 거품 및 사우디 왕가의 투자로 돈이 올라간거에요. 로만레인즈 메인되고나서 시청률 계속 떨어진 거랑 특히 10대 20대 메인층 시청률 떨어진거 보세요. 지금 수익은 과거 에티튜드 때부터 쌓아온 유산 통해서 버는것 뿐입니다. 덥덥이에서도 로만 몰아주기 실패했다는걸 깨달았으니까 숀마까지 무리하게 복귀시키고 있잖아요
코너 맥그리거가 전에 그랬죠. 옛날 덥덥이 선수들은 존경하지만 지금 선수들은 못한다고. 지금 미국 분위기가 그래요. 과거 유산으로 버티고 있지만 젊은 층에게 어필하지 못하는...
과거에 존시나는 그래도 애들 시청률이라도 모아왔지먼. 로만은 글쎄요. 진짜 아이콘 나타날때까지 사람 1명 몫이라도 해줬으면 좋겠네요
profile
gunn11**** 등록일: 2018-10-13 00:14
음...딴지거는건 아니지만 비용 감소는 이익 증대에 영향을 주지 매출 증가에 영향을 주지는 않습니다. 수익(매출)과 이익은 엄연히 다른 개념입니다.
profile
폐도르 등록일: 2018-10-13 00:36
순이익 증대를 횡설수설 하다보니까 매출 증가로 썼네요 부끄럽네요
profile
초자연믹스 등록일: 2018-10-12 17:55
피지시대에도 슈렉이나 레고무비같은 퀄리티였으면 성인들도 즐겁게 봤겠지
어디서 무적파워레인저 같은 수준으로 들이미니까 못봐주겠는거지
profile
ToBeTheMan 등록일: 2018-10-14 01:42
무적파워레인저 재밌는데ㅜㅜ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10-12 19:05
이 멘트 하나로 시나는 레슬링계의 진정한 유재석이 됨.
profile
NARUNARU 등록일: 2018-10-12 22:10
숫자도 결국 자기네들이 만들어내게 했으니 어찌보면 대단하긴해요. 다른선수들 티셔츠디자인은 대충만들고 잘 내주지도 않고
누구는 뭐 할때마다 계속만들어내서 찍어주는데...
비교대상이 있을수가... 어쨋든 사실이니 인정
profile
라마오덤 등록일: 2018-10-13 00:17
로만의 회사 간판으로서의 실패는 PG랑 별 상관 없다고 봅니다. 그냥 어느 연령,성향이건 어필을 못하는거에요. 오히려 어린 팬들이 로만에게 상대적으로 너그러울텐데
profile
mirajs 등록일: 2018-10-15 14:01
모든 조건을 동등하게 설정해도 결국 그 사람이 갖춘 매력이 다르다보니
결과가 같을순 없는거 같네요
profile
히아신 등록일: 2018-10-13 12:49
등급보다는 선수 개인 역량의 차이라고 볼 수도 있지요
물론 회사내에서 밀어주는것도 문제지만..
profile
오페라의유령 등록일: 2018-10-13 15:55
그럼에도 로만을 사람들이 여전히 좋아한다. 이 부분은 동의하기가 좀 어렵군요. 존 시나가 받은 야유와 로만이 받는 야유는 질적으로 다른데 말이죠.
profile
존시나메리카노 등록일: 2018-10-13 19:10
확실히 쉴드는 같이 있을 때가 더 멋있는거 같아ㅛㅜ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608 [뉴스+루머] 마리아, 에볼루션 2018, 론다 로우지, 브루스 프리차드, 더락, 토탈디바스, 바티스타 外 [15] new WManiac 18-10-22 1126
8607 [뉴스+루머] 레이 미스테리오 주니어 & 더 미즈 / 샬롯 플레어 & 베키 린치 外 [8] new BuffaloBills 18-10-22 1001
8606 [뉴스+루머] 스맥다운 시청률 / 하트브레이크 키드 / 임팩트 레슬링 시청률 外 [4] new BuffaloBills 18-10-21 2059
8605 [뉴스+루머] 브론 스트로맨&드루 매킨타이어/TV 시청률/알렉사 블리스 外 [12] update BuffaloBills 18-10-20 2659
8604 [뉴스+루머] 레슬매니아 35, 에네스 칸터, 크라운 주얼 '18, 마우로 라날로 外 [17] update WManiac 18-10-19 3075
8603 [뉴스+루머] 서바이버 시리즈 2018/앨런드라 블레이즈/크라운 주얼 2018 外 [15] update LastOutLaw 18-10-18 2776
8602 [뉴스+루머] 스맥다운 시청자 수, 트리플 H, 크라운 주얼 '18, 케빈 오웬스 外 [12] WManiac 18-10-18 2823
8601 [뉴스+루머] 바비 래쉴리 / 더 락 / 벨베틴 드림 / 크리스 제리코 / 바티스타 外 [11] LastOutLaw 18-10-17 2604
8600 [뉴스+루머] 더 락, 샬롯 플레어, 크라운 주얼 '18, 커트 호킨스&잭 라이더 外 [9] WManiac 18-10-17 3058
8599 [뉴스+루머] 크라운 주얼 2018, 마크 헨리, 에볼루션 2018, 오스틴 에리스 外 [11] WManiac 18-10-16 3154
8598 [뉴스+루머] 숀 마이클스·AJ 스타일스/레이 미스테리오/피트 던/코디 로즈 外 [5] LastOutLaw 18-10-15 2426
8597 [뉴스+루머] 크라운 주얼 2018/사샤 뱅크스/브레이 와이어트/에디 게레로 外 [12] WManiac 18-10-15 2618
8596 [정보] 10/14 임팩트 바운드 포 글로리 2018 최종 확정 대진표 [6] BuffaloBills 18-10-14 1680
8595 [뉴스+루머] 미키 제임스, 언더테이커, TV 시청률, 믹 폴리, 어비스 & 짐 미첼 [12] BuffaloBills 18-10-14 2525
8594 [뉴스+루머] 케빈 오웬스·바비 루드/로얄 럼블 2019/하빕 누르마고메도프 外 [10] BuffaloBills 18-10-13 2430
» [뉴스+루머] 존 시나&로만 레인즈/바비 래쉴리/바티스타/딘 앰브로스 外 [24] WManiac 18-10-12 3780
8592 [뉴스+루머] 스맥다운 시청률/크라운 쥬얼 2018/앤드루 에버렛/바비 래쉴리 [11] BuffaloBills 18-10-12 2115
8591 [뉴스+루머] 트리쉬 스트래터스·리타, 케빈 오웬스, 아스카, 크리스 제리코 外 [19] LastOutLaw 18-10-11 2488
8590 [뉴스+루머] 에지&크리스챤, 션 월트먼, 사샤 뱅크스, 페이지, 벨라 트윈스 外 [6] WManiac 18-10-11 2801
8589 [뉴스+루머] 레이 미스테리오, 사샤 뱅크스, 에볼루션 2018, RAW 시청률 外 [5] BuffaloBills 18-10-11 1774
8588 [뉴스+루머] 더 락, 에볼루션 2018, 크리스 제리코, 서바이버 시리즈 2018 外 [9] LastOutLaw 18-10-10 2324
8587 [뉴스+루머] 케빈 오웬스, 숀 마이클스, 베키 린치&샬롯 플레어, 에릭 로완 外 [23] WManiac 18-10-10 2926
8586 [뉴스+루머] 더 락, 스테파니 맥맨, 레이 미스테리오, 에볼루션 2018, 스팅 外 [8] LastOutLaw 18-10-09 2343
8585 [뉴스+루머] 에볼루션 '18 / 페이지 / 존 시나 / 베일리 / 커트 앵글 / 판당고 外 [17] WManiac 18-10-09 3174
8584 [뉴스+루머] 다니엘 브라이언·더 미즈/딘 앰브로즈/커트 앵글/브록 레스너 外 [10] LastOutLaw 18-10-08 2457
8583 [뉴스+루머] 크라운 주얼 2018 / 언더테이커 / 빅 쇼 / 존 시나 & 니키 벨라 外 [12] WManiac 18-10-08 2630
8582 [뉴스+루머] 레이 미스테리오, 크라운 쥬얼 2018, 마크 헨리 & 언더테이커 外 [5] BuffaloBills 18-10-08 1943
8581 [뉴스+루머] 수퍼 쇼-다운 '18 / 로드 워리어 애니멀 / 에볼루션 '18 / 피트 던 [9] BuffaloBills 18-10-07 2664
8580 [정보] 10/8 NJPW King Of Pro-Wrestling 2018 대진표 [3] eks150 18-10-06 1204
8579 [뉴스+루머] 빈스 맥마흔/더 락/비키 게레로/조나단 코치맨/찰리 카루소 外 [12] file WManiac 18-10-06 2984
8578 [뉴스+루머] AJ 스타일스&사모아 조&다니엘 브라이언&더 미즈, TV 시청률 [8] BuffaloBills 18-10-06 2047
8577 [뉴스+루머] 샬롯 플레어&베키 린치, 딘 앰브로즈, 신스케 나카무라, 더 락 外 [9] LastOutLaw 18-10-05 2314
8576 [뉴스+루머] 찰리 카루소/리브 모간/RAW시청률/세드릭 알렉산더/빌리 코간 [7] BuffaloBills 18-10-05 1996
8575 [정보] 10/6 WWE 수퍼 쇼-다운 2018의 최종 확정 대진표 [7] BuffaloBills 18-10-05 1980
8574 [뉴스+루머] 커트 앵글&배런 코빈, 빌 골드버그, 피트 던, 나카무라 신스케 外 [16] WManiac 18-10-04 3179
8573 [뉴스+루머] 토니 치멜·헐크 호건, 바티스타, 커트 앵글, 노 웨이 호세, 존 시나 [13] LastOutLaw 18-10-04 2893
8572 [뉴스+루머] 엘라이어스·케빈 오웬스, 리브 모건, 숀 마이클스, 사샤 뱅크스 外 [14] WManiac 18-10-03 3313
8571 [뉴스+루머] 숀 마이클스, 레이 미스테리오, 레슬매니아 36, 브론 스트로맨 外 [7] LastOutLaw 18-10-03 2328
8570 [뉴스+루머] 다니엘 브라이언&브리 벨라/리브 모건/에지/레이 미스테리오 外 [13] WManiac 18-10-02 2734
8569 [뉴스+루머] 마리아 카넬리스/미아 임/레이 미스테리오/에릭 비숍/존 시나 外 [17] WManiac 18-10-01 3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