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318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3983
오늘등록문서 : 8
전체댓글 : 542021
오늘등록댓글 : 19

 
일본의 인디 프로레슬링 단체인 DDT 프로레슬링 'D왕 GRAND PRIX 2018 in YOKOHAMA' 흥행이 어제인 1월 11일, 카나가와 현 요코하마 라디언트 홀에서 펼쳐졌습니다.


241명의 만원 관객을 동원한 가운데 치뤄진 이날 시합들의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언더매치
8인 태그매치 15분 한판 승부


히구치 카즈사다 & MAO & 시모무라 다이키 & 시마타니 노부히로
VS
HARASHIMA & 안토니오 혼다 & 와타세 미즈키 & 렛카


8분 16초만에 HARASHIMA가 창마도로 시모무라에게 핀 폴승




제1시합
A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죠이 라이언
(FREE)
VS
엔도 테츠야


d0038448_5a58b4ba47d0a.jpg
8분 24초만에 엔도가 슈팅스타 프레스로 핀 폴승




제2시합
B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아키토
VS
타카오 소마


d0038448_5a58b4bc9a93e.jpg
8분 18초만에 타카오가 진토닉으로 핀 폴승




제3시합
A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쿠로시오 "꽃미남" 지로
(WRESTLE-1 소속)
VS
이시이 케이스케


d0038448_5a58b4c2e2722.jpg
11분 51초만에 꽃미남이 문설트 프레스 2연발로 핀 폴승




제4시합
B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사카구치 유키오
VS
마이크 베일리
(FREE)


d0038448_5a58b4c72f49f.jpg
9분 56초만에 베일리가 버즈소우 킥으로 핀 폴승




제5시합
A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타카나시 마사히로
VS
타케시타 코우노스케


d0038448_5a58b4ce730ac.jpg
11분 17초만에 타카나시가 페달식 박카스로 핀 폴승




제6시합
B블럭 예선전 30분 한판 승부


사사키 다이스케
VS
이시카와 슈지
(FREE)


d0038448_5a58b4d5bcfd4.jpg
d0038448_5a58b4d64cf31.jpg
d0038448_5a58b4d6cf11e.jpg
d0038448_5a58b4d7607ab.jpg
16분 19초만에 사사키가 우라칸 라나 인베르티다로 핀 폴승




d0038448_5a58b4e880f0c.jpg

메인 이벤트의 DAMNATION 대결에서 승리한 사사키 다이스케는 시합 후 마이크로 "이시카와 '에이드리언' 슈지, 안됐구나. (*이시카와가 퇴장하려 하자) 돌아와. 넌 확실히 강해. 내 몸은 이제 틀렸어. 네가 삼관 헤비급 타이틀을 차니해도, 세계 태그 타이틀을 차지해도 내겐 상대가 안돼! 링에 들어와! 잘 들어라! 이제 두 번 다시 날 거스르지 마라. (*이시카와가 "네"라고 하자) 테츠야, 너도 링에 들어와라. 야, 이시카와, 땀 너무 흘리잖아! 테츠야, 잘 봤겠지? 내가 훨씬 더 강하다. DAMNATION 끼리의 싸움은 오늘로 마지막이다. 어쩌면 결승전에서 우리끼리 대결할지도 모르겠군. 그렇게 되면 살육전이다. 오늘 이상으로 싸워라! (*뭔가 말하는 이시카와와 엔도에게) 입 다물고 들어! 오늘 한가지 증명되었다. 이시카와 '에이드리언' 슈지, 헤비급이지. 헤비급에게 이긴 난 168cm, 80Kg, 오늘부터 헤비급이다! D 왕 그랑프리, 틀림없이 내가 우승한다. 그리고 프로레슬링계는 잘 들어라! 여기 최강이자 최고의 카리스마 사사키 다이스케가 있다! 실력에 자신있는 녀석은 팍팍 덤벼봐라. 이녀석처럼 이겨줄테니까! 괜찮아, 넌 나 다음으로 강하다. 테츠야도 그만큼 강하다. 폴리도 그만큼 강해. 잘 들어라! 우리들이 DAMNATION이다! 우리들은 무리짓지 않는다, 아양떨지 않는다, 결혼하지 않는다! 잘 들어라 프로레슬링계. 우리들이 여기있다! 이 프로레슬링계는 우리들 DAMNATION을 중심으로 돌고있다. 잘 기억해 둬라!"라고 외치며 대회를 마무리 지었습니다.



이로서 현재까지의 예선전 성적은 다음과 같이 되었습니다.


A블럭


엔도: 7점 (3승 1무)

꽃미남: 6점 (3승 2패)

타케시타: 5점 (2승 1무 2패)

HARASHIMA: 4점 (2승 2패)

이시이: 4점 (2승 2패)

라이언: 2점 (1승 3패)

타카나시: 2점 (1승 3패)



B블럭


이시카와: 6점 (3승 1패)

사사키: 6점 (3승 2패)

베일리: 4점 (2승 2패)

사카구치: 4점 (2승 2패)

히구치: 4점 (2승 2패)

타카오: 4점 (2승 2패)

아키토: 2점 (1승 4패)




*사진출처: DDT 프로레슬링 공식 홈페이지(http://www.ddtpro.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공지] 일본 프로레스 게시판을 개설합니다! + 3 WManiac 10-09-05 950
5021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기자 회견에서 크리스 제리코와 난투극 [15] 공국진 17-12-12 593
5020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시합 패배로 인한 심각한 정신적 데미지로 당분간 휴식하고 싶다고 코멘트 [14] 공국진 17-01-10 586
5019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크리스 제리코와의 No DQ 매치를 수락한 이유를 밝힘 [6] 공국진 17-12-23 523
5018 [스타덤] 야스카와 아쿠토가 자신의 다큐멘터리 영화 '이를 악물고' 시사회에서 무대 인사를 가짐 [2] 공국진 15-03-25 504
5017 [신일본] 오카다 카즈치카와 모리 요코 아나운서의 교제 사실이 밝혀짐 [4] 공국진 17-01-16 460
5016 [666] 초등학생 악역 여성 레슬러였던 라무 회장이 7년만에 복귀 [4] 공국진 16-10-29 456
5015 [스타덤] 부상 복귀를 앞둔 시라이 이오가 도쿄 스포츠 신문과 인터뷰를 가짐 공국진 17-08-11 440
5014 [신일본] 코디 홀의 현재 몸상태에 대해 스캇 홀이 코멘트 공국진 16-06-26 439
5013 [신일본] 마이클 엘긴이 IWGP 인터콘티넨탈 챔피언 벨트가 더러워진 이유를 밝힘 [2] 공국진 16-07-11 435
5012 K-1<font size=1> </font>WGP in Seoul 경기장<font size=1> </font>(10/2)·WGP&Max 8강<font size=1> </font>대진 추첨<font size=1> </font>(10/4) [3] 포토헌터 10-10-05 435
5011 [신일본] 신일본 프로레슬링의 '레슬킹덤 12 in 도쿄돔' 흥행 결과 [6] 공국진 18-01-05 425
5010 [신일본] 나카무라 신스케 WWE NXT 데뷔전에 대해 타나하시, 오카다가 코멘트 [2] 공국진 16-04-06 419
5009 [신일본] 크리스 제리코가 자신이 신일본에 온 이유를 밝힘 공국진 17-12-17 417
5008 [신일본] 게임 '용과 같이 6'에 신일본 프로레슬링 소속 선수들이 등장 [8] 공국진 16-09-16 410
5007 [신일본] 타나하시 히로시가 영화 촬영을 위해 단발머리로 헤어 스타일을 바꿈 [15] 공국진 17-08-17 398
5006 [스타덤] 야스카와 아쿠토가 시합 중 린치 사건에 대해 코멘트 [8] 공국진 15-02-25 394
5005 [스타덤] 스타덤 소속의 호죠 카이리가 단체 탈단을 선언 [6] 공국진 17-05-07 391
5004 [신일본] G1 클라이맥스 26 우승자 케니 오메가의 기자회견이 펼쳐짐 [4] 공국진 16-08-15 387
5003 [DDT] 사사키 다이스케가 캔디스 랠래의 결혼에 슬퍼하며 볼 스플렉스를 사용 [4] 공국진 16-09-19 386
5002 [신일본] 칼 앤더슨이 일단 WWE행을 부정하는 코멘트를 남김 [6] 공국진 16-02-07 379
5001 [etc] 전 여성 레슬러 할리 사이토가 사망 공국진 16-12-16 378
5000 [신일본] 나이토 테츠야가 IWGP 인터콘티넨탈 타이틀 봉인 계획을 밝힘 [10] 공국진 17-05-30 376
4999 [NOAH] 브램 & 라비 E가 부적절한 행위로 인해 글로벌 태그 리그 퇴출 [1] eks150 17-04-26 368
4998 [왕도] 아케보노가 긴급 입원 [2] 공국진 17-04-16 367
4997 [etc] 유부녀 여성 레슬러 '구성 히로타 사쿠라'가 쌍둥이를 출산 공국진 17-03-24 364
4996 [전일본] 2013/2/23 대회 결과 (타이틀 변동 有) BOMAYE 13-02-24 362
4995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WWE에 대항심으로 G1 우승을 하겠다고 코멘트 [6] 공국진 16-08-03 360
4994 [신일본] 고토 히로키가 기자회견에서 오카다 카즈치카를 습격 [13] 공국진 16-01-07 351
4993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왼쪽 무릎 부상으로 결장 [2] 공국진 17-09-06 345
4992 [신일본] 크리스 제리코와 나이토 테츠야가 트위터로 설전을 벌임 [2] 공국진 18-01-11 342
4991 [신일본] 맷 사이달이 비행기 트러블로 9월 23일 신일본 대회에도 결장 [2] 공국진 16-09-24 341
4990 [신일본] 신일본 프로레슬링의 'G1 클라이맥스 26' 결승전 흥행 결과 [6] 공국진 16-08-15 341
4989 [신일본] 랜스 아쳐 & 데이비 보이 스미스 Jr. & 쉘턴 X 벤자민이 NEVER 6인 태그 타이틀 도전 의사를 밝힘 [8] 공국진 16-01-18 341
4988 [신일본] 드라마 '99.9'에 등장한 신일본 프로레슬링 로고 운동복이 매진 [4] 공국진 16-06-18 339
4987 [신일본] 나카무라 신스케가 이번 달을 끝으로 신일본과 결별 [4] eks150 16-01-07 338
4986 [리얼 저팬] 초대 타이거 마스크가 장기결장에서 복귀 [2] 공국진 16-11-25 337
4985 [신일본] 시합 도중 혼마 토모아키가 목 부상을 당해 구급차로 후송 [12] 공국진 17-03-04 336
4984 [이부시 프로레슬링 연구소] 이부시 코우타가 본인 역으로 애니메이션 '타이거 마스크 W'에 등장 [5] 공국진 17-06-12 335
4983 TV아사히 "월드 프로레슬링" (新日本 프로레스 중계) OP&ED [7] BOMAYE 10-01-26 335
4982 [신일본] 신작 애니메이션 '타이거 마스크 W'의 프로모션 영상이 공개 [2] 공국진 16-07-22 334
4981 일본<font size=1> </font>레슬링 좋아하시는 분은 꼭 보세요<font size=1> </font>(퍼닥<font size=1> </font>다운로드,<font size=1> </font>사용법) [5] zvezda 10-01-20 334
4980 [etc] 전 WWE 디바 스즈키 히로코가 TV 출연에서 남편 KENSO와의 결혼생활을 고백 [4] 공국진 17-06-20 333
4979 [신일본] 혼마 토모아키의 경추 부상으로 인한 결장이 정식 발표 [10] 공국진 17-03-04 333
4978 신일본 프로레스 2010년 3월 20일 대회 간략결과 BOMAYE 10-03-21 333
4977 [신일본] 신일본 프로레슬링의 'G1 클라이맥스 27' 12일째 흥행 결과 [2] 공국진 17-08-03 331
4976 [아이스 리본] 일본의 미성년자 여성 레슬러가 동료 레슬러와 싸움으로 체포 [6] 공국진 17-07-24 331
4975 [스타덤] 스타덤의 야스카와 아쿠토가 올해를 끝으로 은퇴 [8] 공국진 15-12-01 331
4974 [신일본] 케니 오메가가 AJ 스타일스, 나카무라 신스케를 매도하는 코멘트를 남김 [12] 공국진 16-01-12 329
4973 [신일본] 오카다 카즈치카가 타이거 마스크 W와의 대결 희망에 대한 이유를 밝힘 [2] 공국진 17-02-08 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