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877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9100
오늘등록문서 : 2
전체댓글 : 554968
오늘등록댓글 : 16

 
profile 뉴스 [뉴스+루머] 로만 레인즈가 약물 거래 의혹에 휩싸이다?

작성자: eks150 등록일: 2018.01.17 21:49:48 조회수: 4004

[본 게시물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wwe.com으로, 사진 이미지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WWE에 있습니다.]

614de-1511903230-800.jpg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에 위치했던 Iron Addicts 체육관의 전직 오너였고 약물 딜러로 지목되어 마약단속국에 체포되었던 리차드 로드리게스가 존 브라보와의 인터뷰에서 마약단속국에게 조사받을 당시에 털어놓은 자신과 거래했던 주요 A-리스트 고객들은 WWE 슈퍼스타 로만 레인즈, 영화배우 마크 월버그와 조쉬 더멜 (영화 트랜스포머 시리즈의 캡틴 레녹스 역) 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마이애미 해럴드에 의하면 마약단속국은 작년 2월에 Iron Addicts 체육관을 긴급 압수 수색해 로드리게스를 체포했는데 마약단속국 관계자의 말로는 로드리게스가 중국에서 재료를 밀수입하는 유통 체인의 일부였으며 애리조나에서 약물을 제조해 마이애미에 판매하는 루트를 통해 100만 달러의 수익을 챙겼었다고 합니다.


레인즈의 경우 자신의 체육관을 다니지 않았으나 거래 당시 정보통 중 하나가 레인즈를 자신에게 소개시켰었으며 자신의 기소와 관련된 이 이야기는 진실 중의 진실이라고도 말했습니다.



"He [Reigns] is a very down to earth person, however, a situation involved in which… often times when you're brought to trials - which I was not, I decided to take a plea - however, they disclose discovery. Discovery is basically the proof that they have against you. 


One thing, one part of the discovery is what's called tried and true statements, which is basically disclosing everybody whom the investigators or people that were investigating you have spoken to with regards to your company, with regards to you, with regards to any other co-defendants that are associated with the indictment. So, that's one of the reasons why I disclosed him."



레인즈는 2016년 6월 WWE 웰니스 프로그램에서 애더랄 양성 반응이 적발되어 30일 출전 정지 징계를 받은 바 있으며 한편 로드리게스의 주장에 대해 해당 인물 3명과 WWE 측에서는 아직까지 어떠한 공식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BEST 추천 댓글

profile
3ok43fegBEST 등록일: 2018-01-17 21:58
제발 사실이엇으면 좋겟네요. wwe의 좋은 전환점이 되길 기대해봅니다!
profile
가마구지BEST 등록일: 2018-01-17 23:16
이게 사실이면 푸시나 타이틀 박탈 정도의 문제가 아니라 즉각 방출해야죠. 근거가 있는 혐의면 지금부터 레슬매니아 계획 완전재편 해야하는거고.
profile
SimidiBEST 등록일: 2018-01-17 22:13
진정한 빌런이 되나요
profile
JohnCcena 등록일: 2018-01-17 21:57
이게 사실이라면 레인즈는 거의 방출 아닌가요?;; wwe입장에서도 타격이 꽤 클텐데..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1-17 22:03
방출 100 퍼센트 같습니다.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18-01-17 21:57
만약에 이게 사실이라면...WWE 이미지는 물론 레슬링
커리어에서도 문제가 될듯 만약 이대로 로만을 아이콘으로
올린다면....
profile
3ok43feg 등록일: 2018-01-17 21:58
제발 사실이엇으면 좋겟네요. wwe의 좋은 전환점이 되길 기대해봅니다!
profile
Randall 등록일: 2018-01-17 23:16
사람이 싫어도 그렇지 이게 할 소리입니까?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18-01-17 23:32
아무리 선수 안티지만...인생을 망칠수도 있는건데...
profile
린썬 등록일: 2018-01-18 02:26
마약했으면 처벌받아야죠 그 처벌 중 프로레슬링 커리어도 포함될거구요
profile
집착의병자 등록일: 2018-01-18 09:58
참 한심한 수준의 댓글이네요.
profile
Dynamite 등록일: 2018-01-18 12:57
참 댓글들이 부정적이시네요
크리스벤와사건도 모르시나요? 헐크호건 흑인비하사건도 모르나요?
로만은 영구제명당하규 퇴출해서 발도 못들여야합니다
profile
Randall 등록일: 2018-01-18 13:26
말씀하시건 사실로 판명난거구요. 이건 의혹이에요. 사람이 미우니까 보기 싫으니까 하는 말밖에 안되요.
profile
랜디올튼 등록일: 2018-04-19 21:57
난독이 또...
profile
수민 등록일: 2018-01-18 14:22
미우면 밉다 하면되지! ㅠ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18-01-17 22:02
참 가지가지 하네요. 그나저나 WWE 각본진의 야망은 올해도 이뤄지지 않는가 봅니다.
profile
-HBK- 등록일: 2018-01-17 22:02
헐... 로만...
profile
DJSoda 등록일: 2018-01-17 22:05
사실이라면 얼굴 후덕해진게 스테로이드 때문일런지
profile
Simidi 등록일: 2018-01-17 22:13
진정한 빌런이 되나요
profile
Mirror 등록일: 2018-01-17 22:47
이게 사실이라면 복용도 물론 안되지만 훨씬 심각한데요
profile
데몬터너 등록일: 2018-01-17 22:54
사실이건 아니건 일단 경찰조사는 불가피하고
그로인해 당분간 출전정지도 덤으로 따라올듯 하네요.
게다가

WWE 측은 제이 우소의 체포 소식에 “조슈아 파투(=제이 우소)는 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을 져야한다. 우리는 이 문제를 조사 중이며, 현지 법 집행 당국자들로부터 정보를 기다리고 있다.”라는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이런 발표를 한 WWE가 약물이라는 더 큰 문제를 일으킨
로만을 감싸줄지 의문입니다.(사실이라는 가정하에)
profile
히아신 등록일: 2018-01-17 22:57
레인즈에게 호의적인 WWE도 더이상은 봐줄수가 없게 됐군요..
profile
서도훈 등록일: 2018-01-17 23:07
그럼 레인즈는
인터 컨티넨탈 챔피언은
박탈 인건가요???
그것도 사모안 가문 의
한 명은 음주운전에 또 한명은
약물 이라니........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1-18 00:50
뉴스 게시판 첫번째에 인컨챔피언에 대한 다음주 기사가 있으니 참고해 보세요.
profile
가마구지 등록일: 2018-01-17 23:16
이게 사실이면 푸시나 타이틀 박탈 정도의 문제가 아니라 즉각 방출해야죠. 근거가 있는 혐의면 지금부터 레슬매니아 계획 완전재편 해야하는거고.
profile
cheld 등록일: 2018-01-17 23:23
더쉴드는 재결합한이후 제대로 풀리지 않네요. 로만레인즈는 약물적발 한차례에 이번사태까지 사실로 확인될경우 WWE도 특단에 조치를 내려야겠네요.
profile
DeMon_Balor 등록일: 2018-01-17 23:24
로얄럼블은 우승자는 스맥에서 나온다는 이야기는 나오고 있고
그럼 레스너 상대가 누구일지 궁금하네요.
핀,브라운 스트로우먼 둘 중에 한 명이 될 가능성이 있어 보이는데
판이 재미있게 돌아가겠네요.
profile
I.B 등록일: 2018-01-17 23:26
지금으로썬 스트로맨인데요.
바비 레쉴리가 복귀하게된다면 바비 레쉴리 하고 붙을것 같네요
profile
Bálor_Club 등록일: 2018-01-17 23:24
가뜩이나 레매 시즌인데...이거 참...
profile
황신 등록일: 2018-01-17 23:46
이게 사실이면 로만은 역대급 흑역한데....스케일이 너무 커서 원...
profile
Nuclear 등록일: 2018-01-18 00:12
사실 역으로 생각해보면 로만레인즈가 웰니스 프로그램 징계를 받았을 당시에 이미 약물을 사용하고 있었고, 지금 체포된 사람은 그 약물의 브로커이니 자신의 죄를 감경받기 위해서라도 클라이언트 몇몇을 불어야 하는 상황에 놓인걸로 보이네요. wwe의 징계는 스포츠위원회와 징계를 공유하지 않으니 wwe와 정부에 의한 이중징계가 가능한 상황이고, 현재 약물사용 여부와는 관련없이 논란을 피해가기는 힘들겠네요. 저번 웰니스 위반때 느낀게 있다면 지금은 사용하고 있지 않았기를 바랍니다. 잘못된 한번의 선택은 계속적으로 불이익을 초래한다는걸 한번더 느끼네요
profile
니나노니나나 등록일: 2018-01-18 00:55
스테로이드가 아니라 마약이면 로만 아이콘행도 끝이겠네요. 어린이들의 우상이 마약이라...

애더럴이 보통 마약으로 입문하기 전 거치는 약물이라고 하던데 마약이면 선수 생명도 위험하겠네요
profile
ThePhenomenalOne1 등록일: 2018-01-18 01:30
이런거 보면 시나가 대단한듯
10년 넘게 활동하면서 큰 사고 없이 아이콘으로 활동을 했으니ㄷㄷ
profile
그것은오예입니다 등록일: 2018-01-18 02:09
브록이나 진더 마할같이 약물을 공공연히 쉬쉬해주는
WWE의 고무줄 잣대를 고려해볼 때 많이 가봤자 중징계지 방출까지는 못 할 듯.
로만 레인즈는 여성팬들의 인기를 담당하고 있다는 정치적인 이유 또한 작용할 것으로 생각됨.
로만 레인즈의 기량이 어떻든 버리기엔 좀 아픈 카드.
profile
빅 테리 등록일: 2018-01-18 10:32
사내 차원이 아니라 브로커 조사 중에 나온 발언이라 그냥 넘어갈 가능성은 없어요..사실이라면 방출당해도 할말 없는 상황임..
profile
레슬링광팬임ㅋ 등록일: 2018-01-18 02:10
이러면서 언더테이커 존 시나 트리플 h도 꺽음? ㅋㅋㅋㅋ
profile
hbkskane 등록일: 2018-01-18 07:55
마크 윌버그가 더 크게 보이네요.
profile
개똘갱이 등록일: 2018-01-18 08:17
탑가이로 밀어붙힌게 몇년인데 사실이면 빈스 고혈압으로 쓰러지겠네
profile
DM Punk 등록일: 2018-01-18 08:24
미국판 마재윤이네
profile
퍼펙트C 등록일: 2018-01-18 09:36
시나가 다시한번대단하게 느껴지네요..
로만을 끝까지밀어주고 무한신뢰를준 Wwe인데..
본인의 복을 발로찬셈이됫군요
profile
빅쇼KO펀치 등록일: 2018-01-18 10:26
왜 저런짓을..
profile
테츠 등록일: 2018-01-18 11:51
약물 소동이니 뭐니 해도
대외적으로 크게 다뤄지지 않고
매스컴 매수로 쉬쉬된다면
WWE가 로만레인즈를 로럼18우승 시키고
레메에서 레스너까지 잡게 해주지 않을지..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필요에 따라서는 UFC에서 약물 걸린 레스너나
진더 마할처럼 상황에 따라 얼버무리지 않을까 생각
profile
ShawnMichaels 등록일: 2018-01-18 13:20
로만 레스너와 같이 택팀해서 택팀타이틀을 따자
profile
awesome~~~kong 등록일: 2018-01-18 13:26
이게 사실이면 로만은 본인이 위선자가 되는셈이네요. 각본이었다지만 시나한테 위선자라 한것보고 참...
profile
수민 등록일: 2018-01-18 14:21
빈스 결정에 달려있네요.
다음주 로우가 더욱 기대되는 1인이네요.(여러모로)
profile
김버거 등록일: 2018-01-18 19:43
로만이 탐탁치 않으신분들은 많으시겠고 저 또한 그렇습니다만 사실로 판명나기전까지는 악의적인 덧글들은 자중하는게 좋지 않겠습니까
profile
VerbalJint 등록일: 2018-01-19 03:27
만일 이게 팩트로 드러나면 그간 밀어준 건 둘째치고 레매 31~33 메인이벤트 3년이 통째로 흑역사행 되어버리겠군요.
profile
Shin 등록일: 2018-01-19 03:32
미국에서 유학 중인데 애더럴이면 ADHD 치료제로 유명하죠... 각성제인데 여기 대학생들도 구해서 복용 많이 한다더라구요.
아마 그래서 저번엔 그냥 넘어간 것 같네요.
이번 의혹이 그냥 루머로 끝나길 바랄 뿐입니다.
애더럴은 처방도 그렇게 어렵진 않은 걸로 알고있는데 그래서 마약이라는 인식은 크게 없난 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19 [뉴스] 속보 : 최장수 WWE 챔피언 브루노 삼마르티노, 오늘 사망하다 [13] file 준피디 18-04-18 2432
8218 [뉴스+루머] 백래쉬 '18 / 제프 하디 / 앙헬리코&잭 에반스 / 딘 앰브로스 外 [7] WManiac 18-04-18 4685
8217 [뉴스+루머] 딘 앰브로즈, 베스 피닉스, 더 미즈·다니엘 브라이언, 키스 리 外 [2] LastOutLaw 18-04-17 3421
8216 [뉴스+루머] 루세프,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 존 시나&니키 벨라, 알리샤 폭스, 일라이 드레이크, 커트 앵글&바비 래쉴리, 에릭 비숍, 앙드레 더 자이언트 外 [20] WManiac 18-04-17 4973
8215 [뉴스+루머] 슈퍼스타 쉐이크업, 페이지, 애덤 콜,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 外 [9] LastOutLaw 18-04-16 3497
8214 [뉴스+루머] 존 시나 & 니키 벨라, 언더테이커, 배런 코빈, 루세프, 브레이 와이어트, TV 시청률, 샬롯 플레어 & 아스카, 알베르토 엘 파트론, AJ 스타일스 外 [11] WManiac 18-04-16 3305
8213 [뉴스+루머] 언더테이커·존 시나 / 크리스 제리코 / 돌프 지글러·베키 린치 外 [15] LastOutLaw 18-04-15 4134
8212 [뉴스+루머] 벨베틴 드림, 나이젤 맥기니스, 레슬매니아 34, 뱀 뱀 비글로우 [7] BuffaloBills 18-04-15 3297
8211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로만 레인즈, 레이 미스테리오, 존 시나, 루세프 外 [12] LastOutLaw 18-04-15 3611
8210 [뉴스+루머] 나탈리아 나이드하트/빈스 맥마흔&배런 코빈/다니엘 브라이언 [25] BuffaloBills 18-04-14 3940
8209 [뉴스+루머] 론다 로우지, 루세프, 폴 헤이먼·브록 레스너, 앨리스터 블랙 外 [6] LastOutLaw 18-04-13 3627
8208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바비 래쉴리/배런 코빈 外 [13] WManiac 18-04-13 3943
8207 [뉴스+루머] 앨리스터 블랙 & 톰마소 치암파 & 자니 가르가노, 잭 라이더 外 [5] LastOutLaw 18-04-13 3547
8206 [뉴스+루머] 빈스 맥마흔/론다 로우지/익스트림 룰스 2018/제리 롤러 外 [7] WManiac 18-04-12 3521
8205 [뉴스+루머] 몬텔 본테비어스 포터, 맨디 로즈&티노 사바텔리, RAW 시청률 [7] BuffaloBills 18-04-12 3170
8204 [뉴스+루머] 로만 레인즈/크리스 제리코/론다 로우지/언더테이커&루세프 外 [17] LastOutLaw 18-04-12 4083
8203 [뉴스+루머] 아스카/론다 로우지/명예의 전당 '18/케니 오메가/커트 앵글 外 [9] WManiac 18-04-11 4301
8202 [뉴스+루머] WOR 041018 - RAW 애프터매니아 [25] file gansu 18-04-11 3875
8201 [뉴스+루머] 로만 레인즈·브록 레스너, 폴 헤이먼, TJP, 언디스퓨티드 에라 外 [9] LastOutLaw 18-04-11 2454
8200 [뉴스+루머] WOR 040818 - 레슬매니아 [31] file gansu 18-04-10 3984
8199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 / 백래쉬 2018 / WWE 네트워크 / 로만 레인즈 外 [21] WManiac 18-04-10 4216
8198 [뉴스+루머] 바비 래쉴리·브록 레스너, 니콜라스, 샬럿 플레어·론다 로우지 外 [9] LastOutLaw 18-04-09 4084
8197 [뉴스+루머] 알리시아 폭스&트래비스 브라운/임팩트 레슬링 리뎀션/워 머신 [5] BuffaloBills 18-04-09 3630
8196 [정보] 4/8 WWE 레슬매니아 34의 최종 확정 대진표 [16] file BuffaloBills 18-04-08 3612
8195 [뉴스+루머] 론다 로우지/알베르토 엘 파트론/WWE 네트워크/언더테이커 外 [7] WManiac 18-04-08 3537
8194 [뉴스+루머] 트리플 H·스테파니 맥맨/레슬매니아 34/마크 헨리·오웬 하트 外 [7] LastOutLaw 18-04-07 2746
8193 [뉴스+루머] 임팩트 레슬링 시청률 / 안드레 더 자이언트 & 브론 스트로맨 外 [7] BuffaloBills 18-04-07 2496
8192 [뉴스+루머] 폴 헤이먼/쉐인 맥맨&다니엘 브라이언/롭 밴 댐/로만 레인즈 外 [19] LastOutLaw 18-04-06 3369
8191 [뉴스+루머] 바티스타, 레슬매니아 34, 존 시나·언더테이커, 루세프, 더 락 外 [8] WManiac 18-04-06 3606
8190 [뉴스+루머] 언더테이커·존 시나/론다 로우지·바티스타/키드 락·스톤 콜드 外 [10] LastOutLaw 18-04-05 3329
8189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쟈니 발리안트/WWE 네트워크/숀 마이클스 外 [8] file WManiac 18-04-05 3328
8188 [정보] 4/7 NXT 테이크오버 : 뉴올리언스 최종 확정 대진표 [8] BuffaloBills 18-04-05 1421
8187 [뉴스+루머] 언더데이커/엘라이어스&나이아 잭스/레슬매니아 34/루세프 外 [7] LastOutLaw 18-04-04 3515
8186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 제프 제럿, 페이지, 헐크 호건, 브라이언 켄드릭 外 [8] WManiac 18-04-04 3936
8185 [뉴스+루머] 언더테이커&존 시나/브록 레스너&폴 헤이먼/진더 마할&3MB [7] LastOutLaw 18-04-03 3137
8184 [뉴스+루머] 레슬매니아 34/빅 쇼/샬롯 플레어/베이더/WWE 명예의 전당 外 [9] WManiac 18-04-03 3903
8183 [뉴스+루머] 더 락 / 빈스 맥맨&얼티밋 딜리션 /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 外 [9] LastOutLaw 18-04-02 3235
8182 [뉴스+루머] 샬롯 플레어/더 락/레슬매니아 34/아놀드 슈워제네거/헐크 호간 [16] BuffaloBills 18-04-02 3399
8181 [뉴스+루머] 임팩트 레슬링 시청률, 힐빌리 짐 & 지미 하트, 레이 미스테리오 [1] BuffaloBills 18-04-01 3260
8180 [뉴스+루머] 언더테이커, 트리플 H, 레슬매니아 34, 폴 헤이먼&CM 펑크 外 [5] LastOutLaw 18-04-01 4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