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뉴스] Bradshaw가 올린 파격적인 칼럼! 적잖은 논란 있을 듯.

작성자: Mattitude 등록일: 2004.05.19 19:15:23 조회수: 1856

[본 게시물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wwe.com으로, 사진 이미지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WWE에 있습니다.]

http://www.freechal.com/my3dol/images/bradshaw9.jpg난 이번 일욜에 경기를 펼칠 것인데 인터넷상의 리포터들... ... 당신네들은 "삑- 꼴리는 대로" 리포트를 작성할 수 있겠지만, 그 리포트란 게 당신들의 소수 떼거리 친구들을 제외하고 얼마나 "보잘 것 없는 영향력"을 갖게 될 지 또한 깨닫게 될 것이오. ※ 다음은 TSW의 주인장이시자, 저희 사이트의 고문역활을 맡고 계신 TigerYH님이 작성하신 글입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John "Bradshaw" Layfield가 wwe.com을 통해 새 칼럼을 연재했다고 합니다. Judgment Day 며칠 전에 올라온 글인데, 제가 게을러서 올린 게 늦었습니다. 어쨌거나 그는 이번 칼럼에서도 다양한 주제를 놓고 이야기 보따리를 풀었는데, 제법 논란이 될 만한 부분들이 있네요. 대강 핵심이 되는 내용만 정리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작성의 편의를 위해 경어체를 쓰지 않았음에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gimmick의 연장선상에서 쓴 칼럼일까요? 아니면 평소 생각을 쓴 걸까요?" JBL!!!>

① The Staples Center에서 5월 16일 개최될 Judgment Day '2004를 무척 기대하고 있으며, 난 이번 PPV가 훌륭한 쇼가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 또 내가 출전할 경기가 매우 익사이팅할 것으로 난 기대하고 있다. 날 믿어라, 훌륭한 경기가 될 수 있도록 뭐든 다할 테니.

② 난 몇 년간 최상의 몸 상태를 유지해 왔소. 만약 1시간 반 정도 되는 경기를 치르게 된다고 하더라도 난 기꺼이 치를 준비가 되어 있소. 실제 운동 능력은 하잘 것 없고, 뚱뚱하고 허약하기만한, 그러면서도 프로레슬러를 동경하는 인터넷상의 모든 이들에게 이번에 본때를 보여줄 참이오. 그들은 날 의심한 것에 대해 내 엉덩이에 키스하는 것으로 용서를 구해야 할 것이고, 왜 나를 싫어하는지 다시금 깨닫게 될 거요. 난 학창 시절, 내 숙제를 바로 그런 허약쟁이들에게 시키고, 그들을 사물함에 가둬버리는 그런 녀석이었소.

③ 난 이번 일욜에 경기를 펼칠 것인데 인터넷상의 리포터들... ... 당신네들은 "삑- 꼴리는 대로" 리포트를 작성할 수 있겠지만, 그 리포트란 게 당신들의 소수 떼거리 친구들을 제외하고 얼마나 "보잘 것 없는 영향력"을 갖게 될 지 또한 깨닫게 될 것이오. 온종일 시간을 허비해 가며 리포트를 작성하는 당신네 리포터들... ... 당신네들... ... 당신네들 어머니 빼고 여자랑 같이 하는 시간이 얼마나 되나? 내가 공항에서 내려서 가만보면 당신네 리포터들, 순 남자 투성이던데. 당신네들의 性에 대한 의식 자체가 의심스러워. 당신들이 보기에도 그렇지 않나? 물론, 지금은 2004년이야. 난 잘 모르겠는걸.

→ 다른 곳의 반응까진 잘 모르겠지만 제가 이 소스를 따온 wrestleview.com의 Steve Dash란 이는 JBL의 새 칼럼 내용에 대해 그가 그의 gimmick에 충실해 저런 말을 했건 아니건 간에 그것이 "상당히 혐오스럽고, 경멸스럽다"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직격탄을 맞은 셈이니 기분이 나쁠 만도 하겠죠. Steve Dash는 JBL이 그 동안에도 다른 칼럼이나 쇼, 아니면 WWE를 대표하는 누군가를 경시하는 듯한 많은 발언을 해왔는데, 이번 칼럼의 내용까지 해서 그가 스스로와 WWE의 위신에 먹칠을 하고 있다는 말까지 내뱉었습니다. 요즘 Ric Flair도 그렇고 JBL도 그렇고... ... 적어도 몇몇 선수들은 인터넷상에서 활약하는 리포터들에 대한 반감이 극에 달해 있군요.



원문출처: wrestleview.com
profile
the3227 등록일: 2004-05-19 19:19
워우~과연 진심으로 쓴글일지 기믹에 보탬이 되기위한 글인지..
profile
난짱 등록일: 2004-05-19 19:35
자기에 실제생각을 쓴듯하네요
profile
Mysterio Inc. 등록일: 2004-05-19 19:50
이 칼럼이 만약 기믹이 아니라면 -_-;;;;
지금까지 내가 생각해왔던 브래드쇼의 이미지를 전부 깨게만드는 글이네요
적어도 APA시절만큼은 그의 클로스라인에 열광했었는데,
이 칼럼은 JBL기믹보다 저 재수없네요 -_-
profile
Vadercrash 등록일: 2004-05-19 20:12
기믹에 보탬이 되기 위한 성격도 있고 실제 생각도 어느정도는 포함되어 있지 않을까 싶네요. 원래 인터넷 리포터나 뉴스라이터들에 대해서 프로레슬러들이 엄청나게 반감을 많이 품고 있죠. 근 몇 년 간 숱한 근거없는 루머나 뭐 그런것 때메..; 근데 어찌되었건 JBL 미운털 박히게 만들고자 WWE측이 피눈물 나는 노력을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만일 WWE측에서 맘만 먹었다면 저런 논란성 컬럼이 올라올 리가 없으니깐요.)
profile
그랜드슬래머 등록일: 2004-05-19 20:49
저도 베이더크래쉬님말에 동의..JBL이 이 칼럼이 논란의 소지가 된다는 사실을 모를리가 없고 그렇게 되면 이글을 쓸 이유가없죠.
profile
nWo[前 레슬매니아.co 등록일: 2004-05-19 21:12
....-_-;;; 흐으음.....;;
profile
나의우상레스너 등록일: 2004-05-19 21:50
오,,,브래드쇼 성깔잇군요.-_-;
profile
장의사μΝDΕΓ 등록일: 2004-05-19 22:37
ㅡㅡ;;;난감한 짓을 했군요
기믹이 아니면 진짜 열받게 하는 글입니다
JBL기믹이 과연 얼마나 갈지???
profile
JunSoo[wwG] 등록일: 2004-05-20 00:09
설마 .. -_- 기믹이겠죠;
profile
F-U 등록일: 2004-05-20 00:19
브래드쇼 옛날기믹으로 돌아왔으면
profile
간듸 등록일: 2004-05-20 01:25
맞는 소리아닌가... 뭣모르고 써제끼는 찌질이 기자나부랭이들하고, 분위기만 탔다하면 지생각은 못말하는게 좋다고 깎아내리기만하는 네티즌들을 실제 프로레슬러가 보기엔 저럴 수도 있는거 아닌가? 점잖게 말할 수도 있겠지만, 실제로 리얼파이팅에도 일가견이 있다는 브래드 쇼 성깔에 저런 과격함은 당연한거 아닌가?

브래드 쇼가 말하는 저런 유형의 사람이 아니라면 발끈할 이유가 없는거고, 설령 노리고 썼다해도 모든 분쟁은 쌍방에 문제가 있는거지 저쪽에선 좋~다고 씹어대기만 해댔으니 몸으로 뛰는 사람이 보기엔 뚜껑 열리는게 당연하지... 누군들 불확실한 정보와 루머에 불이익을 당한다면 불받는건 당연한 이치.

...쓴 사람도 쓴 사람이지만 분별없이 받아들이는 것도 바보아닌가, 괜히 제3자들이 썽낼 필요도, 이유도 없다고 생각.
profile
deny 등록일: 2004-05-20 01:59
wwe.com에 올라오는 글들도 작가들이 쓰는 각본의 일부분인줄 알았는데, 선수들이 직접 쓰는건가보죠?
사실 리포트에 문제가 많죠. 까놓고 얘기하니까 글쓴이가 화가 났나보네요.
profile
와우 등록일: 2004-05-20 05:10
기믹상인지? 아니면 실제로 저렇게 말한 것인지 궁금하네요.ㅜㅜ
profile
★ⓢⓐⓩⓐ★ 등록일: 2004-05-20 07:26
쌓인게 많았었나보네....브래드 쇼....ㅡㅡㅋ
profile
Sleepjun 등록일: 2004-05-20 09:23
아주 틀린말은 아닌듯한데... 이쪽은 안그래도.. 해외 리포터들 보면 말도안되는 헛소리도 가끔 하고.. 리포트를 쓰면서 경기내용에 관계없이.. 자신의 감정에 따라... 무슨 야유가 엄청났다..던지.. 관중들이 계속 보링을 외쳐댔다던지... 정말 형편없는 내용이었다던지.. 그렇게 쓰는사람들이 있죠...
profile
경이만앵겨♥ 등록일: 2004-05-20 10:14
존 레이필드 -- ;; 푸쉬를 왜주는지 ....
profile
5-metic 등록일: 2004-05-20 10:15
흐음.. JBL을 아낀다던 빈스가 과연 저글을 자신의 회사 웹사이트에 올리게
하겠습니까?..
저의 생각으로는 JBL의 기믹을 이용한 빈스 의 한방 공격^^; 이 아닐까
생각 됩니다만..
profile
브렛원츄 등록일: 2004-05-20 15:38
어이없구만...
profile
Legend스팅 등록일: 2004-05-20 16:51
저도 제발 APA로 돌아왔으면 아직도 APA시절이 기억난다는..
profile
KurtAngle 등록일: 2004-05-20 16:55
너무 악역 분위기를 굳히는건 아닌지....
profile
Linkin_Park 등록일: 2004-05-20 17:11
전에는 한국에 대해서 욕하더니...
profile
Tank™ 등록일: 2004-05-20 19:31
뭐 기믹상이든 아니든 저리 말할 자유도 있는거니까요;;
그건 그렇고 악역전환하고나서 이상하게 클로스라인 프롬헬이 좀
약해진듯한 느낌;; 저만 그리 느끼는 걸까요 ㅠ.ㅠ
profile
Crippler 등록일: 2004-05-20 20:09
맞는 말 같습니다만, 너무 심했죠 윗분 말씀대로 빈스가 부추긴것 같기도 하네요
profile
무법자(권모c) 등록일: 2004-05-20 21:54
옛날에...왕표햏님욕도 했다네요...--;;
profile
ljhparadoxxx 등록일: 2004-05-21 01:52
JBL.. 이젠 예전으로 돌아오기가 싫어진거냐?? 배짱두둑했던 APA시절이 그립워요.. ㅠㅠ
profile
kane-ㅅ- 등록일: 2004-05-23 21:26
JBL 은 정말 APA 떄가 더 낳았던 같은데..

그때.. 정말 멋있엇는데.. 파룩이랑..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0 [뉴스+루머] 26일 RAW 메인 이벤트! Bret Hart, Shane O'Mac과 회동 예정! Molly 부상 가능성! WWE, Christopher Nowinski 이렇게 활용한다! Diva Search 최종 10명 가려졌다! [40] Mattitude 04-07-20 2439
269 [뉴스] K-1 in 서울 경기결과, NWA-TNA 단신 모음 [21] CZW4Life 04-07-19 1624
268 [뉴스+루머] Rikishi 방출 관련 부연! Eddie Guerrero 오금 부상 관련! Suzuki Kenzo의 앞날에 대한 중론! RAW Diva Search 시청률! 일본 투어에서 거둬들인 수익 예상! RVD와 Jamie Noble 통증 호소! Bret Hart/Ric Flair 사태 美 여론! DDP 이라크 방문 예정! [21] Mattitude 04-07-19 1747
267 [뉴스] 7월 17일자 smackDown! 하우스 쇼 간략결과 [21] Mattitude 04-07-19 1258
266 [뉴스+루머] 단신 모음: Gail Kim, 3H, Bobbi Billard, Akio & Sakoda, Mordecai, Jerry Lawler, Mick Foley, Low Ki, Jeff Jarrett, AJ Styles, Chris Daniels, Kid Kash, Juvi, etc. [29] Mattitude 04-07-19 1387
265 [속보] 리키쉬 WWE와 결별 !! [48] Mattitude 04-07-18 1832
264 [뉴스+루머] Hulkster & Brooke의 쇼 출연! Jeff Hardy 21일 TNA PPV를 통해 복귀/Dusty Rhodes의 제안은 무엇이었을까? Bret Hart/Ric Flair 사건, 몇몇 인사들의 견해! Jeff Jarrett 분노 폭발! Pat Kenney 완전히 새 되나? TNA 내 백스테이지 불화! Kid Kash의 입지 [25] Mattitude 04-07-17 1496
263 [뉴스] 스맥다운! 시청률, RAW 하우스쇼 간략결과 外 [18] Mattitude 04-07-17 1141
262 [루머] Jon Heidenreich vs Undertaker !? [40] Mattitude 04-07-17 1635
261 [뉴스] 7월 16일자 smackDown! 하우스 쇼 간략결과 [26] Mattitude 04-07-17 1546
260 [뉴스+루머] SummerSlam SD!쪽 메인 이벤트로 유력한 경기! Ric Flair의 자서전 잘 팔린다~ 아름다운 敗者로 기억되는 한 레슬링 선수! The Midnight Express & Big Bubba Rogers 다시 뭉친다! Marty Jannetty 全日本 투어 출전 소식! [26] Mattitude 04-07-16 1688
259 [뉴스+루머] Byte This!에서 나온 흥미로운 언급들 外 [23] Mattitude 04-07-16 1540
258 [뉴스+루머] Bill Goldberg, Steve Austin & Kevin Nash를 한 영화에서 본다! The Sandman은 지금 어디에 있나? Sid Vicious 인터뷰 요약! Bam Bam Bigelow, 정말로 프로레슬링계를 떠나다! [20] Mattitude 04-07-16 1441
257 [뉴스] RAW 시청률, 흥미로운 설문조사 결과 外 [34] Mattitude 04-07-15 1643
256 [뉴스] 7월 15일자 SD스포일러, 7월 10일 CZW 경기결과 [54] CZW4Life 04-07-14 2219
255 [뉴스] 7월 12일 RAW 간략결과, 엣지 인터뷰 내용 [25] CZW4Life 04-07-14 1756
254 [속보] WWE Vengeance 2004 간략결과 [87] Mattitude 04-07-12 5689
253 [뉴스+루머] FBI, "소리소문없이 선역으로 가는 듯~" El Grand Luchadore의 정체! Mark Jindrak의 지각! Big E, 10일 House Show에도 결장! wwe.com에 Spotlight 섹션 개설! Steve Keirn에 대한 평가! 10일 RAW/SD House Show 간략한 결과! Bret Hart 격노하다! [35] Mattitude 04-07-12 1754
252 [뉴스+루머] Vengeance 메인 이벤트에 대한 엇갈린 전망! Matt Hardy vs. Kane 경기에 대한 전망! Paul London & Billy Kidman 깜짝 승리의 원동력! WWE 로스터에 조만간 합류할 것으로 점쳐지는 두 선수! [41] Mattitude 04-07-11 2186
251 [뉴스+루머] Mick Foley의 Mr. McMahon에 대한 불만! Rey Mysterio 시구자로 선정! Mordecai gimmick 폐기될 듯! 8월 결혼 예정의 WWE 심판 한 분! Kid Kash 曰, "WWE는 나의 영입에 관심있다!" DDP가 TNA 진출 시도? TNA, Big Poppa Pump에도 관심? Bryan Clark 이혼 [33] Mattitude 04-07-11 1478
250 [뉴스] 스맥다운! 시청률, Vengeance 경기추가 外 [25] Mattitude 04-07-11 2575
249 [뉴스+루머] 명예의 전당 차기 입회자로 Mr. McMahon이 고려하고 있는 인물들! SummerSlam 메인 이벤트 관련! Eddie의 WWE Title 상실에 대한 반응! RAW Brand의 10월 독일 투어! Matt Morgan & John Heidenereich 근황! RAW Diva Search의 심판관은 누가 맡나 外! [26] Mattitude 04-07-09 1551
248 [뉴스+루머] Mr. McMahon, ESPN 선정 괴짜 25人 후보에 오르다! 이번 주 Byte This! 게스트와 색다른 점! 10월의 RAW PPV 스포일러? Vengeance 웹캐스트 주문자들을 위한 특전! [23] Mattitude 04-07-08 1402
247 [뉴스+루머] 8일 SD!에서 또 다른 사건! 8일 SD!에 대한 평가! 5일 RAW 시청률 저조! 주말 프로그램 시청률! SummerSlam에서 계획되어 있다는 경기 하나! Mordecai 캐릭터에 대한 혹평 우세! WWE가 La Resistance의 악성을 돋보이게 하려 했던 이유! 바쁘다 바뻐 Ric Fl [23] Mattitude 04-07-08 1740
246 [뉴스+루머] Hulkster의 쇼 출연 일정! TNA, WWE와 어깨를 나란히 하다? AJ Styles의 공식 홈피 개설! Jonny Fairplay의 씨알도 안 먹히는 주장과 그로 인한 다툼! [15] Mattitude 04-07-08 1174
245 [기사] The Rock와 어느 소년의 약속! [52] Mattitude 04-07-08 1652
244 [뉴스] TNA 페이퍼뷰 취소, 상을 수상한 Y2J [31] CZW4Life 04-07-07 1423
243 [속보] 7월 8일자 WWE SmackDown 스포일러 [38] Mattitude 04-07-07 2170
242 [뉴스+루머] 7월 8일 SmackDown!에서 타이틀 변동 있었다! 5일 RAW 이모저모! 부상 관련 종합 리포트! William Regal 인기 폭발! 자기 꾀에 넘어간 WWE! 몇몇 선수들의 지각! [32] Mattitude 04-07-07 1399
241 [뉴스+루머] RVD "재계약을 맺긴 맺었으나..." Vengeance 대진표! 5일 RAW Dark Match, HeAT 경기 결과! Christian 복귀 시점! Ultimo Dragon 복귀설! WWE의 TNA 견제? Jeff Hardy 曰, "나 풀타임으로 뛴다!" Kid Kash가 밝힌 몇몇 TNA 레슬러들 수입! Bam Bam 은퇴 [35] Mattitude 04-07-06 1741
240 [뉴스+루머] John Cena의 랩 가사는 누가 어떻게 만드나? William Regal의 건강! Garrison Cade 부상 업데이트! 지난 주말 House Show 관중 동원 수치! 세상을 등진 또 다른 한 명의 프로모터! [19] Mattitude 04-07-06 1810
239 [뉴스+루머] JBL, 생각만큼 존경을 받고 있지 못하다! RAW와 SD! 브랜드 선수/관계자들 사기 저하! WWE가 직접 판타지 레슬링을 주관? SD House Show 지각 군단! 7월 4일 SD House Show 간략한 결과! [20] Mattitude 04-07-06 1285
238 [기사] Eugene! Eugene! Eugene! Eugene! Eugene! [18] Mattitude 04-07-06 1376
237 [뉴스+루머] Garrison Cade 부상당한 듯! A-Train도 부상으로 한동안 결장할 전망! Rico의 복귀 생각보다 늦어질 수도? Trish의 부상에 대해! Trish 관련 기사: 그녀가 레슬링 말고 요즘 관심있어 하는 거! The Dudleyz,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다! [30] Mattitude 04-07-05 1334
236 [뉴스+루머] WWE측이 집계한 Bad Blood 유료 시청 가구수! Shaniqua WWE 복귀는 힘들 듯, OVW에서 무슨 일이 있었길래? Y2J의 음악 세계! Jacqueline 방출된 듯! Rikishi는 아직 WWE 소속, 하지만? Lita의 임신 각본 장기화될 듯! [29] Mattitude 04-07-05 1398
235 [뉴스+루머] WWE 경매 사이트에 올라온 독특한 매물! Ric Flair의 자서전 홍보 일정! 영국 휀들을 위한 특별사례! WWE가 구하는 인재! GI Joe와 Sgt. Slaughter! 한 게임업체 부도 직전 위기 外! [17] Mattitude 04-07-05 1271
234 [뉴스+루머] 1일 SD 시청률! Rico 복귀 시점/Charlie Haas에 대한 WWE의 평가! Billy Gunn/Hardcore Holly의 불만과 이를 바라보는 WWE의 시각! Billy Gunn, TNA行? Steve Austin 몸 상태 좋은 듯! 비보를 접한 AJ! 폐렴으로 고생하는 Raven! CWF vs. TNA Wargames 추진 [14] Mattitude 04-07-05 1320
233 [뉴스+루머] Mr. McMahon 건강 회복! The Undertaker의 불만? John Cena 프로모 작성자! 10월 9일 SD House Show 연기! WWE 슈퍼스타들의 자선 기금 마련! [7] Mattitude 04-07-05 1109
232 [뉴스+루머] Brock Lesnar의 NFL 진출 추진, ESPN에서 대대적 보도! DDP 공포물에 출연한다 및 Kimberly와의 결별 사실 시인! Ken Shamrock의 TNA 복귀 관련 이모저모! Kid Kash TNA로부터 징계? [12] Mattitude 04-07-05 1213
231 [뉴스+루머] JR의 Byte This 출연분 요약! Mordecai가 Eddie의 다음 대립 상대? 그와 상반된 OVW 강등설! SummerSlam 공식 포스터 外! [11] Mattitude 04-07-05 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