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768명
오늘가입회원 : 2명

전체문서 : 144105
오늘등록문서 : 12
전체댓글 : 570300
오늘등록댓글 : 23

 
글 수 8,92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4 [뉴스+루머] Triple H, 언제 영화 찍으러 가나? WM 21 계획 한 가지! Unforgiven 초기 유료 신청가구수! JBL, 공화당 입당 고려? Billy Gunn 소식 업데이트! Basham Bros.의 WWE內 인기 하락! Mattitude 04-10-06 1378
403 [뉴스+루머] No Mercy 현장 스케치! Taboo Tuesday 최신 대진표! HTM의 Kane 루머 관련! 입술을 빼앗긴 Bubba Ray의 백스테이지에서의 반응! 10월 7일 SD의 충격적 스포일러 하나! PS2用: SD vs. RAW 관련! Mattitude 04-10-06 1362
402 [뉴스+루머] Bret Hart와 Steve Austin의 통화! Bret Hart, 램프 속으로? Hulkster 新日本/VH-1측과 협상중! Foley, Sting/Lex Luger, DDP, Noble, CSWF, Briscos, Steamboat! Mattitude 04-10-05 1485
401 [경기결과] WWE NO MERCY 2004 경기결과 리포트 Mattitude 04-10-04 2062
400 [뉴스+루머] 9월 30일 SmackDown! 시청률 예상대로 저조! Austin, Hulkster 그리고 WM 21! Ric Flair의 투혼! Wichita 지역 팬들의 불만! Unforgiven 관중 동원 실적 및 입장수익! JBL과 Mick Foley의 舌戰! 식지 않는 UT의 인기! Christy Hemme, "나의 과거는... ... Mattitude 04-10-04 1318
399 [뉴스+루머] Taboo Tuesday의 쌍방향 관련! 10월 25일 RAW에도 쌍방향 개념 도입! Taboo Tuesday 팬들의 선택사항! Billy Gunn 원정에서 제외! 유망주들 잇따라 WWE 진입 노크! Gene Snitsky 관련 기사! Chris Cage에 대한 호평! 두 커플의 사인회 일정 外! Mattitude 04-10-04 1291
398 [뉴스+루머] 9월 27일 RAW + 주말 프로그램 시청률! 9월 27일 RAW에서 있었던 원활하지 못했던 의사소통, 그로 인한 각본 수정! Owen Hart를 두 번 죽이지 마라? 비난을 받고 있는 Johnny Ace! The Honor Society는 바로 이들? 9월 30일 SmackDown! 지연 방송되는 지역 Mattitude 04-10-04 1060
397 [뉴스+루머] Kane이 WWE를 떠난다? Bubba Ray가 지지난주 House Show에 결장한 이유! 새로 영입된 아나운서 外 단신! Mattitude 04-10-04 1231
396 [뉴스] WWE - NO MERCY 2004 확정 대진표 Mattitude 04-10-02 1413
395 [스포일러] 9월 30일자 WWE - 스맥다운! 스포일러 Mattitude 04-09-29 2481
394 [경기결과] 9월 27일자 WWE - RAW 경기결과 리포트 Mattitude 04-09-29 2612
393 [뉴스+루머] Paul London 코뼈 골절? 9월 23일 SmackDown! 시청률에 대한 WWE 안팎의 평가! Pat Patterson, RAW Brand 팀과 동행! 시비 끝에 칼에 찔린 TNA 소속 두 선수! Mattitude 04-09-27 1609
392 [뉴스+루머] 2005/4/4 RAW 개최지! 9/23 SD 시청률! Survivor Series 공식 포스터! Randy Orton & The Big Show의 인터뷰! 9/25 RAW brand House show 간략결과! Warrior & Sting 나란히 회합 자리에 참석 예정! Mattitude 04-09-27 1761
391 [뉴스] WWE NO MERCY 예상 대진표, 스맥다운! 시청률 Mattitude 04-09-26 1719
390 [뉴스+루머] 권력 암투 가능성! Big E의 굴욕! The Hurricane 악역 전환 예상 시나리오! Ultimo Dragon 복귀 계획! 2004 Babe of the Year는 누구? + 여러 가지 WWE 관련 뉴스/루머! - 제목 일일이 적기 귀찮아서^^;;; Mattitude 04-09-26 1853
389 [뉴스] Bret Hart의 최신 칼럼: 주제는 The Big Bossman! 그 외에 프로레슬링계 전반에 흐르고 있는 Bossman 추모 물결! Mattitude 04-09-26 1540
388 [뉴스+루머] The Outsiders, TNA 진출 확정? 12월 TNA PPV의 개최일 및 8월 27일, 9월 3일 iMPACT! 시청률! DDP의 TNA 진출 걸림돌? Jim Duggan, 새로운 프로모션 띄운다 外 Awesome, Vampiro, The Longest Yard, Tess Broussard, Brooke & Hulkster, Howar Mattitude 04-09-26 1246
387 [뉴스+루머] WrestleMania 21 기자회견장 현장 스케치 및 관련 뉴스! 20일 RAW + 주말 프로그램 시청률! No Mercy 현재까지 대진표! Taboo Tuesday에 대한 선수들의 반응! XFL, 또 다시 불명예를 뒤집어쓰다! Mattitude 04-09-23 1973
386 [속보] Ray Traylor 사망 소식... ... 22일 TNA PPV 하이라이트에선 어떤 경기가? Spanky의 TNA 진출 유보됐나? Marc Mero, TNA와 계약 체결한 듯! Fairplay & Jimmy Hart, 24일 iMPACT!에 결장! iMPACT! 녹화장을 찾은 Glacier! Mattitude 04-09-23 2212
385 [뉴스+루머] Blade III 예고편 뜨다! 복장규정과 관련해 선수들의 사기치 밑바닥 찍나? 한 칼럼니스트가 바라본 Viscera 복귀 및 Monty Brown! Dr. Tom의 WWE 본사 방문! 10월 22일 RAW Brand House Show 대진표! 9월 18일 RAW House Show 간략한 결과! Mattitude 04-09-23 1706
384 [뉴스+루머] 2004년 잔여 + 2005년 PPV 일정표 발표 外 Taboo Tuesday, 9월 23일 SD, wwe.com의 실수? wwe.com에 올라온 각종 인터뷰, Christy Hemme, Spike가 좋아하는 경기, 이라크, 부상/복귀 업데이트! Mattitude 04-09-23 1435
383 [뉴스] WWE에 또 다른 社內 커플 탄생!!! Mattitude 04-09-20 2361
382 [뉴스+루머] 9월 20일 RAW에서 펼쳐질 경기, 벌어질 일! 17일 RAW Brand House Show 결과! Foley & Moley의 선행! Bret Hart의 새 칼럼! Raven 하위 사이트 개장! Mattitude 04-09-20 2027
381 [뉴스+루머] RAW Diva Search에 대한 3H의 반감 및 재치있는 반응! 쌍방향 PPV에 대한 회의적인 시각! 9월 23일 SmackDown!에서 거물급 스타 세 사람을 만난다? Carmella DeCesare에 반감을 갖고 있지 않다는 그녀! Carmella 관련 기사! Mattitude 04-09-20 1528
380 [뉴스+루머] 13일 RAW + 16일 SD 시청률 등등! Jamie Noble 방출 관련! Matt Hardy, 팬들과 Lita에게 고마움을 표하다! Eddie를 격동시켰던 한 휀! WM21 기자회견 개최! wwe.com에 올라온 기사 3개! Mattitude 04-09-20 1211
379 [뉴스+루머] 9월 23일 SmackDown!에서 펼쳐질 경기들! No Mercy에서 추가될 것으로 보이는 경기! WWE, "이대로는 안된다! 자구책 마련?" The Big Show의 백스테이지 평판! Gangrel/Viscera가 복귀하게 된 배경! Teddy Long 교체설! Velocity 시간대 변경 外 여러 가지 Mattitude 04-09-20 1210
378 [뉴스] NO MERCY 2004 예상대진표, 스맥다운! 시청률 Mattitude 04-09-18 1883
377 [뉴스+루머] Eddie/Kurt Angle, 백스테이지에서 육체적 충돌! No Mercy에선 UT가 승리할까? Jamie Noble이 WWE를 떠나게 된 이유 추정! The Rock, "Doom" 출연 확정! 이번주 Byte This 게스트! Sting도 Victory Road를 걷나? Raven의 새로운 티셔츠! Dixie Carter의 Mattitude 04-09-17 1844
376 [뉴스+루머] Jamie Noble & WWE 결별! Batista, 코뼈 골절? Kurt Angle이 욕먹고 있는 이유! Mattitude 04-09-16 1737
375 [뉴스+루머] 언포기븐의 메인이벤트 결과가 이렇게 결정된 이유, 이런 것일 수도 있다? Gene Okerlund, 건강이 좋지 않으신 듯! Kane과 13일 RAW에서 경기를 치뤘던 선수! 13일 RAW 시청률, "호조!" 복장규정에 대해 한 레슬러가 남긴 비아냥! Mattitude 04-09-16 1918
374 [뉴스+루머] 9월 9일 SmackDown! 시청률 정말 참담했다! Carmella DeCesare 폭행 사건 연루 관련! Paul London/Akio 공식 홈페이지 폐쇄! Dawn Marie가 경매에 부친 물건! 주말 SD House Show 실적! 12일 SD House Show 간략한 결과! Mattitude 04-09-16 1536
373 [뉴스+루머] 9/14 RAW 직후 시청자가 못 봤던 장면! 9/20 RAW에서 Vince가 할 발표의 내용은? 각본팀이 받고 있는 또 다른 비난/Paul London 관련 기사! Simon Dean의 데뷔! Big E, 수뇌부와 무슨 문제있나? Mattitude 04-09-15 1840
372 [뉴스+루머] Unforgiven 현장스케치! Triple H가 Randy Orton을 꺾은 이유는 뭘까? 부킹상의 병폐를 지적하는 목소리 제기되다! Y2J, 엉덩이를 다쳤나? Shaniqua 복귀 관련 새로운 소식! Mattitude 04-09-15 1305
371 [뉴스+루머] 다시 불거진 The Outsiders의 TNA 진출설! Brock Lesnar, "꿈을 이뤄 부드러워진 남자?" Mick Foley, 사연많은 곳 독일로~ Hulkster의 Fox Box 출연! Jushin Liger, RoH 쇼에 출전 外 Bobby Roode, Glenn Gilberti/Swinger, Vito, Raven/Gangrel, Mattitude 04-09-15 1239
370 [뉴스] WWE - UNFORGIVEN 2004 간략결과 리포트 Mattitude 04-09-13 2209
369 [뉴스+루머] Bret Hart의 건강, WWE 복귀 및 Ric Flair 자서전 파문에 대한 입장 + 새 칼럼! UT에 대한 호주휀들의 실망 + 일반적인 시각! Heidenreich의 난동과 관련된 추가 소식! Billy Kidman, 조만간 악역 전환할 듯! Mattitude 04-09-13 1532
368 [뉴스+루머] Unforgiven 최종 대진표 및 백스테이지 동정! Mattitude 04-09-12 1393
367 [뉴스+루머] 6일 RAW & 9일 SmackDown! 시청률 外! 사상 최초의 Hearse Match, No Mercy에서 열린다~ Randy Orton의 선역 전환은 흉작? Eugene, 메인 이벤트 구도에서 빠져나올 듯! wwe.com에 올라온 여러 인터뷰 동영상! Christy Hemme은 다양한 팔씨름 테크닉의 소유 Mattitude 04-09-12 1087
366 [뉴스+루머] Kane 주연의 "Eye Scream Man" 시놉시스 + 개봉 시기! WWE, "믿는다 HBK!" Mike Bucci, 곧 데뷔하려나~ Vince, JBL의 캐릭터를 아끼곤 있지만... ... John Cena, 조만간 호주 간다 + 그의 공백은 어케 처리되나? William Regal 자서전, 내년에나 볼 수 Mattitude 04-09-12 1123
365 [뉴스+루머] Mr. McMahon의 격려를 받아도 우울한 Eddie~ Kingmaker의 4번째 작품? Billy Graham에 대한 칼럼! SummerSlam의 예상 판매실적! Paul Heyman의 각본팀 복귀로 가장 타격받을 이! Matt Hardy의 결장 기간! Mattitude 04-09-12 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