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544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42132
오늘등록문서 : 6
전체댓글 : 563279
오늘등록댓글 : 3

 

[본 게시물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wwe.com으로, 사진 이미지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WWE에 있습니다.]

20180109_royalrumble_UsosChadBenjamin--7

 

* 이번 주 WWE 스맥다운 라이브를 통해서 오는 1월 28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에서 열릴 로얄 럼블 2018의 대진표가 추가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 [30맨 로얄 럼블 경기] (참가자) 존 시나, 엘라이어스, 핀 벨러, 랜디 오턴, 나카무라 신스케, 배런 코빈, 매트 하디, 사모아 조, 브레이 와이어트, 루세프, 에이든 잉글리쉬 외 19명

- [30우먼 로얄 럼블 경기] (참가자) 아스카, 나오미, 나탈리아, 사샤 뱅크스, 베일리, 앱솔루션(3), 카멜라, 타미나, 라나, 라이엇 스쿼드(3), 미키 제임스, 나이아 잭스, 베키 린치 외 13명

- [WWE 유니버설 챔피언쉽 트리플 쓰렛 경기] 브록 레스너(c) vs. 브라운 스트로맨 vs. 케인

- [WWE 챔피언쉽 2대1 핸디캡 경기] AJ 스타일스(c) vs. 새미 제인 & 케빈 오웬스

- [WWE 유나이티드 스테이츠 챔피언쉽 토너먼트 결승 경기] (미정)

- [WWE RAW 태그팀 챔피언쉽 경기] 세스 롤린스 & 제이슨 조던(c) vs. 더 바

- [WWE 스맥다운 태그팀 챔피언쉽 3전 2선승제 경기] 더 우소스(c) vs. 셸턴 벤자민 & 채드 게이블 (추가)

 

sjoe_checkedoutraw1285exclsuive_no_bug_7

 

* 사모아 조가 이번 주 WWE RAW에서 있었던 라이노와의 경기에서 오른쪽 발바닥 부상을 당해 당분간 전열에서 이탈하게 되었습니다. 조는 부상으로 로얄럼블 30인 경기에서 제외될 것으로 보이며, WWE MMC(믹스드 매치 챌린지)에서 베일리의 팀 파트너로 유력했지만 이 역시 빠지게 되었습니다.

 

200_RAW_01082018ej_2510--d5e2465dd0a921b

 

* 이번 주 WWE RAW 생방송은 3시간 평균 276.6만 가구가 시청해 지난주보다 3% 하락한 것으로 최종집계 되었습니다. RAW는 3시간 평균 299.3만, 278.4만, 250.2만 가구가 시청했으며, 월요일 밤의 전체 및 18-49세 시청자 기준으로 시청 수 6위에 랭크되었습니다.

 

* 레슬링 옵저버 뉴스레터의 데이브 멜처는 레이 미스테리오가 결국 임팩트 레슬링에 데뷔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레이는 작년 여름부터 WWE, 임팩트 레슬링과 협상을 나누고 있다는 소문이 올라왔지만, 지난 12월 ESPN 인터뷰를 통해 그 어떤 단체와도 계약하지 않았음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 리치 스완의 아내인 수영이 곧 임팩트 레슬링 녹화에 참가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리치 스완과 수영은 작년 12월에 가정폭력 사건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리치 스완은 이 사건으로 WWE에서 잠정 출전정지를 당했습니다.

 

* 전 WWE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스텔라 카에가 최근 SNS를 통해 WWE가 여성에게 불평등한 임금을 지불한다며, 균등한 급료가 지불되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에는 자신의 재직 시절에 가장 높은 연봉을 받았던 여성선수는 니키 벨라(약 40만 달러)라며, 평균 1,200만 달러를 받는 정상급 남성선수들에 비해 턱없이 낮은 수준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오는 1월 28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에서 열릴 WWE 로얄 럼블 2018의 포스터가 다음과 같이 공개되었습니다. (페이스북 포토)

 

* 25주년 WWE RAW에 갓파더, 브라더 러브, 테디 롱, 부기맨, 테드 디비아시, 써전 슬러터 & 존 로리나이티스 등의 레전드들이 출전할 것이라고 추가 발표되었습니다. (유튜브 비디오)

 

* 이번 주 WWE RAW 생방송의 하이라이트 장면이 다음과 같이 공개되었습니다. (유튜브 비디오)

 

* 얼마 전에 NXT에 데뷔한 샤이나 배즐러가 WWE 퍼포먼스 센터에서 문제를 일으키는 장면이 다음과 같이 공개되었습니다. (유튜브 비디오)

 

* [간략결과] 다음은 1월 9일자 WWE 205 라이브의 간략한 결과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레슬매니아닷넷에 올라올 풀-리포트를 참고하세요.

- 그랜 메탈릭 d. TJP

- 세드릭 알렉산더 d. 토니 니세

BEST 추천 댓글

profile
쥬엔류BEST 등록일: 2018-01-10 13:04
과연 남성 선수들과 여성 선수 중 어디가 더 많은 수익을 창출하는지에 대해 먼저 고려하고 그런 이야기를 해야하지 않나
profile
가면라이더는불멸BEST 등록일: 2018-01-10 15:15
임금보다도 지금 여성 선수들한테 중요한건 좋은 스토리라인을 부여해서 링에서 그들이
빛나게끔 해주는거.. 이게 선수들을 위해서도 덥덥이를 위해서도 중요한거죠.
최초시리즈만 밀어부친다고해서 여성들을 위한게 아닌거죠. 예를들면 로럼을 하거나
헬인어 셀매치를 한다고 쳤을때 왜 그 경기를 할수밖에 없는지 시청자들을 TV쇼에서
납득 시켜야함. 최초 여성으로써 경기를 하겠다가 아니라 어떤 계기가 되어서
이 경기를 하게되었다고 했어야함. 이번 로럼도 마찬가지.. 아직까지도 한 여성선수도
자기는 로럼에서 우승해서 위민스 챔을 목표로 하겠다고 언급한 이가 없음. 다들
"난 로럼에 참가!" 이것만 언급중... 최초에만 얽매여있는 덥덥이의 이러한 행위를
꼬집는게 우선이 아닐까함. 다시 말하지만 남성 선수들도 마찬가지이지만 좋은
부킹과 좋은 스토리라인으로 레슬러들을 링안에서 빛나게 해주는게 덥덥이가
할일임. 근데 그걸 못해주고있음. 양브랜드 여성디비젼 전체가... 그러니까
여성 디비젼만 나오면 여성이란걸 떠나서 노잼임.
profile
황신BEST 등록일: 2018-01-10 12:57
* 전 WWE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스텔라 카에가 최근 SNS를 통해 WWE가 여성에게 불평등한 임금을 지불한다며, 균등한 급료가 지불되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에는 자신의 재직 시절에 가장 높은 연봉을 받았던 여성선수는 니키 벨라(약 40만 달러)라며, 평균 1,200만 달러를 받는 남성선수들에 비해 턱없이 낮은 수준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아니, 스타파워가 다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당장 파트타이머들이 풀타이머보다 훨씬 더 많이 받아가는 마당인데;;
profile
황신 등록일: 2018-01-10 12:56
아...조, 그렇게 호기롭게 30인 로럼 출전을 밝혀놓고, 시나와의 대립 플래그도 세워놨는데 이렇게 빠지나요;;

섬슬 이후에도 부상 때문에 전열을 이탈했단걸 감안하면 부상이 너무 잦은게 아닌지;;
profile
황신 등록일: 2018-01-10 12:57
* 전 WWE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스텔라 카에가 최근 SNS를 통해 WWE가 여성에게 불평등한 임금을 지불한다며, 균등한 급료가 지불되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에는 자신의 재직 시절에 가장 높은 연봉을 받았던 여성선수는 니키 벨라(약 40만 달러)라며, 평균 1,200만 달러를 받는 남성선수들에 비해 턱없이 낮은 수준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아니, 스타파워가 다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당장 파트타이머들이 풀타이머보다 훨씬 더 많이 받아가는 마당인데;;
profile
레슬링광팬임ㅋ 등록일: 2018-01-10 12:58
아아.. 조사장 ㅠㅠ
profile
Randall 등록일: 2018-01-10 12:59
두경기 많게는 3경기가 킥오프로 갈꺼 같네요.
profile
쥬엔류 등록일: 2018-01-10 13:04
과연 남성 선수들과 여성 선수 중 어디가 더 많은 수익을 창출하는지에 대해 먼저 고려하고 그런 이야기를 해야하지 않나
profile
김버거 등록일: 2018-01-10 13:05
심각한 부상이 아니길 빕니다
profile
판다맨 등록일: 2018-01-10 13:23
RAW시청률 시간대 별로 하락한 이유가 더클럽이 매니아들한텐 엄청난 인기가 있지만
북미 라이트팬들한텐 크게 인기가 없나 보군요.
profile
황신 등록일: 2018-01-10 13:43
원래 raw 3시간댄 시청자수 폭락합니다 지난주 raw도 마지막 시간대에 몇십만명 빠져나가더군요
profile
판다맨 등록일: 2018-01-10 14:17
그렇군요
profile
가면라이더는불멸 등록일: 2018-01-10 15:08
더클럽의 위상이 그때하고 지금하고는 너무 다른거죠. 일본에서는 NWO급으로
밀어주고있었던 반면에 벨러까지 합쳐서 자버급으로 위상 떨어뜨릴때로 떨어뜨린다음에
갑자기 급조하게 더클럽으로 만든거죠. 이런식으로 합치면 팬들이 관심이 생기기에는 무리가
있음. 그들도 신경쓰지않고 만든 급조된 팀을 어떤 이름을 사용해서 뭉친다한들 관심을
가지는건 말도 안되는거죠.
profile
-HBK- 등록일: 2018-01-10 13:46
아 조형님 또부상... 이러다 푸쉬끊기는거 아닌가요
profile
로베리 등록일: 2018-01-10 13:56
니키가 그나마 가장 많이 받는게 왜 그바닥에서 남녀임금차이가 큰지 그대로 보여주는거 아닌가ㅋㅋㅋ
profile
유벤투스 등록일: 2018-01-10 14:33
WWE는 남성 선수들이 먹여살리는거지 여성 선수들이 차지하는 비중이 얼마나 크다고 저런 말을 하는건지 모르겠네요. 솔직히 저정도 임금이면 적당히 받는거라고 생각되는데 말이죠.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18-01-10 15:14
아...조....부상이 너무 잦은데...나이가 있어서 그런가...
profile
가면라이더는불멸 등록일: 2018-01-10 15:15
임금보다도 지금 여성 선수들한테 중요한건 좋은 스토리라인을 부여해서 링에서 그들이
빛나게끔 해주는거.. 이게 선수들을 위해서도 덥덥이를 위해서도 중요한거죠.
최초시리즈만 밀어부친다고해서 여성들을 위한게 아닌거죠. 예를들면 로럼을 하거나
헬인어 셀매치를 한다고 쳤을때 왜 그 경기를 할수밖에 없는지 시청자들을 TV쇼에서
납득 시켜야함. 최초 여성으로써 경기를 하겠다가 아니라 어떤 계기가 되어서
이 경기를 하게되었다고 했어야함. 이번 로럼도 마찬가지.. 아직까지도 한 여성선수도
자기는 로럼에서 우승해서 위민스 챔을 목표로 하겠다고 언급한 이가 없음. 다들
"난 로럼에 참가!" 이것만 언급중... 최초에만 얽매여있는 덥덥이의 이러한 행위를
꼬집는게 우선이 아닐까함. 다시 말하지만 남성 선수들도 마찬가지이지만 좋은
부킹과 좋은 스토리라인으로 레슬러들을 링안에서 빛나게 해주는게 덥덥이가
할일임. 근데 그걸 못해주고있음. 양브랜드 여성디비젼 전체가... 그러니까
여성 디비젼만 나오면 여성이란걸 떠나서 노잼임.
profile
개똘갱이 등록일: 2018-01-10 15:35
평균 1200만? 이거 존시나 랑 브록레스너 만 저렇게 받는거 아닌가요?
profile
DJSoda 등록일: 2018-01-10 15:47
WWE도 정치적 올바름 냄새 풍기는 머저리들이 기어들어 오는군요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1-10 16:05
억지와 인권을 가려서 구분해야 할듯.
profile
뉴비맨 등록일: 2018-01-10 17:39
근데 프로레슬링 특성상 남녀의 임금차이가 있는건 당연히 인정하는데
그걸 포함해도 니키가 40만밖에 안받았다는건 쫌 충격적이네요
나름 토탈디바스라던지 디바스레볼루션이라던지 이래저래 과도기의 디바아이콘 같은 존재였는데 말이죠
profile
hbkskane 등록일: 2018-01-10 20:19
4억도 많아보이는데요.
profile
OMG! 등록일: 2018-01-11 04:15
조 또 부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8733 [뉴스+루머] 짐 로스 / 브래드 매독스 & 재비어 우즈 / 짐 코넷 / 믹 폴리 外 [10] file gansu 17-03-23 12230
8732 [뉴스+루머] 네이던 존스/존 시나/방출 리스트/부커 티 관련 소식! [9] TripleH 08-02-05 11691
8731 [뉴스] WWE 레슬매니아 24 개최 장소 공식 발표!!! [13] Buffalo B... 07-03-22 10319
8730 [뉴스+루머] C. 매스터스, E. 비숍, 셰리, 힛트맨, 레슬메니아 25? [12] Daizzi 07-06-21 9346
8729 [뉴스+루머] "스톤 콜드" 스티브 오스틴, 릭 플레어/더스티 로즈, 플로이드 "머니" 메이웨더 주니어, 빅 쇼/그레이트 칼리, 킹 콩 번디 [21] Buffalo B... 08-04-03 9095
8728 [뉴스+루머] 단신: Undertaker, Rikishi, Ekmo & Samoa Joe, TNA, Ken Shamrock, Low Ki! [37] Mattitude 04-07-30 7475
8727 [뉴스+루머] 섬머슬램, 알베르토 델 리오, 마이클 콜, 믹 폴리 外 [18] Tony 11-08-04 7097
8726 [뉴스+루머] 래슬매니아24, 제리코, 디바들의 약물 의혹, 힛트맨... [16] Daizzi 07-09-09 6860
8725 [뉴스+루머] 서바이벌 시리즈, TNA의 선수들 지지, 명예의 전당 등 [7] Daizzi 06-11-13 6673
8724 [뉴스+루머] iMPACT 생방송/미스터 케네디/JR 블로그/VKM 소식 [10] TripleH 08-02-25 6612
8723 [뉴스+루머] 커트 앵글/다음 주 RAW/ECW/액슬 로튼/TNA 소식! [13] TripleH 06-06-04 6554
8722 [뉴스] Goldberg, Bret과 화해?, RAW 시청률 外 [29] Mattitude 04-06-10 6483
8721 [뉴스+루머] RVD 인터뷰/존 시나/빅쇼/바비 래쉴리/RAW 소식! [21] TripleH 08-01-24 6028
8720 [뉴스+루머] Judgment Day, Eddie 外 [39] Mattitude 04-05-13 5924
8719 [뉴스+루머] 레슬매니아 24/워리어/WWE 투어/레이븐/설문조사 [21] TripleH 08-02-02 5845
8718 [뉴스+루머] 브렛 하트, 존 시나 PWI 또 1위, 미군 위문경기, 징계받은 인물들 [17] Daizzi 07-09-01 5689
8717 [속보] WWE Vengeance 2004 간략결과 [87] Mattitude 04-07-12 5672
8716 [뉴스+루머] CM 펑크/크리스 제리코↔브레이 와이어트/니키 벨라/스맥다운 시청률/마크 헨리/존 시나/스테파니 맥맨/RAW 시청률 外 [16] file TheRedneck 14-07-23 5127
8715 [뉴스+루머] 루세프,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 존 시나&니키 벨라, 알리샤 폭스, 일라이 드레이크, 커트 앵글&바비 래쉴리, 에릭 비숍, 앙드레 더 자이언트 外 [20] WManiac 18-04-17 4995
8714 [충격] 크리스 벤와 사망, 경력, 사망 사유 추정 [93] Daizzi 07-06-26 4851
8713 [뉴스] 구설수에 오른 브래드쑈, TNA에 관한 설문 外 [51] CZW4Life 04-06-07 4754
8712 [뉴스+루머] 백래쉬 '18 / 제프 하디 / 앙헬리코&잭 에반스 / 딘 앰브로스 外 [7] WManiac 18-04-18 4711
8711 [뉴스+루머] Vince Mcmahon 화나다, smacKDown! 外 [31] Mattitude 04-06-11 4655
8710 [뉴스+루머] 빅 캐스가 WWE에서 해고된 결정적 이유들 [13] eks150 18-06-20 4607
8709 [뉴스+루머] 토니 스톰, 커트 호킨스, 제프 하디↔사모아 조, 빈스 맥마흔 外 [12] BuffaloBills 18-05-13 4593
8708 [뉴스+루머] Chris Benoit의 상대, RAW Rating 外 [34] Mattitude 04-06-17 4590
8707 [뉴스+루머] 슈퍼스타 쉐이크업 / JBL / 시바타 카츠요리 / 쉘턴 벤자민 外 [35] file gansu 17-04-13 4523
8706 [뉴스+루머] 스테파니 맥마흔/브리 벨라/CM 펑크·AJ 리/배틀그라운드 2014/메이슨 라이언/브레이 와이어트/다니엘 브라이언 外 [9] file WManiac 14-06-02 4502
8705 [뉴스] 속보 : 얼티밋 워리어 사망! (1959~2014) [92] file WManiac 14-04-09 4484
8704 [뉴스+루머] 다니엘 브라이언·브리 벨라/임팩트 레슬링 시청률/제시 닐·브리트니 새비지/에이드리언 네빌/얼티미트 워리어·데이나 헬위그 [2] BuffaloBills 14-04-13 4442
8703 [뉴스+루머] 페이지 / 알렉사 블리스 / WWE 시청률 / 커트 앵글 / RVD 外 [44] file WManiac 17-03-18 4419
8702 [뉴스+루머] 로만 레인즈/빈스 맥마흔/스팅/에볼루션 2018/알렉사 블리스 外 [22] WManiac 18-10-23 4413
8701 [뉴스+루머] 켄 케네디, 엣지, 스테이시 키블러, RVD/빈스 맥마흔 [13] Buffalo B... 07-05-08 4412
8700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 스톤 콜드, 그레이티스트 로얄 럼블, 랜디 오튼 外 [6] LastOutLaw 18-04-19 4328
8699 [뉴스+루머] 아스카/론다 로우지/명예의 전당 '18/케니 오메가/커트 앵글 外 [10] WManiac 18-04-11 4326
8698 [뉴스+루머] 스맥다운 시청률 / 더 락 / 벨베틴 드림 & 리코셰 / 빅 밴 베이더 [5] BuffaloBills 18-04-22 4307
8697 [뉴스+루머] 스팅 & 얼티밋 워리어/다이아몬드 댈라스 페이지/레슬매니아 30/CM 펑크/스테파니 맥마흔/리얼 아메리칸스/제프 제럿 外 [8] file WManiac 14-04-16 4305
8696 [뉴스+루머] 브록 레스너 / 백래쉬 2018 / WWE 네트워크 / 로만 레인즈 外 [21] WManiac 18-04-10 4274
8695 [뉴스+루머] 쉐인 맥맨 / 커트 앵글 / 언더테이커 & 존 시나 / AJ 스타일스 外 [27] LastOutLaw 17-04-06 4203
8694 [경기결과] WWE 스맥다운 & ECW 하우스 쇼 (06.12.26.)간략결과 [4] cyrus 06-12-28 4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