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079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9821
오늘등록문서 : 3
전체댓글 : 557066
오늘등록댓글 : 2

 
profile 인터뷰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최승모

작성자: WManiac 등록일: 2013.05.10 20:28:54 조회수: 1746
홈페이지: http://www.wmaniac.com

[본 게시물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wwe.com으로, 사진 이미지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WWE에 있습니다.]

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한국에서 프로레슬링 분야는 야구나 축구 같은 분야와 비교해 볼 때 아직도 소위 말하는 서브 컬쳐로 남아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분위기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프로레슬링에 애착을 갖고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신 분들이 있었기에 오늘날 한국의 프로레슬링 매니아 그룹이 형성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기획 취재를 통해서 프로레슬링에 애착을 갖고 활동하셨던 분들을 새롭게 조명하고, 본 작업을 통해서 한국의 프로레슬링 매니아 그룹이 더욱 성장하기를 바랍니다.

 


1) 한국 최초 프로레슬링 홈페이지: 최승모의 WWF 레슬링

 

choi.jpg

 

90년대 후반 통신 동호회인, 하이텔(WWM)과 나우누리(WMGR), 그리고 천리안(WMC)을 통해 국내에서 프로레슬링 모임이 하나 둘 생겨나고 발전을 거듭할 무렵, 당시 국내에서 대표적인 검색 엔진이었던 야후! 에도 WWF 프로레슬링 정보를 다루는 홈페이지가 링크 됩니다. 1997년 시작한 “최승모의 WWF 레슬링”홈페이지는 국내에 프로레슬링 정보에 목말라하는 수  많은 팬들에게 단비와도 같은 존재였습니다. 특히 당시 홈페이지에 게재되었던 “프로레슬링 사상 최대의 배반” 같은 문서들은 프로레슬링이 미리 연출된 각본인 것을 몰랐던 당시 팬들에게 큰 충격을 주기도 했습니다.

 

현재 미국에서 일하시는 최승모님께 인터뷰를 청하기 위해 이-메일을 통해 연락을 드렸고, 흔쾌히 인터뷰에 응해주셨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서 인터뷰에 응해주신 최승모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 최승모님의 간단한 이력

 

190085_1934126639497_708387_n.jpg

 

이름: 최승모
1997년 한국 최초의 프로레슬링 인터넷 홈페이지, “최승모의 WWF 레슬링” 개설
1999년 인천방송 WCW 프로그램 해설자
(현) 국제통화기금(IMF) 이코노미스트
(현) “본격경제만화”라는 제목의 SNS 만화 페이스북에 연재 중
주소: http://www.facebook.com/EconomicsCartoons

 


3) 최승모님과의 이메일 인터뷰

 

WManiac: 안녕하세요. 뵙게 되어 영광입니다. 최승모님의 간단한 소개를 부탁드리겠습니다.

 

최승모: 1997년 "최승모의 프로레슬링 홈페이지"를 개장해서 대략 2003-4년까지 운영했습니다. 1999년 군입대 직전에 인천방송에서 WCW 프로레슬링을 해설한 적이 있습니다. 지금은 미국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hulk_warrior.jpg


WManiac: 최승모님께서는 프로레슬링에 대해서 언제부터 흥미를 갖게 되었습니까?

 

최승모: 1990년대 초반에 AFKN을 통해 프로레슬링이 인기를 끌고 있을 때에 흥미를 갖게 되었습니다. 비디오 대여점에서 레슬매니아4, 레슬매니아6을 빌려 매우 인상 깊게 보았던 기억이 납니다.  다양한 캐릭터들이 만들어나가는 드라마적인 요소가 흥미로웠습니다.

 


WManiac: 프로레슬링 최초의 홈페이지를 제작하게 된 계기나 동기가 무엇이었는지 설명해 주세요.

 

최승모: 당시 학교 수업을 통하여 홈페이지를 만드는 법을 배웠고 그를 계기로 하여 웹 서핑에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다. 마침 홍콩 스타TV를 통하여 다시 프로레슬링에 관심을 갖고 있었는데, 외국에서는 프로레슬링에 대한 홈페이지가 아주 많음을 알게 되어, 한국어로 된 홈페이지가 있으면 어떨까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doc1.jpg


WManiac: 프로레슬링 홈페이지를 운영하면서 가장 행복했던 기억들을 몇 가지 소개해 주세요.

 

최승모: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1997년 서바이버 시리즈 사건과 관련하여 데이브 멜처(Dave Meltzer)가 정리한 사건 개요를 우리 말로 옮긴 것입니다. 이는 당시에 며칠을 학교 전산실에서 보내면서 작업하였습니다. 이것을 아주 많은 사람들이 읽어주신 것에 나름대로 보람을 많이 느꼈습니다. 15년 이상이 지난 지금까지도 이곳 저곳에 이 글의 흔적이 남아 있습니다.

 


WManiac: 프로레슬링 홈페이지를 운영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기억들을 몇 가지 소개해 주세요.

 

최승모: 크게 힘들었던 기억은 없고, 특히 군에 입대한 뒤 혹은 유학을 간 뒤에 시간이 없어 자유 게시판 관리를 하지 못했던 기억이 납니다.

 

 

23ww.jpg


WManiac: 최승모님이 지금까지 보셨던 경기 중에 가장 기억에 남는 경기가 있다면 어떤 경기였습니까?

 

최승모: 경기를 꼭 하나만 꼽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가장 감명 깊게 보았던 것은 릭 플레어가 우승했던 1992년 로얄 럼블 경기였습니다. 그 당시에만 해도 국내에 WWF만 잘 알려져 있었기 때문에 릭 플레어는 말 그대로 혜성과 같이 등장해 왕좌를 차지한 선수로 인식 되었습니다. 돌이켜 보면 레슬매니아8에서 릭 플레어와 헐크 호건의 경기가 성사되지 않은 것이 두고 두고 아쉽고, 그래서 지금도 그때 둘 사이에 있었던 매디슨 스퀘어 가든 경기 같은 것들을 찾아서 향수에 젖고는 합니다. 1997년 레슬매니아13에서 있었던 브렛 하트와 스티브 오스틴의 경기도 한 동안 보지 않았던 프로레슬링을 다시 보게 만든 명경기였습니다.

 

 

253061_402014226531180_340085622_n.jpg


WManiac: 현재 SNS를 통해서 페이스북에 “본격경제만화”를 연재중 이신데 이런 연재를 하게 된 동기에 대해서 설명해 주세요.

 

최승모: 특별한 동기는 없고 일반인에게 경제에 대한 정보를 널리 알리고 싶었습니다. (그러고 보면 예전에 프로레슬링 홈페이지를 만들었던 것과과 일맥상통하는 면이 있는 것 같기도 하네요.^^)

 


WManiac: 지금까지 프로레슬링 관련 활동을 하면서 특별히 기억에 남는 분들이 있다면 어떤 분들 입니까?

 

최승모: 한호극 님을 포함하여 홈페이지에서 크게 수고하여 주셨던 스태프 여러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당시에는 저도 두어 번 정도의 정모에 갔었는데 그 외에는 뵌 적도 별로 없고 제가 해드린 것도 없어 죄송합니다. 이 글을 보시는 당시의 스태프 여러분들께서는 페이스북 등을 통하여 꼭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4) 최승모의 WWF 레슬링 문서자료 (다시보기)

 

90년대 후반 명승부 (최승모의 레슬링)
1994년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1993년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1992년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1991년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1990년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1980년대 추억의 경기 (최승모의 레슬링)
WWF Attitude (최승모의 레슬링)
나의 레슬링 이야기 (최승모의 레슬링)
프로레슬링과 그 팬들 (최승모의 레슬링)
빈스 맥마한 "치욕"의 전당 (최승모의 레슬링)
광기의 '엔터스포츠' 프로레슬링 광기 (최승모의 레슬링)
의견: 브렛과 맥마한, 각본이었다 (최승모의 레슬링)
프로레슬링 사상 최대의 배반 (최승모의 레슬링)

profile
빅레드머신k 등록일: 2013-05-10 20:45
옛날 생각이나네요.. 최승모 레슬링 홈피에서 많은 매니아분들과 채팅하면서 놀았는데..
profile
낌기 등록일: 2013-05-10 20:59
옛날에 정말 많은 분들과 함께 채팅하면서 놀았던 기억이...벌써 10년도 넘었네요...Limpbizkit 님 생각나네요...ㅎㅎ 다들 이젠 여기 계시지 않을가 생각합니다..
profile
suckakim 등록일: 2013-05-10 21:33
WWE 수능모의고사 라는 코너도 있던걸로

기억되네요 빈스의 치욕의 전당을 제일 재밌게

봤습니다 그립네요 ㅎㅎ
profile
ilovejsj 등록일: 2013-05-10 21:54
제가 처음으로 접했던 프로레슬링 사이트... 최승모님 홈피에는 정말 많은 신세를 졌습니다.
profile
임짱 등록일: 2013-05-10 22:35
옛날생각나네요~
그당시 수능모의고사 첫회 1등을 했었는데...^^
profile
셰이디 등록일: 2013-05-10 22:52
저도 처음으로 들어갔던 레슬링 관련 사이트가 최승모님 홈페이지였었습니다. 정말 대단하신 분이고 같은 프로레슬링 팬으로서 존경해마지 않는 분이랍니다.
profile
akiip 등록일: 2013-05-11 00:01
한호극님, 최승모님, 천창욱님 이 세 분이 제 인생에서 가장 많은 레슬링 지식을 가져다 주신 분들인듯..
profile
빅E랭스턴 등록일: 2013-05-11 00:53
한때 최승모홈 스텝으로 활동했던 매냐중 하나인데 이런글 올려주신 운영자님에게 정말 감사합니다 현재는 조용히 뉴스만 눈팅만 하는 회원인데 이글 남기고 싶어서 아이디 로그인까지 했네요 정말 감동 먹었습니다..
profile
zxcrow 등록일: 2013-05-11 01:02
2000년대초반 WWE의 2차붐(한국투어로 이어진)때 레슬링보기시작한 저같은 팬들이라면 다들 기억하실만한 사이트죠. 오랜만에 이런 인터뷰를 보게되니 참 반갑네요.

그리고 지금은 사라진 기억나는 레슬링사이트는 일본레슬링쪽을 다루던 '래리어트의 방정식' 이사이트에서도 정말 많은걸 배웠죠. 특히 접수란 개념을 처음 알았을때는 정말 신세경....
profile
jhcduck 등록일: 2013-05-11 02:18
굉장하신 분이군요!
profile
WadeEdwin 등록일: 2013-05-11 09:32
초딩시절레슬링을 티비로만 보다가 인터넷에도 관련 정보가 있다는걸 알고 신선한 충격을 받았던때에 최승모님의 사이트로 갔었죠ㅋㅋ 레슬링사상최대의 배반이란 문서는 팩스로 뽑아서 보던 기억이나네요^^
추억이되버린 이시절ㅜ 그립네요ㅜ
profile
레슬링머신 등록일: 2013-05-11 21:06
레슬링 커뮤니티를 기웃거려본 사람이라면 한번쯤 들어봤을 법한 최승모님이 바로 저분이로군요. 좋은 기획인거 같습니다. 앞으로 이 기획을 통해 성민수,이재호,양성욱 같은 전설(?)적인 분들도 만날수 있을까요?ㅋ
profile
TheGame 등록일: 2013-05-11 22:50
고2였던 97년 야후에서 이 홈페이지 찾아서 그당시 인터넷카페에 가서 97년인데도 1시간에 3천원의 돈을 주고 제가 모르던 더욱 넓은 세계의 뉴스에 빠졌었죠. 한때는 1만원도 넘는 요금이 나와서 허걱했다는...ㅎㅎ 그리고 가장 기억에 남는 외국 야후에서 브렛하트, 션마이클즈 등장음악을 리얼플레이어로 플로피 디스크에 담아와서 집에서 들었다는.. 아~ 그립네요~

그리고 최승모님!
저 모의고사 100점 맞았었어요!ㅎ 근데 100점이 의외로 많아 빛나지 않았다는...ㅋㅋ
profile
VerbalJint 등록일: 2013-05-12 09:41
물수능이었군요..
profile
신라면™ 등록일: 2013-05-12 03:12
얼마만에 들어보는 이름인가 승모님 ㅠ
profile
카말라 등록일: 2013-05-12 19:40
와우!! 최승모님 인터뷰라니....;; 운영자님께서 정말 큰 선물을 주시는군요. 너무 감사히 잘 읽었습니다. 옛 추억이 새록새록..
profile
KenShamrock 등록일: 2013-05-14 01:41
와...중딩때 프로레슬링에 처음 접문했을때 문서자료로 정보 얻고갔었는데

정말 오랜만이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살아있는 전설 이왕표 회장님 [6] file WManiac 18-05-02 1663
15 [인터뷰]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프로레슬링 일러스트레이터 NOTZ님 [3] WManiac 17-03-18 983
14 [인터뷰(기획취재)]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 팟캐스트 번역가 gansu [3] WManiac 17-03-11 1102
13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몬스터짐의 조형규 기자 file WManiac 17-02-04 914
12 [인터뷰] 전 ECW 월드 챔피언, 다나카 마사토와의 단독 인터뷰! [5] WManiac 16-12-02 1590
11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프로레슬러·격투가 마왕 김종왕 [2] WManiac 16-07-21 1232
10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전 해설위원 성민수 [4] file WManiac 16-02-19 1432
9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 전 해설위원 천창욱 [3] file WManiac 15-11-22 873
8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김종효 기자 [16] file WManiac 15-09-17 912
7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김남훈 해설위원 [3] WManiac 15-07-28 953
6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WWA의 신성' 김민호 [2] WManiac 15-06-30 643
5 [뉴스] CM 펑크의 인터뷰 ② : "빈스 맥마흔은 과장된 연출을 했을 뿐!" [14] file WManiac 14-12-05 1796
4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PLA 챔피언 김두훈 [11] file WManiac 13-07-03 1754
3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PWF 대표 김남석 [10] file WManiac 13-06-10 1277
2 [인터뷰] 역사상 가장 위대한 테크니컬 레슬러들 [18] file WManiac 13-05-23 1752
» [인터뷰(기획)] 한국 프로레슬링의 인물들:최승모 [17] file WManiac 13-05-10 17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