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544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42131
오늘등록문서 : 5
전체댓글 : 563279
오늘등록댓글 : 3

 
d0038448_5ba24b2206733.jpg

지난 토요일에 작년에 일본에서 개봉한 죠죠의 기묘한 모험 실사판 영화를 봤습니다.


올해 5월에 친구들과 함께 일본 여행을 갔을 때 그 중 한 명이 블루레이로 구입을 했는데, 마침내 그 상영회를 해서 보게 되었습니다.



다 본 느낌은 배우도 연기를 하느라 애썼고, 3D팀도 열심히 했지만, 템포가 아주 나빠서 재미를 다 깎아먹은 것 같습니다;;;


전투 중에도 시간을 끌지않아도 될 부분에서 시간을 늘리고, 마지막 싸움을 끝내고 그 후의 이야기를 10여분 넘게 할 정도 했는데, 덕분에 참다못한 친구가 1.5배속으로 돌리니 그나마 좋은 템포가 되더군요;;


요 근래 봤던 일본 영화들 대부분이 템포가 안좋아 지루하고 지겹게 만드는 작품들이었는데, 요즘 볼만한 일본영화가 적어진 것은 이런 템포 문제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원작 팬으로서 인상적이었던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코이치가 죠스케의 반에 전학왔다는 설정.


*죠타로가 원작보다 좀 더 늦게 등장하는 것.


*안젤로가 니지무라 케이쵸와 만나서 함께 식사를 하는 장면이 있는 것.


*안젤로와의 전투가 원작에서는 몇 일 동안 펼쳐진 장기전이었던 것에 비해 실사판에선 죠스케 할아버지가 죽자마자 바로 펼치고 끝낸다는 점.


*배드 컴퍼니가 원작에 없던 보병 수송 헬기가 추가되었다던가, CG 과시를 하려는 듯(...) 탱크의 숫자를 대폭 늘렸던 것.


*배드 컴퍼니의 설정이 한 번 명령을 내리면 취소할 수 없다는 것으로 변경되었다는 것. 이건 좀 그렇더군요;


*에코즈 act 1이 나온다는 점. 대신 활약은 없었습니다;;


*케이쵸를 죽인게 레드 핫 칠리 페퍼가 아니라 시어하트 어택(!!!) 이었다는 점


*스텝롤 때 키라의 집, 봉투에 담긴 손목, 손톱이 담긴 병들을 보여준 것




제목이 '다이아몬드는 부서지지 않는다 제1장'이라고 했지만 아무래도 2장이 나오진 않아 키라 이야기는 영원히 어둠 속에 묻힐 것 같군요;;;


아무튼 좀 더 편집이라도 잘 하고 신경만 썼다면 더 재밌는 영화가 될 뻔 했기에 아쉽습니다;


그리고 영화를 블루레이로 구매한 친구의 용기에 경의를 표하고자 합니다;;;



*사진출처

무빗치 (http://moviche.com/)

profile
로봇킹 등록일: 2018-09-20 00:18
죠죠러(죠죠팬)지만 영화화는 그만했으면 ㅠㅠ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18-09-20 07:55
그래도 보니까 좀 더 잘 신경썼으면 그래도 좋은 작품이 될 것 같았는데 안타깝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업데이트 내역 (18/05/31) WManiac 18-05-31 1159
공지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21 file WManiac 17-10-20 2603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4 TripleH 06-04-30 6616
15967 [링크] '곰탕집 스쳐도 6개월' 재청원이 올라왔습니다 [5] 김종현 18-10-14 254
15966 (쬐끔 뒷북이지만) 2018년 메이저리그 ALCS & NLCS 결과를 예상해 보죠... [1] BuffaloBills 18-10-13 107
15965 축구 국가대표팀이 우루과이를 드디어 잡았군요 [6] eks150 18-10-13 223
15964 [동영상] 액션영화 "데스 위시 (Death Wish)" 공식 트레일러 (10/11 개봉) [1] BuffaloBills 18-10-12 107
15963 롯데 자이언츠는 광주 원정 3연전 중에서 한 경기만 지면 탈락이래요~. T_T [7] BuffaloBills 18-10-11 157
15962 [칼럼] KBO리그 외국인 선수들의 숫자를 늘리고, 연봉 상한제를 새롭게 짜자 [2] BuffaloBills 18-10-10 114
15961 조금 전, 미국 프로스포츠에서... '대단한 신기록'이 두 개나 수립됐더랍니다! [1] BuffaloBills 18-10-09 231
15960 [기사] KIA 타이거즈 vs. 롯데 자이언츠 : 'PS 막차'를 향한 네 차례 맞대결 [2] BuffaloBills 18-10-08 75
15959 오늘 개최됐던 UFC 229에서... '엄청난 대소동'이 일어났더라구요~. [4] BuffaloBills 18-10-07 265
15958 [동영상] 스릴러 영화 "너는 여기에 없었다" 공식 트레일러 (10/4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10-06 112
15957 (쬐끔 늦긴 했지만 ^_^) 2018 MLB 디비전 시리즈 예상을 좀 해볼게요... [3] BuffaloBills 18-10-05 113
15956 안티페미협회에 올라온 청원 요청 글 [10] 김종현 18-10-05 381
15955 [기사/링크] 송광민을 1군 엔트리에서 빼버린 한용덕 감독... 그 이유는? [1] BuffaloBills 18-10-04 88
15954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파이팅 로드 제2편 공국진 18-10-03 50
15953 [그림] USA 투데이 전문가들의 NHL 2018~2019 시즌 예상을 소개합니다! BuffaloBills 18-10-03 77
15952 [캡쳐(정보)]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의 기본 조작법 공국진 18-10-03 108
15951 '콜로라도 로키스의 승리'와는 별도로, 오승환이 진기록을 수립했다더군요~. BuffaloBills 18-10-03 119
15950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파이팅 로드 제1편 공국진 18-10-02 72
15949 [칼럼] '大魚(대어)'를 모셔왔는데... LG 트윈스와 KT 위즈는 왜 추락했을까? [1] BuffaloBills 18-10-02 111
15948 [사진] 지난 주에 건프라를 하나 더 만들었습니다 [6] 공국진 18-10-02 112
15947 [캡쳐] 내일부터 치러질... 2018 MLB 포스트시즌 대진표를 소개할게요! file BuffaloBills 18-10-02 115
15946 [기사] "끝까지 간다" 컵스·브루어스/다저스·로키스 동반 타이브레이커 성사 [2] BuffaloBills 18-10-01 90
15945 어휴, LG 트윈스는... 도대체 두산 베어스한테 이기질 못하는군요~. [5] BuffaloBills 18-09-30 162
15944 [뮤비] 에미넴-"Cleanin' Out My Closet" (2002년/빌보드 차트 4위) [1] BuffaloBills 18-09-29 66
15943 내일과 모레도 PWF 레퍼리 일로 오전에만 글을 쓰게 됩니다+잡담 [4] 공국진 18-09-28 126
15942 [기사] '음주운전 파문' 강정호, 2년 만에 메이저리그로 극적 복귀 [1] BuffaloBills 18-09-28 110
15941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신일본 콜라보레이션 DLC를 약간 플레이해본 감상 [9] 공국진 18-09-28 266
15940 WWE 2K19의 발매가 얼마 남지 않았네요 [2] 데몬터너 18-09-28 156
15939 [동영상] SF영화 "베놈 (Venom)"의 공식 트레일러 (10/3 국내 개봉 예정) BuffaloBills 18-09-27 60
15938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스팀판의 신일본 콜라보레이션 DLC가 발매됐습니다 [2] 공국진 18-09-27 134
15937 [칼럼] '王(왕)의 합류' : LA 레이커스의 새 시즌은 낙관적일까 비관적일까 BuffaloBills 18-09-26 106
15936 [그림] 2019년 2월에 공식 출범할... AAF 풋볼리그 8개 구단의 명칭과 로고 [2] BuffaloBills 18-09-25 127
15935 [설문] 올해 한국 프로야구 정규시즌 2~4위는 어느 팀들이 차지할까요? [3] BuffaloBills 18-09-24 82
15934 즐거운 추석들... [1] STONECOLD™ 18-09-23 89
15933 너무나 감동적인 직관이었습니다 [4] 나니와호랑이 18-09-23 200
15932 [동영상] 공포영화 "더 넌 (The Nun)"의 공식 트러일러 (9/19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09-23 69
15931 하.. 낼 직관가는데 귀신에 홀린 듯 해요 [7] 나니와호랑이 18-09-22 286
15930 [기사] 베이커 메이필드가 클리블랜드 브라운스를 635일 만에 승리로 이끌다 [2] BuffaloBills 18-09-22 75
15929 [링크] 추석 인사+제이 리썰과 맷 사이달 셔츠 나NOTZ츠 18-09-21 190
15928 [캡쳐] 포브스가 발표한 '2018년 9월 현재 NFL 32개 구단의 자산 가치 순위' [1] BuffaloBills 18-09-21 93
15927 [사진] 12년 전부터 갖고 있던 건프라 2개를 드디어 만들었습니다; [8] 공국진 18-09-20 170
15926 [칼럼] 거품 낀 한국 프로야구에 '샐러리캡 제도'를 도입하자 [4] file BuffaloBills 18-09-20 176
» (스포일러 주의) '죠죠의 기묘한 모험' 실사판 영화를 봤습니다 [2] 공국진 18-09-19 182
15924 [뮤비] 마룬 5-"Moves Like Jagger" (2011년 / Ft.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1] BuffaloBills 18-09-19 67
15923 Abema TV와 실황 파워플 프로야구의 '실제 프로야구 중계의 콜라보레이션' [4] 공국진 18-09-18 129
15922 [캡쳐] 올 시즌 KBO리그의 잔여 경기 스케줄이 발표됐기에-, 소개하렵니다... BuffaloBills 18-09-18 78
15921 [동영상/링크] 인형뽑기 게임기 대사건 발생 [2] 공국진 18-09-17 286
15920 에휴... 롯데 자이언츠는 포스트시즌은 커녕 꼴찌 추락을 걱정하게 됐군요~. [3] BuffaloBills 18-09-17 90
15919 [기사] 플로이드 메이웨더, 올해 안에 매니 파퀴아오와 다시 싸우겠다고 밝혀 [2] BuffaloBills 18-09-16 119
15918 내일은 글을 늦게 적거나 하루 글을 쓰는 것을 쉴지도 모르겠습니다... [4] 공국진 18-09-15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