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WWE 뒷북이긴 한데...

작성자: 허풍선 등록일: 2021.09.02 13:09:31 조회수: 594

섬슬재방으로 시나 로만 경기를 다시 보는데 역시 슬프군요;;

롤업 위주로 경기를 풀어가는 모습과 로만의 바지를 잡고 일어나는 시나형의 모습이 지난 세월을 안타깝게 합니다. 둘 다 대단한 선수고 좋은 경기를 위해 노력하는 건 알겠지만 아무때나 사용하고 심지어 반격에도 용이한 저 수퍼맨펀치는...영

BEST 추천 댓글

profile
LA405BEST 등록일: 2021-09-02 16:24
로만 vs 시나 매치는 솔직히 이해가 안가는 경기설계였습니다. 시나가 아무리 지금은 현역이 아니더라도 그렇게 힘들어 하면서 롤업위주의 경기운영을 꼭 했어야 했나 싶네요. 현역시절에도 파워하나는 원톱찍던 시나였어서 더 그래 보였고, 바로 전에 세스와 경기한 에지는 시나보다 몸상태도 더 조심해야하고 나이도 4살이나 더 많은데 로만보다도 어린 세스랑 동등한 경기를 펼쳐서 더 비교돼 보였네요. 골벅도 계속 알바로 나올때마다 예전 무적 이미지가 점점 상쇄돼가고 있어서 좀 안타까웠는데 시나마저도 그렇게 써먹으려는거 같아서 많이 아쉽습니다.
profile
밀리언조각BEST 등록일: 2021-09-02 15:14
멜쳐가 이 경기에 4.25성을 줬다니 의외더군요
제발 슈퍼맨 펀치 남발좀 안했으면 좋겠는데말이죠
점프해서 레그드랍이라던가 모먼트오브사일런스 정도는 매경기마다 써주었으면 좋겠네요
profile
ㅣ김권ㅣBEST 등록일: 2021-09-02 18:44
동감합니다-!!
profile
밀리언조각 등록일: 2021-09-02 15:14
멜쳐가 이 경기에 4.25성을 줬다니 의외더군요
제발 슈퍼맨 펀치 남발좀 안했으면 좋겠는데말이죠
점프해서 레그드랍이라던가 모먼트오브사일런스 정도는 매경기마다 써주었으면 좋겠네요
profile
LA405 등록일: 2021-09-02 16:24
로만 vs 시나 매치는 솔직히 이해가 안가는 경기설계였습니다. 시나가 아무리 지금은 현역이 아니더라도 그렇게 힘들어 하면서 롤업위주의 경기운영을 꼭 했어야 했나 싶네요. 현역시절에도 파워하나는 원톱찍던 시나였어서 더 그래 보였고, 바로 전에 세스와 경기한 에지는 시나보다 몸상태도 더 조심해야하고 나이도 4살이나 더 많은데 로만보다도 어린 세스랑 동등한 경기를 펼쳐서 더 비교돼 보였네요. 골벅도 계속 알바로 나올때마다 예전 무적 이미지가 점점 상쇄돼가고 있어서 좀 안타까웠는데 시나마저도 그렇게 써먹으려는거 같아서 많이 아쉽습니다.
profile
ㅣ김권ㅣ 등록일: 2021-09-02 18:44
동감합니다-!!
profile
허풍선 등록일: 2021-09-03 01:40
해설진에게서 시나의 파워가 빅e보다 살짝 못미친다는 얘기를 들었을 땐 억장 와르르맨션이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4 TripleH 06-04-30 16789
28106 AEW와 WWE의 협업 논의 [1] 프로메탈러 22-01-17 763
28105 세상을 이롭게 하는 단체 WWE가 AEW에 태클을 걸었습니다 [11] file DJSoda 22-01-17 967
28104 TJPW에서 가장 기대되는 매치 file 프로메탈러 22-01-16 213
28103 [설문] '제이드 카길의 무패행진을 저지할 사람'은 누구라고 생각하십니까? [2] BuffaloBills 22-01-16 293
28102 한동안 시다 히카루는 AEW에서 못보겠네요 [3] 프로메탈러 22-01-16 487
28101 잠시 후, 오후 5시부터 DDT 대회가 유튜브로 공식 생중계됩니다 file 공국진 22-01-16 87
28100 현재 AEW에서 보이지 않는 두 레슬러의 근황 [1] file 프로메탈러 22-01-16 704
28099 [스포] 이번 주 AEW 램페이지의 '잠정 집계' 시청률이 나왔는데 말이죠... [2] BuffaloBills 22-01-16 410
28098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50살 아저씨가 프로레슬링 업계로 이직하려면?' 공국진 22-01-15 101
28097 [스포] 다른 분도 말씀하셨지만... '이 사람' 관련 각본은 문제가 있다고 봐요 [5] BuffaloBills 22-01-15 731
28096 DDT의 해외 진출 소식으로 인해 보고 싶은 매치업 file 프로메탈러 22-01-15 195
28095 [번역]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 토론글 '신일본 프로레슬링 월드와 PPV' 공국진 22-01-14 94
28094 시작해버렸습니다. [2] file ㅣ김권ㅣ 22-01-14 516
28093 wwe가 금단의 문을 건드리려는 이유? xxqpxx 22-01-14 432
28092 [스포] (살짝 뒷북인데...) 슬램! 레슬링이 매긴 하드 투 킬 2022의 평점 BuffaloBills 22-01-14 185
28091 새미 게바라 원래 보차 자주 내는 선수 아니죠? [3] 아스와르드 22-01-14 500
28090 [번역] 2ch 토론글 '타카하시 히로무 vs. 패왕은 실현되면 감동적이겠어' 공국진 22-01-13 90
28089 [스포] 게바라는 하는 경기마다.. file ㅣ김권ㅣ 22-01-13 457
28088 [스포] 드디어 '그'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1] 프로메탈러 22-01-13 835
28087 [스포] 새로운 도전자로... '아주 강력한 거인'을 맞이하게 됐어요! [1] BuffaloBills 22-01-13 697
28086 [스포] 오늘 AEW 다이너마이트 한 장면 [1] 프로메탈러 22-01-13 615
28085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프로레슬링 게임은 진짜' 공국진 22-01-12 146
28084 [동영상/스포] '이 사람'을 세게 밀어줄 것 같던데... 잘 될지 모르겠군요~. BuffaloBills 22-01-12 500
28083 [스포] 어쩌면 1년 더 보겠네요 [5] 채군 22-01-12 793
28082 금지된 문을 쓰게된다면 누가 나오는게 팬들에게 환호 받을까요? [13] I.B 22-01-11 792
28081 [스포] 내일 있을 AEW 다크 매치업 [1] file 프로메탈러 22-01-11 462
28080 [스포] 쩝, 혹시나 했는데... 결국 악역으로 되돌아(?)가고 말았군요~. [4] BuffaloBills 22-01-11 710
28079 [스포] Skye Blue를 확실히 키워줄 모양이네요 file 프로메탈러 22-01-11 334
28078 70년대 대한민국 여성 프로레슬링 관련 다큐멘터리를 찾았습니다 file timena 22-01-11 441
28077 케니 오메가가 리호에 대한 악플로 분노했군요 [5] 음음음음 22-01-10 599
28076 [동영상] NOAH 소속의 권왕이 일본 권법 선수로 활동할 당시의 영상들 공국진 22-01-10 166
28075 타야 발키리(前 프랭키 모넷)가 떡밥을 하나 던졌네요 프로메탈러 22-01-09 526
28074 [스포] 흠... '금지된 문'이 다시 한 번 활짝 열린 것 같군요~. [2] BuffaloBills 22-01-09 606
28073 랜디오턴 wwe 20년 [3] 독사12 22-01-09 455
28072 [스포] 다음 AEW 위민스 챔피언십 도전자 [1] 프로메탈러 22-01-09 401
28071 이번 로얄럼블 우승은 누가 될까요? [14] 조사장 22-01-09 544
28070 우먼챔 차기 도전자를 예측해보면 [2] 음음음음 22-01-08 349
28069 조이 자넬라와 맷 카도나의 불륜 대립각본 프로메탈러 22-01-08 333
28068 [번역] 2ch 게시판 토론 'KENTA 결장으로 인한 대타 선수 'X'는 누굴까...' 공국진 22-01-08 149
28067 WWE가 매각이 될지 모르겠어요 [2] I.B 22-01-08 709
28066 닉 칸이 혹시 기업 매각 전 설겆이 꾼 인가요? [1] wwe2k 22-01-07 582
28065 조이 자넬라와 맷 카도나의 대립 [7] file 프로메탈러 22-01-07 459
28064 [캡처] 어제 NXT 코치진들이 대거 방출되었는데.... [3] file mtrs 22-01-07 665
28063 로만의 코로나 양성 의학적 판단?? 빈스적 판단??? [2] 친dy 22-01-07 407
28062 [스포] AEW 태그 팀 타이틀 경기가 그렇게 끝난 이유가 있었네요 [4] file 프로메탈러 22-01-07 560
28061 올해엔 WWE가 '다시'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두 번 PPV를 열 것 같군요... BuffaloBills 22-01-07 218
28060 [동영상/스포] 페닉스가 팔을 크게 다쳤네요 [2] koie23 22-01-07 402
28059 [스포] 예상한 결과와 예상치 못한 결과 [3] file 프로메탈러 22-01-06 531
28058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겼던 WWE 데이 1의 평점을 소개할게요~. BuffaloBills 22-01-06 224
28057 윌리엄 리걸이 방출되었습니다.. [15] Tony 22-01-06 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