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bd932717e2176100f08a89515a7cd3a4.jpg



  애덤 피어스가 No. 1 컨텐더 자리에서 물러날 거란 사실은 정확히 맞췄지만, '새로운 도전자'가 나카무라 신스케가 아닐 것이라곤... 또 그게 케빈 오웬스일 줄은 전혀 상상조차 하질 못했네요.

  그런데 나카무라 신스케가 WWE 유튜브 독점 인터뷰에서 "지난 주에 놈들이 내 평생 최고의 기회를 날려버렸다. 오늘 제이 우소를 쳐부쉈으니, 다음엔 로만 레인스를 잡겠다!" 고 분명히 밝혔더라구요~.

  일단 로얄 럼블 '21에선 케빈 오웬스가 '마지막 도전'을 하고서 나카무라 신스케가 '(유니버설 타이틀의) 다음 도전자'로 나설지, 아니면 나카무라 신스케가 어떤 방식으로든 로만 레인스를 도발(?)함으로써 로얄 럼블 '21에서 로만 레인스 vs. 케빈 오웬스 vs. 나카무라 신스케의 3자 경기로 바뀔 것인지 궁금해집니다.


P.S. 라스트 맨 스탠딩 경기가 트리플 쓰레트로 진행된 적은 없었던 것 같은데... 만약 나카무라 신스케로얄 럼블 '21에서 '두 번째 도전자'로 출전할 경우, WWE 역사상 최초로 트리플 쓰레트 라스트 맨 스탠딩 경기가 열릴 수도 있겠는데요?

BEST 추천 댓글

profile
채군BEST 등록일: 2021-01-18 11:13
아마 나카무라는 일챔 또는 페스트레인에서 도전하기 위하여 슬슬 선역전환 후 기세를 다시 끌어올리려는 것 같아요. 또한 대니얼 브라이언은 요새 계속 잘 싸우고 지는게 컨셉이 되서 그런지 로얄럼블에서도 잘 버티다 탈락당하는 식이 되서 레슬매니아에서도 유니버설 챔피언쉽까지는 도전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
profile
황신 등록일: 2021-01-16 18:18
트리플 쓰렛 라스트맨 스탠딩은 말도 안되기 때문에...(이기려면 다른 선수 2명을 모두 쓰러뜨린 다음에 그 두 선수가 전부 다 일어나지 말아야 이긴다는건데, 너무 무리수적인 경기방식 같네요)

신스케는 일챔이나 레매에서 도전하지 않을까 합니다. 어쩌면 로럼 2회 우승(가능성은 높진 않다고 봅니다) 가능성도 있어보이고요
profile
BuffaloBills 등록일: 2021-01-16 18:20
① 말씀하신 대로라면 다니엘 브라이언의 도전이 (레슬매니아 37이 아니고) 더 늦춰질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② 트리플 쓰레트 라스트 맨 스탠딩 경기의 가능성은 물론 대단히 희박하겠죠. ^^ (만에 하나 성사된다면, 트리플 쓰레트 라스트 맨 스탠딩 '제거' 경기가 될 수도 있다고 봅니다 : 한 명을 먼저 KO시켜 제거한 뒤, 남은 두 명이 계속 싸우는 방식...)
profile
황신 등록일: 2021-01-16 19:00
브라이언의 레매 도전도 일단은 루머 중 하나로 나왔던거고, 브라이언은 사실 요근래엔 노골적으로 후진 양성에 힘을 쓰고 있어서 만약 나카무라가 로만과 레매에서 붙는다면 브라이언의 도전 각본 자체가 엎어진게 아닐까 합니다...
profile
Randall 등록일: 2021-01-16 19:20
도구를 사용하면 불가능하진 않죠. 중장비를 사용할 수도 있고 풀기 어려운 테잎이나 끈으로 고정시키던가요. 방법이야 각본으로 얼마든 지 엮어버릴 순 있죠.
profile
황신 등록일: 2021-01-16 19:33
당연히 불가능하지야 않지만 너무 조잡하지 않나요?? 굳이 그렇게까지 "동시에 2명을 10카운트 셀때까지 못 일어나게 한다"는 경기 방식에 집착할 필요가 없을거 같은데요....
profile
ClaymoreCountry 등록일: 2021-01-16 21:33
트리플 쓰렛 라스트맨 스탠딩은 솔직히 말이 안돼죠ㅋㅋ

왜 지금까지 한번도 열리지 않았는지 생각해보면 편할듯요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21-01-16 22:48
기왕이면 나카무라가 일챔에서 도전하고 세자로가 레슬매니아에서 도전해서 로만을 이겼으면 좋겠네요. 정말 최근에 스맥에 쓸만한 선역이 별로 없어서 이 둘이 선역으로 나서줬으면 했는데 잘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profile
벨몬드 등록일: 2021-01-16 22:22
차라리 3인 경기를 일반 룰로 해서 한 명 거르고 연이어서 라스트맨 스탠딩을 하는 쪽이 낫겠네요.
profile
채군 등록일: 2021-01-18 11:13
아마 나카무라는 일챔 또는 페스트레인에서 도전하기 위하여 슬슬 선역전환 후 기세를 다시 끌어올리려는 것 같아요. 또한 대니얼 브라이언은 요새 계속 잘 싸우고 지는게 컨셉이 되서 그런지 로얄럼블에서도 잘 버티다 탈락당하는 식이 되서 레슬매니아에서도 유니버설 챔피언쉽까지는 도전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5098
10410 [스포] 그는 이제... [5] KAKA베이베이 21-02-26 470
10409 [스포] 이제 알았다..!! [17] file ㅣ김권ㅣ 21-02-26 905
10408 [스포] 혹시라도 레매37에서 이 경기가 열리지 않을까 추측했는데 -_-; [5] BuffaloBills 21-02-25 410
10407 [스포] 현 챔피언에 대한 비난은 현 wwe 원인이기도 합니다 [4] 기적의RKO 21-02-25 371
10406 [스포] 저는 미즈 개성있게 보는데 거부감 가지는 분들도 역시 많네요 [4] whwhtoss46 21-02-25 286
10405 [스포(장문)] WWE 일리미네이션 체임버 2021 리뷰 [1] 채군 21-02-25 231
10404 [스포] 현 챔프에 대해 말이 많군요 [7] SAGA 21-02-24 478
10403 [스포] 레슬매니아 주요 대진 예상해봅니다 [5] 브롹뤠스너 21-02-23 324
10402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WWE 엘리미네이션 체임버 2021의 평점 ^^ BuffaloBills 21-02-23 187
10401 [스포] 경기 결과가 마음에 안들 수는 있지만.. [10] 에리카 21-02-23 582
10400 [스포] 일리미네이션 챔버 2021 리뷰 (스압) [2] 황신 21-02-22 349
10399 이번 일챔도 역대급 노땅 일챔이었네요 [9] 조사장 21-02-22 451
10398 [스포] 일챔 결과보고 좀 걱정이 많이 생깁니다 (글이 좀 깁니다) [20] 어린기린 21-02-22 567
10397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겼던… NXT 테이크오버 : 벤젠스 데이의 평점 ^^ [1] BuffaloBills 21-02-21 247
10396 [스포] 이럴 거였다면, 헤비 머시너리를 왜 해체했는지 의문이 들 정도입니다 [5] BuffaloBills 21-02-20 350
10395 [스포] '이 스테이블'의 미래는… '완전 해체'일까요, '멤버 1명 교체'일까요? [2] BuffaloBills 21-02-18 331
10394 [스포] 엊그제 '이 사람'이 불참했던데... 설마 별다른 일은 없는 거겠죠? [1] BuffaloBills 21-02-17 344
10393 [스포] 이번 여성 더스티 로즈 태그팀 클래식 토너먼트를 보고 느낀 점 [4] 채군 21-02-16 298
10392 프로레슬링으로 소설 연재를 하고 있습니다 [2] RTK 21-02-16 178
10391 [스포] 오늘 '이 사람'이 등장한 것은, 패스트레인 '21을 준비하는 걸지도... [7] BuffaloBills 21-02-16 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