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이번에 번역한 게임 관련 정보 칼럼글은 일본의 일간 SPA!의 기사인 '지금 프리미엄이 붙어있는 패미컴 팩 5개'입니다.


1983년에 발매되었던 닌텐도의 고전 명 게임기 패미컴의 게임들 중 현재 고가 프리미엄이 붙어 거래되고 있는 게임들을 살펴 본 글이었는데, 어떤 게임들이 어떤 이유로 비싸게 거래되고 있는지 보시죠.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외출할 수 없어 방을 정리하거나, 몇년 동안이나 방치해 둔 창고를 정리한다거나... 하는 사람들도 많다고 들었습니다.


그럴 때 옛날 장난감이 나오면 자기도 모르게 갖고 놀게되는 일은 흔히 있지 않을까요?


만약 패미컴 팩을 찾게되면 그 팩, 프리미엄이 붙어있을지도 모릅니다.


이번 칼럼에서는 패미컴의 프리미엄 소프트를 소개합니다.



d0038448_5ebe9a471c164.jpg
닌텐도 패밀리 컴퓨터




특히 고가가 붙어있는 것은 아래와 같은 당시 대회 상품과 현상 (懸賞)에서 받을 수 있었던 한정된 것이고 정말 귀중한 것들입니다.


・공식대회 상품으로 증정된 '근육맨 머슬 태그매치 골드팩' (시장 가격 80만엔 정도)

・추첨 한정 600개의 '태그팀 프로레슬링 스페셜' (시장 가격 10만엔 정도)

・컵 야키소바와 콜라보레이션 했던 '그라디우스 알르키멘데스편' (시장가격 8만엔 정도)


그렇다고 해도 이런 초 레어인 것들을 가지고 있을 사람도 적을거라 생각되니 이번 칼럼에서는 일반 발매 패미컴 팩들 중 프리미엄이 붙은 5개를 골라봤다.


대청소가 생각지도 못한 임시수입으로 이어질지도!?



*'섬머 카니발 '92 열화' (나그잣). 시장가격 3만~5만엔 이상




'섬머 카니발 '92 열화'는 1992년에 발매된 종스크롤 슈팅게임. 발매처가 개최한 1992년 게임 대회의 정식 타이틀로 개발되었습니다.


패미컴 말기라 생산수가 적고, 발매 당시에는 평가도 낮았지만, 지금은 시대를 앞서간 하드의 성능 한계에 도전한 선구자로 일컬어지고 있습니다.



d0038448_5ebe9a54b4cd3.jpg
'섬머 카니발 '92 열화'의 3DS용 버추얼 콘솔 사이트




*'기믹!' (선 소프트). 시장 가격 3만~5만엔 이상




'잇키'의 선 소프트가 패미컴 말기인 1992년에 출시한 숨겨진 명작 횡 스크롤 액션게임.


주인공인 '유메타로'를 조작해 납치된 여자아이를 구출하러 갑니다.


겉보기에 팬시한 것과 어울리지 않게 맛이 있는 장치가 만재. 레트로 게임 전문지 등에서 소개되어 인기화 된 것 같습니다.



d0038448_5ebe9a5daec8d.jpg
'기믹!'이 수록된 PS1 '메모리얼☆시리즈 선 소프트 Vol.6'의 PS 스토어 사이트




*'메탈 슬렌더 글로리' (HAL 연구소). 시장가격 1만 5,000~3만엔 정도




닌텐도의 사장이 된 이와타 사토루 씨가 재직하던 HAL 연구소가 오랜 기간에 걸쳐 개발한 커맨드식 SF 어드벤처.


팩에 대용량 롬과 특수 칩을 채용해 패미컴이라고 생각되지 않을 미려한 그래픽으로 히로인들과 메카를 그려냈습니다.


장르가 수수하고 유통량도 적어 프리미엄이 붙었습니다.


패미컴의 레어 소프트의 대명사라고 일컬어지고 있습니다.



d0038448_5ebe9a6a05779.jpg
'메탈 슬렌더 글로리'의 Wii U용 버추얼 콘솔 사이트




*'악마성 드라큘라 (패미컴판)' (코나미). 시장가격 3만~5만엔 이상




'악마성 드라큘라'는 말 할 필요도 없는 유명한 고딕 호러 액션 명작으로, 1986년에 디스크 시스템으로 발매되었습니다.


프리미엄화 딘 것은 1993년에 발매된 패미컴판.


EASY 모드 추가 등 다소 차이는 있지만, 기본적으로는 디스크판과 같은 내용입니다.


이렇게 훗에 팩을 다시 만든 패턴은 '바이오 미라클 포쿳테 우파', '불타라 트윈비' 등 레어가 되어있는 것이 많습니다.



d0038448_5ebe9a7074db6.jpg
'악마성 드라큘라 (패미컴판)'을 수록한 '악마성 드라큘라 애니버서리 컬렉션'의 공식 사이트




*'드래곤즈 레어' (에픽 소니 레코드). 시장가격 1만~2만엔 정도




'드래곤즈 레어'는 미국산 아케이드 액션 게임.


일본에서는 1991년에 패미컴 이식판이 발매되었습니다.


난이도가 높고, 스타트 시점의 성문조차 지나가지 못하는 이상한 게임같은 느낌이 어떤 의미에서 컬트적인 인기를 불러 살짝 프리미엄화 되어 있습니다.


게다가 올해 3월에 갑자기 넷플릭스 공식 트위터가 실사 영화판을 제작 중이라고 트윗. 주인공으로 '명탐정 피카츄'의 목소리를 맡은 라이언 레이놀즈와 교섭 중이라고 하니 실현된다면 더욱 가치가 오를지도!?



d0038448_5ebe9a77a9e7e.jpg
오리지널판 '드래곤즈 레어'의 스팀판 사이트




그 외에도 의외로 팩이 비싼 케이스도 있기에 꼭 찾아서 체크해 보시면 어떨까요? 매직펜으로 이름을 쓰지 않으면 좋겠군요 (웃음).


※시장 가치는 케이스, 설명서의 유무와 상태에 따라 크게 달라집니다



*글: 우즈키 아유 (卯月鮎)


게임 잡지, 애니메이션 잡지의 편집을 거쳐 독립.

게임 소개와 칼럼, 서평을 중심으로 프리로 활동하고 있다.

저서로는 '첫 패미컴 ~그리운 게임 어린이 실험실~'이 있다.

웹사이트는 '디퍼런스 엔진' (http://www.ne.jp/asahi/difference/engine/index.htm).



*원문, 사진출처

https://nikkan-spa.jp/166221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업데이트 내역 (18/05/31) WManiac 18-05-31 2442
공지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22 file WManiac 17-10-20 3200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7 TripleH 06-04-30 6884
16792 [칼럼/링크] '유타 재즈, 그 자체였던 남자' : 제리 슬로언 감독을 추모하며 外 new BuffaloBills 20-05-24 69
16791 KT 위즈가 다시 상위권 진입을 노리려면... '마무리 투수'부터 바꿔야 할 듯? [1] update BuffaloBills 20-05-23 55
16790 [뮤비] 테일러 스위프트-"Begin Again" (2012년 / 빌보드 싱글 차트 7위) BuffaloBills 20-05-22 53
16789 [캡쳐] 며칠 전 USA 투데이에 실린 '2020 시즌 NFL 예상'을 소개합니다~. [2] updatefile BuffaloBills 20-05-21 102
16788 [동영상] 스릴러 영화 "프리즌 이스케이프"의 공식 트레일러 (5/6 국내 개봉) BuffaloBills 20-05-20 75
16787 [기사] 텍사스-캘리포니아-뉴욕, '무관중' 조건으로 스포츠 행사 재개할 듯 [1] BuffaloBills 20-05-19 90
16786 [캡쳐] 2020~2021 시즌 KBL 자유계약선수 영입 희망 대상 현황표입니다 file BuffaloBills 20-05-18 93
16785 [뮤비] 라나 델 레이-"Summertime Sadness" (2012년 // 영국 차트 4위) BuffaloBills 20-05-17 58
16784 아무리 두 명의 선발투수가 빠졌대도, '꼴찌' SK 와이번스는 너무 부진해요~. [4] BuffaloBills 20-05-16 111
» [칼럼] 지금 프리미엄이 붙어있는 패미컴 팩 5개 (2020/4/26 일간 SPA!) 공국진 20-05-15 53
16782 [그림] 'NFL 로스앤젤레스 차저스 및 NFL 로스앤젤레스 램스의 새 유니폼' [1] file BuffaloBills 20-05-15 60
16781 [동영상] SF 스릴러 영화 "씨 피버(Sea Fever)"의 트레일러 (5/13 국내 개봉) BuffaloBills 20-05-14 57
16780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 때문에-, 학생들의 등교 시기가 또 늦춰졌더랍니다 BuffaloBills 20-05-13 154
16779 [기사] MLB 구단주들, '7월 개막' 승인 : 팀당 82경기, 포스트시즌 14팀 참가 BuffaloBills 20-05-12 63
16778 꼭 봐주셨으면 합니다. 레슬링과 관련된 것은 아니지만... [2] gaengseop 20-05-12 373
16777 [뮤비] 케이티 페리-"Part Of Me" (2012년 발표 / 빌보드 싱글 차트 1위) BuffaloBills 20-05-11 50
16776 [칼럼] 판정에 공개적으로 불만을 제기한 이용규... '판도라의 상자'를 열었나 [1] BuffaloBills 20-05-10 66
16775 [음악(번역)] 모두가 정하는 게임 음악 베스트 100 제8회 베스트 10 공국진 20-05-09 34
16774 "미국의 5대 메이저 프로스포츠는 올해 안에 정상적으로 진행될 수 있을까?" [1] BuffaloBills 20-05-09 104
16773 [기사] 독일 분데스리가, 코로나19를 극복하고서 5월 16일에 시즌 재개 확정 [1] BuffaloBills 20-05-08 63
16772 [동영상] 스페인 공포영화 "더 플랫폼 (El Hoyo)" 공식 트레일러 (5/13 개봉) BuffaloBills 20-05-07 50
16771 [캡쳐] 2020 시즌 개막전 기준… KBO리그 구단들의 선수 평균 연봉입니다 [1] file BuffaloBills 20-05-06 108
16770 레매닷넷의 어린 회원들께선 다음 주부터 단계적으로 등교하시게 되었네요 [2] file BuffaloBills 20-05-05 149
16769 [뮤비] 에이브릴 라빈-"Sk8er Boi" (2002년 발표 / 빌보드 싱글 차트 10위) [2] BuffaloBills 20-05-04 77
16768 2020년 KBO리그 순위를 - 정규 시즌 개막을 앞두고서 - 예상해 보렵니다! [1] file BuffaloBills 20-05-03 100
16767 [동영상] 로맨틱 코미디 영화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의 트레일러 (5/6 개봉) BuffaloBills 20-05-02 60
16766 [캡쳐] 10명의 방송사 해설위원들이 전망한 '2020 시즌 KBO리그의 판도' [1] file BuffaloBills 20-05-01 117
16765 [칼럼] 강정호, 슬그머니 국내 복귀를 원하지만... 바람대로 되기 어려운 이유 [4] BuffaloBills 20-04-30 111
16764 [그림] 프로야구 LG 트윈스 창단 30주년 엠블럼과 캐치프레이즈라는군요 [1] file BuffaloBills 20-04-29 105
16763 [뮤비] 빌리 아일리쉬-"Everything I Wanted" (2019년 / 빌보드 차트 8위) BuffaloBills 20-04-28 57
16762 [기사] 대전의 새 야구장 건설, '2030년 아시안게임 유치 실패' 때문에 무산? [1] BuffaloBills 20-04-27 84
16761 [캡쳐] 2020년 KOVO(한국프로배구) 남·여 자유계약선수들의 계약 결과 file BuffaloBills 20-04-26 72
16760 메인 뉴스에 원문 출처를 적는 것을 건의합니다 [5] LA405 20-04-26 349
16759 [동영상] 영화 "콜 오브 와일드 (The Call Of The Wild)"의 공식 트레일러 file BuffaloBills 20-04-25 60
16758 오늘 실시됐던 2020 NFL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결과를 소개합니다! ^^ [1] file BuffaloBills 20-04-24 77
16757 [칼럼] 김광현이 한국으로 돌아오지 않고 미국에 남아야만 하는 세 가지 이유 BuffaloBills 20-04-23 104
16756 [뮤비] 마룬 5-"Animals" (2014년 8월 발표 / 빌보드 팝 싱글 차트 3위) BuffaloBills 20-04-22 55
16755 [기사/링크] (개막은 5월 5일이고) 프로야구 결국 144경기를 유지하네요 [2] 슈퍼베이스볼 20-04-21 155
16754 [사진] '큰 변화'를 겪게 될 NFL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의... 새로운 유니폼 [4] file BuffaloBills 20-04-21 117
16753 장례식에 참석해야 해서, 며칠 자리를 비우겠습니다 [1] 공국진 20-04-20 184
16752 [동영상] 코미디 영화 "매직 마스크 레슬러 (The Main Event)"의 트레일러 BuffaloBills 20-04-20 77
16751 [그림] 2년 뒤 완공되는... 'CSL 광저우 헝다의 새로운 경기장'이라더군요! file BuffaloBills 20-04-19 93
16750 오늘은 PWF 레퍼리 일을 다녀오겠습니다 공국진 20-04-18 78
16749 [뮤비] 조지 마이클-"Faith" (1987년 10월 발표/빌보드 팝 싱글 차트 1위) [1] BuffaloBills 20-04-18 50
16748 '...'이유'가 그려져 있다. 강백호가 독자에게 압도적으로 공감을 부르는 이유' [2] 공국진 20-04-17 180
16747 [칼럼] 프로농구 LG 세이커스 감독 선정 시스템의 문제점은... 과연 무엇일까 BuffaloBills 20-04-17 66
16746 알고 보니, 코로나19가 미국의 스포츠에만 악영향을 끼친 것이 아니었어요~. [1] BuffaloBills 20-04-16 192
16745 [동영상] 영화 "라라걸 (Ride Like A Girl)" 공식 트레일러 (4/15 국내 개봉) BuffaloBills 20-04-15 52
16744 [기사/링크] KBO리그, 4월 21일부터 연습경기 진행 : 정식 개막일은 곧 결정 BuffaloBills 20-04-14 57
16743 [사진] 지난 주말에 공개된... 'NFL 애틀랜타 팰콘스의 새 유니폼'이랍니다 file BuffaloBills 20-04-13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