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멀티미디어

경 기 결 과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7883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44935
오늘등록문서 : 3
전체댓글 : 572519
오늘등록댓글 : 8

 

  어제 아침 뉴스1이 보도한 기사를 퍼왔습니다...



[ '중국의 윌리엄 셰익스피어' 김용, 향년 94세로 타계하다 ]


d0d52727ece4dcad47433122ee2c8127.jpg


  중화권 최고의 무협소설가 김용(金庸/본명 : 사량용·査良鏞)이 10월 30일 타계했다. 향년 94세.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홍콩의 언론들은 김용이 10월 30일 홍콩 량허병원에서 지병으로 숨졌으며, 가족과 친지들이 임종을 지켰다고 전했다.


  1924년 중국 저장성에서 태어난 김용은 1955~1972년에 '영웅문' 3부작인 '사조영웅전', '신조협려', '의천도룡기'를 비롯해 '천룡팔부', '소오강호', '녹정기' 등 모두 15편의 무협소설을 남겼다.


  그의 소설은 한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에 번역돼 큰 인기를 얻었고, 영화와 TV드라마 등으로도 제작됐다.


  김용은 1959년엔 홍콩 일간지 명보의 창간에 참여해, 1993년 현직에서 은퇴할 때까지 주필로 활동했다.


  그의 무협소설 '천룡팔부'는 중국 인민교육출판사가 2004년 11월에 펴낸 전국고등학교 2학년 필수과목인 어문독본에 실리기도 했다.


  중국출판과학연구소가 발표한 '전국 국민 열독 조사'에서 김용은 중국의 대문호인 바진(巴金)과 루쉰(魯迅) 등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작가였다.


  김용은 1997년 중국이 홍콩의 주권을 회복한 이후 홍콩 작가로는 처음으로 중국 작가협회에 가입했다.


  이어 3개월 뒤인 9월 홍콩의 헌법에 해당하는 홍콩 기본법의 작성에 관여하고, 중국과 홍콩의 통합에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 협회의 명예 부주석으로 추대됐다.


  한편 홍콩정청의 수반인 캐리 램은 김용의 타계에 깊은 애도를 표했다.


  현재 일본을 방문하고 있는 램은 즉시 성명을 발표하고 "현명하고 뛰어난 작가의 죽음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 고 밝혔다. 그는 "홍콩정청을 대표해 김용의 사망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가족들에게 진심어린 위로를 보낸다." 고 덧붙였다.


  중국의 최대 온라인 상거래업체인 알리바바 회장인 마윈도 직접 애도를 표명했다. 마윈 회장은 쿵푸 애호가로, 김용의 열혈 독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윈 회장은 "전 세계에 퍼져 있는 중화민족의 큰 손실" 이라면서 김용의 타계를 애도했으며, "직원들에게 김용의 무협지에 나온 인물을 별명으로 지어주기도 했다." 고 회고했다.


  실제로 두 사람은 직접 교분을 가지고 여러 차례 만나기도 했다.


  인민일보 해외판은 "세상에 김대협(협객)이 더 이상 없다." 는 제목으로 아쉬움을 토로했다. 신화망, 인민망 등도 "김용 안녕!" 이라는 제목으로 신속하게 '무협소설의 대가' 김용의 별세 소식을 알렸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 등 중국 SNS에는 "한 시대의 막이 내렸다.", "더 이상 무협은 없다." "김용 선생님이 가시니 순식간에 내 청춘이 무너져 내렸다." 등 김용의 타계를 슬퍼하는 글로 도배됐다.  (끝)



박형기 기자 // sinopark@news1.kr

BEST 추천 댓글

profile
김종현BEST 등록일: 2018-11-01 13:30
김용 선생의 명복을빕니다
profile
김종현 등록일: 2018-11-01 13:30
김용 선생의 명복을빕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업데이트 내역 (18/05/31) WManiac 18-05-31 1492
공지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22 file WManiac 17-10-20 2729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5 TripleH 06-04-30 6672
16036 (스포 주의!) "워킹 데드" 시즌 9 전반부가 엊그제 끝났는데요, '떡밥'들이... [4] BuffaloBills 18-11-28 169
16035 [동영상] 영화 "거미줄에 걸린 소녀"의 공식 트레일러 (11/28 국내 개봉) [1] BuffaloBills 18-11-27 100
16034 [그림] 'MLS(미국 프로축구) 신생팀'인 FC 신시내티의 엠블렘과 새 구장 [1] BuffaloBills 18-11-26 82
16033 WSC 가상리그에서 3주년을 맞아, 소정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Art.峻 18-11-26 65
16032 [뮤비] 레이디 가가-"Poker Face" (2008년 / 빌보드 팝 싱글 차트 1위) BuffaloBills 18-11-25 93
16031 [기사]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국내 관객 400만 돌파... 이례적 장기 흥행 [2] BuffaloBills 18-11-24 116
16030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12편 공국진 18-11-24 42
16029 갑자기 에디 게레로가 생각나서 자료를 찾다가 흘러들어 왔습니다 에디게레레로 18-11-23 100
16028 [칼럼] '선동열 사퇴'에 대한 異見(이견) : "누가 야구를 모독했나?" BuffaloBills 18-11-23 118
16027 [그림] '데이비드 베컴이 만든 축구팀' 인터 마이애미 CF의 엠블렘 및 경기장 [1] BuffaloBills 18-11-22 136
16026 'WWE 레슬매니아 19의 개최지'가... 곧 이름을 바꾼다고 하더라구요~. BuffaloBills 18-11-21 195
16025 [기사/링크] 2019년 LG 트윈스의 새로운 용병은? [2] 또하나의가족 18-11-21 103
16024 [뮤비] 퀸 (Queen)-"Love Of My Life" (녹음 : 1975년 / 발표 : 1979년) [1] BuffaloBills 18-11-20 73
16023 요즘 뉴스나 소식 댓글 보면 씁쓸하네요+여러분 생각은 어떠신가요 [8] 기적의RKO 18-11-19 245
16022 [기사/링크] 두산 베어스의 김재환, 2018 KBO리그 정규 시즌 MVP로 뽑혀 [5] BuffaloBills 18-11-19 103
16021 성우 김일 님이 돌아가셨다고 합니다... [4] 공국진 18-11-18 193
16020 [그림] 엊그제 공개됐던... MLB 마이애미 말린스의 새 로고와 유니폼 BuffaloBills 18-11-18 111
16019 [캡쳐] 2019년 한국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 자격 취득자 명단이라네요~. [5] BuffaloBills 18-11-17 115
16018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11편 공국진 18-11-17 37
16017 [기사/링크] KBO, 이장석 前(전) 서울 히어로즈 대표를 '영구 실격' 처분 BuffaloBills 18-11-16 75
16016 다음 주에 일본 여행을 떠납니다 eks150 18-11-16 110
16015 [사진] 지난 한 달 동안 만든 건프라 2개입니다 [2] 공국진 18-11-15 112
16014 [뮤비] 퀸 (Queen)-"Another One Bites The Dust" (1980년 발표) BuffaloBills 18-11-15 108
16013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10편 공국진 18-11-15 39
16012 살짝 뒷북인데-, 류현진이 LA 다저스의 퀄리파잉 오퍼를 받아들였더라구요 [3] BuffaloBills 18-11-14 99
16011 [기사/링크] SK 와이번스, 8년 만에 우승... 후임 감독에 염경엽 단장 선임 [2] BuffaloBills 18-11-13 93
16010 코리안 좀비는 다음 경기에서 누구와 싸우게 될 거라고 예상하시나요? [1] BuffaloBills 18-11-12 90
16009 [뮤비] 퀸(Queen)-"We Are The Champions" (1977년 발표) [3] BuffaloBills 18-11-11 107
16008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9편 공국진 18-11-10 39
16007 요세 제 인생 프로그램을 보면서 느낀 점입니다 [2] 데몬터너 18-11-10 209
16006 하루알바 구하기 힘드네요 [11] 타키천하 18-11-10 223
16005 [동영상]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트레일러 (11/14 개봉) BuffaloBills 18-11-10 109
16004 [기사] 강정호, 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최대 550만 달러에 1년 계약 [2] BuffaloBills 18-11-09 88
16003 [칼럼] 자립하려고 애쓰는 서울 히어로즈를 KBO가 도와줄 수는 없나 [2] file BuffaloBills 18-11-08 124
16002 '반환점'을 돌면서 주관적으로 다시 예상하는... 2018 NFL 시즌입니다~. ^^ [3] BuffaloBills 18-11-07 90
16001 [그림+동영상] NPB 닛폰햄 파이터즈가 2023년 초에 완공할 최신형 돔구장 [1] BuffaloBills 18-11-06 104
16000 [뮤비] 퀸 (Queen)-"We Will Rock You" (1977년 발표) [1] BuffaloBills 18-11-05 162
15999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8편 공국진 18-11-04 43
15998 [기사] 소프트뱅크 호크스, 4승 1무 1패로 우승... 일본시리즈 2連覇(연패) [2] BuffaloBills 18-11-04 108
15997 내일 출근하라네요 [2] 김동수 18-11-03 222
15996 [설문] 2018년 KBO리그 한국시리즈 결과를 함께 예상해 봅시다~. ^^ BuffaloBills 18-11-03 105
15995 새벽부터 난리도 아니네요 [4] 꼰대제인 18-11-03 356
15994 [동영상]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공식 트레일러 (10/31 국내 개봉) [3] BuffaloBills 18-11-02 148
» [기사] '중국의 윌리엄 셰익스피어' 김용, 향년 94세로 타계하다 [1] BuffaloBills 18-11-01 120
15992 [뮤비] 노 다웃-"Don't Speak" (1996년 발표 / 영국 싱글 차트 1위) BuffaloBills 18-10-31 94
15991 이러다간 "워킹 데드"가 일찍 캔슬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들더라구요~. [6] BuffaloBills 18-10-30 253
15990 [기사/링크] 보스턴 레드삭스, 5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하다! [3] BuffaloBills 18-10-29 145
15989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넥센 히어로즈가 '사이좋게(?)' 벼랑 끝에 몰렸군요... [6] BuffaloBills 18-10-28 157
15988 [(음성 플레이) 동영상]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 파이팅 로드 7편 공국진 18-10-27 62
15987 출장을 연속으로 두 번 갔더니... 결국 감기 몸살에 걸리고 말았습니다~. -_-; [5] BuffaloBills 18-10-27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