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494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6811
오늘등록문서 : 27
전체댓글 : 547412
오늘등록댓글 : 32

 
profile [뮤비] 드렁큰 타이거-'YET (옛)'

작성자: NBT316 등록일: 2018.04.14 13:08:48 조회수: 89
홈페이지: http://zer0kim.blog.me







드렁큰 타이거의 마지막 앨범 선공개곡 'YET (옛)'이 나왔네요.


학생때부터 저에게 큰 부분을 차지해왔던 이름인데, 추억의 한편이 끝나는 것이 가슴아프면서도
마지막으로 예전의 그 호랑이의 모습으로 돌아와줘서 감사하기도 합니다.


특히 곡이 끝나기 전 마지막 샤라웃은 팬으로써 울컥하네요.


부디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길 바랍니다.




나 늙었다면은 늙었고 끝났다면은 마침표 위
찍어내리는 느낌표 행세 안 해 나 묵비권
boom bap으로 숨 쉬었고 boom bap으로 춤췄고
그때도 손가락질 내 영혼의 색 까맣다고 
조명은 어둠을 따돌려 저쪽에 화려한 흉내만 비춰 
터지는 기쁨에 눈물에 한때는 같이 잔 기울여 
Medalion에 매달려있는 가치관 뒤바뀐 지금 
네 목에 채워진 chain 목줄에 길들여진 
유죄추정의 원칙 더러운 guilty consciences 
없는 것도 죄가 돼 더 높이 뛰었거든
법이란 있는 자 들을 위해 쌓아둔 높은 돌담 
돈 없는 우리만 가둬 너
넌 아직 그것도 몰라
총알보다 더 무섭다던 내 mc 철학 
이제 무섭지 않아 
그저 뻔히 따라만 가는 
이유 없는 욕과 반항 
영혼 없이 몸만 따라
어차피 그때도 쉽지 않았어
내 두 주먹에 흉질 
It’s my life 
내 몸에 흐르는 빨간 문신 ya mean 
Drunken tiger feel hood music 

Hook) 
Drunken 쓰고 노래를 불렀던 
One shot 머리 위로 잔을 들었던
내 친구들은 어디에 (come on!)
Yet yet 가까운 옛적에 X2

Verse 2)
미쳤다면은 미쳤고, 끝났다면은 마침표 위 
찍어내리는 느낌표 행세 안 해 나 묵비권 
바를 정에 호걸 걸, 아버지가 지어주신 
이름 믿음 내 모든 걸, 믿던 놈들은 이 도둑질 
내 청춘을 받혀 공들인, 영혼 앗아가 송두리 째 
밤이나 낮이나 골프질 처먹고 먹어도 고픈지 
내 아들도장은 골프채, 내 아내 도장은 집 두채 
내 도장 파고는 도박질 나 몰래몰래 다 가로채 
은혜를 원수로 갚은 것들에 내 등이 찍혀
오갈 때 없는 내 가족 아들에 울먹 걸음에 미처
죽이고 싶었어 놈들을 정말 죽이고 싶어 
죽일 수 있었어 놈들을 정말 죽일 수 있어
그때 무심한 하늘, 아버지에 암 판정 
6개월 시한부 인생 왜 그건 또 딱 맞혀 
천벌을 받을 것들은 멀쩡해 왜 아빠만 가냐고 
가지 마 아버지 죽지 마 엄마는 어떡하라고
결국 살자 내 맘에 적고, 사랑. 두 글자 남겨 
떠나간 아빠도 할머니 곁에서 845 to
이건 절대 game 이 아냐 죽기 전에 맺은 약속
Its that king and I 내 몸에 흐르는 빨간 타투

Hook) 
Drunken 쓰고 노래를 불렀던 
One shot 머리 위로 잔을 들었던
내 친구들은 어디에 (come on!)
Yet yet 가까운 옛적에 X2

(Intoxicated Tiger J The Hiphop Legendary)
(총알보다 무서운건 MC의 철학)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20 file WManiac 17-10-20 2079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뉴스 리포터를 모집합니다. file WManiac 16-09-05 666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3 TripleH 06-04-30 6442
15686 [뮤비] 키드 락-"Bawitdaba" (1999년 / '키드 락의 최대 히트곡') new BuffaloBills 18-04-21 7
15685 (좀 빠르긴 하지만…) NFL 2018시즌 예상을 일찌감치 해보고자 합니다 new BuffaloBills 18-04-20 36
15684 [동영상] 영화 "애프터매스"의 공식 트레일러 (주연 : 아놀드 슈워제네거) BuffaloBills 18-04-19 28
15683 [칼럼] K리그에 현재의 승강제는 정답이 아닌지도 모른다 [1] updatefile BuffaloBills 18-04-18 164
15682 정말 천신만고 끝에, NC 다이노스가 오늘 9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네요~. [1] file BuffaloBills 18-04-17 85
15681 [웹툰] 오늘 인터넷에 실린, 최훈의 프로야구 분석 : "이거 실화냐?" [1] BuffaloBills 18-04-16 201
15680 [동영상] 서부영화 "몬태나 (Hostiles)"의 공식 트레일러 (4/19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04-15 34
» [뮤비] 드렁큰 타이거-'YET (옛)' NBT316 18-04-14 89
15678 [캡쳐] 포브스가 발표한 '올해 4월 현재 MLB 30개 구단의 자산 가치 순위' BuffaloBills 18-04-14 133
15677 마동석과 더락이 팔씨름 한다는거 같은데 누가 이길까요? [3] hbkskane 18-04-13 663
15676 이대호가 빠지니 2연승을 달렸고, 복귀하니 바로 졌는데... 오늘은 과연? BuffaloBills 18-04-13 83
15675 2017~2018 NHL 및 NBA 플레이오프 대진이 드디어 결정됐습니다! [2] BuffaloBills 18-04-12 99
15674 흠-, 넥센 히어로즈와 NC 다이노스가 사이좋게(?) 5연패에 빠지고 말았군요 [2] BuffaloBills 18-04-11 124
15673 생일을 맞이했습니다; [22] 공국진 18-04-11 240
15672 [동영상] 공포영화 "콰이어트 플레이스"의 공식 트레일러 (4/12 국내 개봉) [1] BuffaloBills 18-04-10 55
15671 [웹툰] 오늘 인터넷에 실린, 최훈의 프로야구 분석 : "공부한다면 이런 느낌?" [1] BuffaloBills 18-04-09 239
15670 [기사/링크] 전명규가 만든 '파벌 싸움' 프레임:기사 내용·방향까지 설계했다 [1] BuffaloBills 18-04-08 159
15669 장염에 감기 몸살까지... 몸을 움직이는 것 자체가 너무 힘드네요~. T_T [8] BuffaloBills 18-04-07 200
15668 [캡쳐] 도대체 코너 맥그리거는 무슨 생각으로 이런 짓을 저지른 걸까요? [8] BuffaloBills 18-04-06 694
15667 [뮤비] 마이클 잭슨-"The Way You Make Me Feel" (1987년) file BuffaloBills 18-04-05 28
15666 오타니가 슬슬 올라오네요 [4] 꼰대제인 18-04-05 332
15665 "여러분께서 사시는 동네의 맥도날드 매장은 지금 괜찮습니까?" [16] BuffaloBills 18-04-04 645
15664 [동영상] 영화 "레이디 버드 (Lady Bird)"의 공식 트레일러 (4/4 국내 개봉) [1] BuffaloBills 18-04-03 65
15663 [웹툰] 오늘 인터넷에 게재된, 최훈의 프로야구 분석 : "2018년 첫 출근" [1] BuffaloBills 18-04-02 309
15662 내일은 사정상 글들을 올리는게 늦을 것 같습니다 공국진 18-04-01 202
15661 휴우~. 롯데 자이언츠가 참 힘겹게 개막 7연패의 사슬을 끊었습니다! [2] file BuffaloBills 18-04-01 153
15660 [뮤비] 에미넴-"Not Afraid" (2010년/빌보드 팝 싱글 차트 1위) BuffaloBills 18-03-31 33
15659 혹시... 극장에서 공포영화 "곤지암"을 관람하신 분 계십니까? [4] BuffaloBills 18-03-30 365
15658 2018 MLB 정규 시즌 및 플레이오프의 개인적 예측을 좀 해볼게요~. ^^ BuffaloBills 18-03-29 55
15657 [기사] 부산광역시, '2026년까지 3,500억 돔구장 건설' 카드를 꺼내들다 BuffaloBills 18-03-28 146
15656 [캡쳐] SBS 스포츠 해설위원들의 2018시즌 KBO리그 4강 팀 예상 [4] file BuffaloBills 18-03-27 285
15655 [동영상] SF영화 "레디 플레이어 원"의 공식 트레일러 (3/28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03-26 73
15654 [칼럼] 김태균의 1루 이탈과 한화 이글스 내야 부실화의 상관관계 [2] BuffaloBills 18-03-25 164
15653 NC 다이노스의 왕웨이중... 메이저리거로서의 실력이 충분히 되는 듯? file BuffaloBills 18-03-24 114
15652 "퍼시픽 림 : 업라이징" 보신 분 계시다면-, 감상문을 좀 부탁드립니다~. [5] BuffaloBills 18-03-23 158
15651 커뮤니티 색을 바꾸는게 어떨까요? [18] 최강워리어 18-03-23 533
15650 [사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입을 한국 국가대표 유니폼이 공개됐네요 [4] BuffaloBills 18-03-22 253
15649 [동영상]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의 공식 트레일러 (3/22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03-21 30
15648 [기사/링크] 한화 이글스, 포수 정범모를 NC 다이노스로 트레이드하다 [1] BuffaloBills 18-03-20 105
15647 2018년 KBO리그 순위를 - 정규 시즌 개막을 앞두고 - 예상해 볼게요~. ^^ [4] BuffaloBills 18-03-19 184
15646 [뮤비] 조지 마이클-"One More Try" (1988년) BuffaloBills 18-03-18 26
15645 난폭운전을 경험할뻔 했습니다 [3] eks150 18-03-18 385
15644 [캡쳐] 제가 올리던 칼럼 기억하시는 분 계실지... ㅎㅎ [2] file 하나미치 18-03-17 279
15643 2017~2018 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 8강 대진표가 오늘 확정됐습니다! BuffaloBills 18-03-17 60
15642 [동영상] SF영화 "퍼시픽 림 : 업라이징"의 공식 트레일러 (3/21 국내 개봉) BuffaloBills 18-03-16 39
15641 스타1 조작사건 또 터졌네요... [2] 판다맨 18-03-16 638
15640 [기사] '포수 고민' NC 다이노스-롯데 자이언츠, 트레이드는 필요 없을까 [2] BuffaloBills 18-03-15 114
15639 눈병으로 인해 당분간 글 작성 수가 줄어들 수 있습니다 [6] 공국진 18-03-15 239
15638 드디어 준회원에서 정회원으로 승급됨 [6] 소호진 18-03-14 289
15637 [뮤비] 메탈리카-"Until It Sleeps" (1996년) file BuffaloBills 18-03-14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