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318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3986
오늘등록문서 : 11
전체댓글 : 542028
오늘등록댓글 : 26

 

fe96454e4aca95148c5c0ab5c81df9b4.jpg44ee7c4aba6bb9da22366d93eb6d65f9.jpg



  설마 했는데, 진짜로 두산 베어스 더스틴 니퍼트를 버릴 줄은 몰랐거든요~. "그래도 더스틴 니퍼트라면 하위권 팀들로부터 러브-콜을 받겠지." 생각했지만 2017년이 끝날 때까지 소식이 없었고... 그러다가 오늘 kt 위즈와 전격 계약을 맺었다고 합니다. (연봉은 작년보다 50% 이상 깎인 100만 달러라던데, 일부 언론에선 옵션이 발표되지 않은 것 같다고 추측하더군요~.) 개인적으론 더스틴 니퍼트가 10승 정도는 충분히 올릴 거라고 예상합니다만... 뭐, 가능하겠죠?

profile
세스롤린스 등록일: 2018-01-04 21:47
위즈팬들은 대부분 아쉬워 하더라구요 81년생으로 우리나라나이로 38살인점. 그리고 탈잠실 방어율이 상당히 높았던점 등등...
profile
김성우 등록일: 2018-01-04 22:41
전 니퍼트가 외국인투수 최초 100승을 기록하는 것만 바라고 있습니다. 니퍼트는 KBO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어야 할 선수니까요.
profile
집착의병자 등록일: 2018-01-05 20:12
돈때문은 확실히 아닌걸로~니퍼트가 예전같지 않은게 맞죠 뭐.

내년시즌은 두고봐야 하겠습니다만
올해만큼도 미지수인건 사실입니다.

두산 니퍼트, NC 해커 재계약 안하고 계약도 지지부진한데엔 분명 이유가 다 있거든요.
니퍼트 100승은 저도 바래봅니다.

첨언하자만 하위팀이라고 상위팀이 버린 투수들 줏어가는건 아닙니다.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1-06 02:07
아무래도 저 같은 두산 팬들 입장에서는 마음이 더 가서 그런것 같습니다. 사실 올해 성적+구위 만큼만 놓고 냉정하게 봤을때는 올해가 마지막이라는 걸 예상한 팬들도 많았죠. 근데 사실 NC의 경우는 해커는 좀 의외였습니다. 두산이 줏어서 (?) 린드 블럼, 해커 원투펀치 해봤으면 하는 기대도 되었거든요. 이번에 새로 들어온 세스 후랭코프 (백넘버 이름에 이렇게 기재하기로 했다네요... -_-)는 다혈질인데다가, 좀 불안해 보이거든요. 그리고 마지막 일침은 지렸습니다.
profile
집착의병자 등록일: 2018-01-06 20:31
두산팬 입장에서 니퍼트는 프차나 다름 없죠.
이번에 갈라선건 2016년의 임팩트가 너무 큰 영향도 있지 않나 싶어요.
2016년에 너무 잘했기 때문에 올해 겉보기에 나빠보이는 성적이 아니지만
노쇠화를 생각할 수 밖에 없는 부분이었죠.

KT에서도 그리고 향후엗 1선발급은 아니라도 외인 2선발 급으로 충분히 잘 할 선수라고 생각합니다.
니퍼트라면 100승은 뭐 시간 문제죠!!!

그리고 오히려 해커의 경우 니퍼트보다 평가가 떨어지는 경우죠.
겉으로 드러나는 성적은 준수할지 몰라도
현장에서 보고 듣는 평가도 매우 중요하거든요.
해커의 경우 현장평가가 너무 안좋기로 유명하죠.

가장 큰 문제는 내구성에 있습니다.

매년 소화하는 이닝도 줄어들 뿐더라
에이스급 투수면 특히 단기전에서 3일 4일 휴식도 소화 해줘야 하는 부분이거든요.
해커는 4일 휴식후 던졌을때 컨디션이 엉망입니다.
5일 로테이션 지키면 이닝도 잘먹어주고 준수하지요
하지만 4일 휴식의 경우... 급격하게 무너집니다.

때문에 유독 포시에서 해커도 엔씨도 힘을 못쓰는 이유지요.
엔씨는 우승을 위해서는 내구성 강한 1선발급이 필요한거니까요

또하나 중요한건. 일본의 동향입니다.
한국에서 어느정도 성공하면 일본에서 오퍼를 받기 마련이에요.
밴헤켄이나 크리스 세든 처럼 말이죠.(비록 둘다 실패했지만)

하지만 에릭해커는 낮은 연봉에도 불구하고
이상하리만치 일본의 오퍼가 전혀 없었죠(일단 보도된 대로는요)
해커는 현장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못 얻는 케이스라고 할수 있습니다.

해커는 사실상 엔씨아니면 불러줄 팀이 더 없는게 맞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19 file WManiac 17-10-20 1559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뉴스 리포터를 모집합니다. file WManiac 16-09-05 633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3 TripleH 06-04-30 6403
15564 [기사/링크] KIA 타이거즈, 정성훈과 연봉 1억 원에 1년 계약 체결 [1] new BuffaloBills 18-01-18 55
15563 [동영상] 액션 스릴러 영화 "커뮤터"의 공식 트레일러 (1/24 국내 개봉) new BuffaloBills 18-01-17 45
15562 어디까지나 제 추측입니다만-, 최준석과 이우민은 좀 힘들 것 같아요... [1] BuffaloBills 18-01-16 99
15561 [링크] 청와대 청원 :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의 꿈을 지킵시다 다크소닉v 18-01-16 127
15560 [칼럼] 프로야구 FA 계약 난항... 옵션과 인센티브를 적극 활용하자 BuffaloBills 18-01-15 47
15559 [동영상/링크] 오늘 NFL 희대의 명경기가 나왔습니다 [3] 18-01-15 323
15558 [기사] 내일 출퇴근 시간에 서울 대중교통 무료... 미세먼지 저감조치 발령 [2] BuffaloBills 18-01-14 253
15557 [뮤비] 아쿠아-"Turn Back Time" (영화 "슬라이딩 도어즈"의 삽입곡) BuffaloBills 18-01-13 19
15556 [링크] 남북단일팀으로 인한 국가대표의 꿈을 짓밟지 마세요 [4] 다크소닉v 18-01-12 405
15555 WWE 2K18 플레이 중 [1] 데몬터너 18-01-12 255
15554 [캡쳐] 오타가 이렇게 웃길 줄 몰랐네요 ㅋㅋㅋㅋㅋㅋㅋ [1] file 쟈니가르가노 18-01-12 409
15553 [기사/링크] 채태인, 롯데 자이언츠로 트레이드... '유망주' 박성민과 교환 BuffaloBills 18-01-12 48
15552 [칼럼] '후배 폭행' 안우진의 착각... "야구보다 인성이 먼저다" BuffaloBills 18-01-11 187
15551 오늘은 2017 NFL 디비저널 플레이오프 결과 예상을 해보려고 하거든요... [1] BuffaloBills 18-01-10 29
15550 [동영상] 만화영화 "코코 (Coco)"의 공식 트레일러 (1/11 국내 개봉) [1] BuffaloBills 18-01-09 86
15549 더 락은 영화배우로서 정점을 찍었네요 [1] 언더키가커 18-01-08 472
15548 휴우... 하필 제가 응원하는 두 팀이 사이좋게(?) 탈락하고 말았어요~. ㅜㅠ [2] BuffaloBills 18-01-08 224
15547 [기사] NFL에도 1억 달러 감독 시대 열려… 존 그루든, 레이더스와 10년 계약 BuffaloBills 18-01-07 86
15546 저는 쥬만지를 보고 왔습니다 (약스포?) [2] 티페인 18-01-07 205
15545 [사진] (올해 2월에 정식 발매될) 람보르기니 우루스가 맘에 들더라구요 ^^; [1] BuffaloBills 18-01-06 161
15544 [캡쳐] 어제 발표됐던... 2018 KBO리그 정규시즌 스케줄을 퍼왔습니다 file BuffaloBills 18-01-05 82
» 두산 베어스와 결별한 더스틴 니퍼트가 오늘 kt 위즈와 계약했다더군요~. [5] BuffaloBills 18-01-04 142
15542 [기사] 지하철 7호선 도봉산~양주 연장 사업 승인... 올해 하반기 착공 예정 BuffaloBills 18-01-03 124
15541 [뮤비] 알리시아 키스 & 잭 화이트-"Another Way To Die" (2008년) BuffaloBills 18-01-02 28
15540 2017 NFL 포스트시즌 진출 12개 팀 확정 및 와일드카드 플레이오프 예상 BuffaloBills 18-01-01 71
15539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2] 공국진 18-01-01 173
15538 [동영상] 영화 "다운사이징"의 공식 트레일러 (주연 : 매트 데이먼 外) [1] BuffaloBills 17-12-31 40
15537 [음악] 듣는 사람을 설교하는 가사의 특촬물 곡 '너의 청춘은 빛나고 있는가' [2] 공국진 17-12-31 88
15536 [캡쳐] 흠, 김연아가 출연한 이 광고들이... 불법(?)이었던 모양이더라구요~. [1] BuffaloBills 17-12-30 476
15535 [기사] 지하철 7호선, 인천 청라까지 이어진다... 2026년 개통 예정 [4] BuffaloBills 17-12-29 194
15534 영화 1987 재밌네요 [2] Wrefimania 17-12-29 178
15533 "NFL 캐롤라이나 팬서스의 구단주가 되려면... 얼마나 많은 돈이 필요할까?" BuffaloBills 17-12-28 153
15532 [캡쳐] 또다시 스팸 게시물들이 올라오고 있으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1] BuffaloBills 17-12-27 198
15531 [뮤비] 셰릴 크로우-"Tomorrow Never Dies" (1997년) BuffaloBills 17-12-26 33
15530 올해의 NBA 크리스마스 경기들은-, 꼭 보고 싶다는 느낌이 들지를 않네요~. BuffaloBills 17-12-25 142
15529 [기사] 스즈키 이치로, 내년에도 현역으로 뛴다고 밝혀... "일본 복귀도 가능" BuffaloBills 17-12-24 100
15528 경강선 KTX가 드디어 어제부터 정식 운행을 시작했다더라구요... ^^ [3] BuffaloBills 17-12-23 241
15527 [칼럼] 프로축구 K리그 구단에는 '철학'이 없다 [3] file BuffaloBills 17-12-22 170
15526 여러분은 여러분의 친한 친구가 가족이 된다면 어떨것 같죠? [12] 야만인 17-12-22 605
15525 파이어 프로레슬링 월드 2017년 12월 19일자 추가 기술들 공국진 17-12-21 145
15524 어제 오후 서울에 눈이 꽤 내려서 걱정했는데... 정말 다행이로군요~. ^^ [1] BuffaloBills 17-12-21 183
15523 [동영상] 영화 "메이즈 러너 : 데스 큐어" 공식 트레일러 (1/17 국내 개봉) [1] BuffaloBills 17-12-20 30
15522 [기사/링크] 김현수, KBO리그로 복귀... 총액 115억 원에 LG 트윈스와 계약 BuffaloBills 17-12-19 90
15521 [뮤비] 비틀즈-"Something" (1969년) [1] BuffaloBills 17-12-18 25
15520 어제 후지나미 선수를 뵈었습니다... [4] 하다온(ハ・... 17-12-18 278
15519 그러고 보니 근육맨 2세는 시간초인편을 끝으로 완결 상태나 마찬가지네요? [1] 꼰대제인 17-12-17 202
15518 [동영상] 뮤지컬 영화 "위대한 쇼맨"의 공식 트레일러 (12/20 국내 개봉) BuffaloBills 17-12-17 32
15517 애덤 실버 NBA 커미셔너가 오늘 '재미있는(?) 발언'을 했더랍니다~. [2] file BuffaloBills 17-12-16 313
15516 [기사] '만 39세' 더크 노비츠키, 내년 시즌에도 선수 생활을 이어갈 듯 file BuffaloBills 17-12-15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