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profile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작성자: WManiac 등록일: 2017.10.20 09:23:19 조회수: 3313
홈페이지: http://www.wmaniac.com

지난 10년이 넘도록 레슬매니아닷넷 및 각종 커뮤니티에서 문제를 일으키는 한 사람을 영구히 추방하고자 본 게시물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수차례 기회를 주고 눈을 감아주었지만 나아지기는 커녕 징계로 ID가 정지되자, 최근까지 다중 ID를 파서 관리자에게 욕설 쪽지를 보내는 등 악의적으로 사이트 운영을 방해하는 사람이기에 결국 이러한 글을 쓰게 되었음을 미리 알립니다.

warzone (혹은 다수) 닉네임이나 ID로 악성 (욕설) 쪽지, 이메일, 댓글을 받아보신 분들은 이 게시물이나 쪽지, 이메일 등을 통해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러한 자료들을 모아서 해당 인물이 또 다시 문제를 일으킬시 법적 책임을 물게 할 예정입니다.

이외 다른 사이트에서 발생했던 사건들 역시 제보를 받습니다. 타 사이트에서 피해를 받으셨던 일들 역시 알려주시면 협조하도록 하겠습니다.


[warzone에 대한 정보]

- 레슬매니아닷넷: warzone, bzarre, knucklebash, goon, water4, endroad 외 기타 등등 (현재 레슬매니아닷넷에 10개 이상 ID를 팠지만 모두 활동 정지)
- 프로레슬링 갤러리: 리필맨 외 기타 등등
- 게임 커뮤니티인 게임플래닛에서도 문제를 일으키고 징계처분 (사이트 운영자의 고소건 거론)

[특징]
- 과거 프로레슬링 관련 글이나 국내 WWE 프로그램 방송, 해설자, 연예인, 개인사에 대한 게시물을 올림 (영탈당한 뒤에도 수차례 재가입 후 비슷한 게시물 업로드해서 재차 ID 정지 처분 당함)
- 자신과 트러블이 있거나 조금이라도 반하는 댓글을 단 회원들에게 감정을 가지고, 수년이 넘도록 악성 댓글을 올리거나 개인쪽지, 이메일을 보냄
- 잘못한 부분을 지적해도 자기합리화를 통해 끝까지 변명으로 일관하는 태도로 수많은 트러블을 일으키고, 징계 받고, 탈퇴당하고, 재가입하기를 반복

[얼음글 게시판에 올라온 징계건]
http://wmania.net/index.php?mid=ice&page=2&document_srl=2265042
http://wmania.net/index.php?mid=ice&page=1&document_srl=3412615
http://wmania.net/index.php?mid=ice&page=1&document_srl=3796937

[타 사이트 사례건]
http://www.gameplanet.co.kr/xe/index.php?mid=ec_com_b_free&document_srl=7747266 //게임플래닛

[욕설 / 악성 쪽지 모음]

[wrestle-maniac.com 당시 본인이 다시 규정을 어길시 자진탈퇴 하겠다는 이미지 파일첨부 (2008~2009년 추정)]
seo.jpg


[VerbalJint님이 받은 욕설 쪽지 2012년 5월]
20171022_114053.png
20171022_114120.png

[동탁님이 받은 욕설 쪽지 2017년 6월]
dongtak.png

[배드뉴스 성진님이 받은 욕설 쪽지 2017년 10월]
badnews.jpg

[레슬매니악닷컴 쇼핑몰 테러 2017년 12월]
shop.png

[레슬매니악닷컴 쇼핑몰 테러 2018년 1월 3일]20180103_101209.png

[레슬매니악닷컴 쇼핑몰 업무방해 2018년 1월 22일]
180122.jpg 

[업무방해로 유죄가 인정되어 약식기소(벌금형) 처분 2018년 5월 31일]
aaaa.jpg

BEST 추천 댓글

profile
DJSodaBEST 등록일: 2017-10-20 13:40
저한테도 아이디 하나 더 파서 욕을 써갈긴 쪽지를 보내덥니다. 제 생각에는 어디 좀 아픈 인간같은게 평범한 문장도 못 알아먹고 횡설수설하다가 시비나 털더군요. 쓰잘데없는 집착도 심하고. 영업방해로 인한 철퇴나 맞고서 어디 정신병동에 감금되길 바랍니다. 사회에 필요가 없어요.
profile
WManiacBEST 등록일: 2017-10-30 21:21
지난주에 위와 같은 행동을 중단하겠다는 warzone 측의 의사를 받아들여 본 게시물을 얼음글 게시판으로 이동시켰으나 - 금일 오히려 협박운운하며 저를 고소하겠다는 적반하장식의 이-메일을 받고 다시 제보를 받기로 결정했습니다. 회원님들의 피해사례 제보를 기다립니다.
profile
쥬엔류BEST 등록일: 2017-10-20 09:52
난 저렇게 계속 밴 당하면 질려서라도 못 할 것 같은데
profile
쥬엔류 등록일: 2017-10-20 09:52
난 저렇게 계속 밴 당하면 질려서라도 못 할 것 같은데
profile
수민 등록일: 2017-10-20 10:46
그철학관 운영하는 클라이** 그분하고 다른부류에 사람인지요?
profile
네메시스 등록일: 2017-10-20 11:01
특징 항목부터 역겨움이 정수리까지 올라오네요. 덜 배운 집안의 자식이라 그런가.
delete!랑 동일인물 아닐까 감히 추측해봅니다.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10-20 11:32
관리자 이메일 tripleh16z@naver.com 입니다. / 클라이언트나 delete! 회원하고는 다른 사람입니다.
profile
hun 등록일: 2017-10-20 13:20
저한테도 endroad인가 하는 닉네임으로 욕설이 잔뜩 담긴 쪽지를 보냈더군요.ㅎㅎ
profile
STONECOLD™ 등록일: 2017-10-20 13:30
소시오패스도아니고 참....
profile
DJSoda 등록일: 2017-10-20 13:40
저한테도 아이디 하나 더 파서 욕을 써갈긴 쪽지를 보내덥니다. 제 생각에는 어디 좀 아픈 인간같은게 평범한 문장도 못 알아먹고 횡설수설하다가 시비나 털더군요. 쓰잘데없는 집착도 심하고. 영업방해로 인한 철퇴나 맞고서 어디 정신병동에 감금되길 바랍니다. 사회에 필요가 없어요.
profile
hide 등록일: 2017-10-20 15:20
저한테는 예전에 water4인가 하는 아이디로 욕문자를 받은적이 있었습니다.


제가 이사이트를 가입한지도 2007년도 부터 가입했는데 보자마자 정들었던 아이디를 탈퇴했습니다.


그냥 기분이 나쁘더라구요.....


그래도 정이 있어서 다시 가입해서 들어왔지만요~~


아무튼 운영자님 잘 해결되었음 합니다~
profile
칼바이스 등록일: 2017-10-20 16:43
고소하는게 좋겠군요. 면전에서 따져봐야 더한 궤변으로 말같지도 않은 소리 할것같은데
그냥 눈 딱감고 법의 철퇴를 갈기는게 좋습니다.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10-21 14:56
쪽지를 통해 받은 제보내용을 기록으로 남깁니다.

[VerbalJint 2017.10.21]

사이트 외부에서 가져온 정보는 아니고 레닷 내 제 쪽지함에 아직 보관되어있는 정보입니다. 2012년 5월 19일에 발수신 도합 3통의 언쟁을 주고 받은 기록이 있습니다. 5년 전 일이라 기억이 잘 나지 않지만 쪽지의 내용으로 미루어보아 저 회원이 게시판에서 진상짓을 저질렀고 제가 그에 대해 해당글에 댓글을 남기자 쪽지로 욕설을 보낸 상황으로 추정됩니다. 또한 제가 워존 회원에게 보낸 쪽지 내용(“내가 한말 듣고 삐져가지고 4년째 태클중이냐”)으로 미루어 보아 2012년 기준으로 4년 전부터 워존 회원이 상습적인 시비 및 욕설을 일삼아 왔던 것 같습니다.

+저 역시 자세한 속 내용은 잘 기억이 나지 않으나 제 마음 속에 너클배쉬라는 회원이 상당히 언짢은 기억으로 남아있는 걸 보면 뭔가 어지간히 진상이었던 것 같긴 합니다. 저렇게 오랜 기간 제게 시비 쪽지를 보내서 어지간히 저에게 삐진 게 있구나 하는 이미지 정도로 기억이 남아있는데, 단순히 제게만 그런 게 아니라 광역적으로 문제있는 인물인 걸 이번에 알게 됐네요. 고생 많으십니다.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10-30 21:21
지난주에 위와 같은 행동을 중단하겠다는 warzone 측의 의사를 받아들여 본 게시물을 얼음글 게시판으로 이동시켰으나 - 금일 오히려 협박운운하며 저를 고소하겠다는 적반하장식의 이-메일을 받고 다시 제보를 받기로 결정했습니다. 회원님들의 피해사례 제보를 기다립니다.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10-30 21:23
게임플래닛 측 사례 링크합니다.

http://www.gameplanet.co.kr/xe/index.php?mid=ec_com_b_free&document_srl=7747266
profile
Nuclear 등록일: 2017-10-31 09:00
참 별에 별 사람들이 많군요... 저러고 활동하고 싶을까요? 고충이 크시겠네요 에이치님...
profile
hide 등록일: 2017-10-31 10:23
제가 보기엔 관용을 베풀 필요가 없는듯요~

저런 타입의 인간은 어설프게 대응했다간 오히려 당할 가능성이 큽니다.

합의는 없다는 생각으로 대응하시는게 좋을듯합니다.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7-12-31 22:33
일단 고소와 관련된 문서는 모아놓고 있습니다. 최근 수십개의 서브 아이디로 레매닷넷 재가입 후 활동을 허가해달라는 조건으로 협박하며 / 레슬매니악 쇼핑몰에도 테러를 하고 있기 때문에 추가 제보를 모을 것을 결심했습니다.

쇼핑몰 관련 테러건 첨부파일에 넣습니다. 합의는 없습니다.
profile
ReyuK 등록일: 2017-12-31 23:16
아니 질리지도 않나....
profile
asddd 등록일: 2018-01-01 10:48
나이먹고 추하다 진짜 ㅋㅋㅋㅋ
profile
DJSoda 등록일: 2018-01-01 12:19
ㅋㅋㅋ 워존만이 그 아스퍼거 증후군 환자는 아직도 저러고 사는군요. 영업방해부터 시작해서 싸그리 고소미좀 맥여주시길 바랍니다.
profile
gansu 등록일: 2018-01-01 16:12
와 진짜 추하네....
profile
nusoul100 등록일: 2018-02-05 13:59
자신이 정의라서 맘에 안들면 다 부셔야 산다는 생각으로 사는 듯.
profile
WManiac 등록일: 2018-08-27 12:00
첨부파일과 같이 warzone은 업무방해 등의 혐의가 인정되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약식기소(벌금형) 되었으며 벌금 200만원 처분을 받았다고 통보받았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타 사이트에서 제 실명을 거론하며 허위사실 유포를 하고 있는데 이 역시 자료를 모은 뒤에 (형사-민사) 법적 책임을 물게 할 생각입니다. 약식기소 처분 후에도 유사 범죄행위가 추가되면 가중처벌 적용이 되어 정식 재판을 받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profile
TommyChong 등록일: 2019-01-30 17:09
사건 근황이 궁금하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레슬매니아닷넷 업데이트 내역 (18/05/31) WManiac 18-05-31 2787
» [알림] warzone에 대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22 file WManiac 17-10-20 3313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수칙! + 37 TripleH 06-04-30 6923
17019 [기사]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신세계 프로야구단의 이름, SSG 랜더스로 확정 new BuffaloBills 21-03-05 73
17018 최근 인기가 떨어진 KBL이... 심각한 위기를 맞은 것 같다는 루머가 돕니다~. [1] new BuffaloBills 21-03-04 194
17017 [칼럼] 일본의 TV 애니메이션 역사에 남은 방송 사고 3개 (2021/1/27) 공국진 21-03-03 138
17016 'NFL 역대 최고의 수비수 가운데 한 명'인 JJ 와트, 애리조나 카디널스로 이적 BuffaloBills 21-03-03 96
17015 [기사] '우메하라가 말하는 지금의 격투게임계에 요구되는 시점. 어떻게...' 공국진 21-03-02 48
17014 [동영상] 영화 "미나리"의 공식 트레일러 (제78회 골든 글로브 외국어영화상) BuffaloBills 21-03-02 93
17013 2021년부터 MLB 국내 중계를 SPOTV가 하는 걸로 확정된 모양이더라구요! [3] BuffaloBills 21-03-01 226
17012 [노래] 영화 "블레이드 러너"에 삽입된... "One More Kiss, Dear" (1982년) BuffaloBills 21-02-28 104
17011 [그림] 어제 아침부터 시작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계획표를 퍼왔거든요? [3] BuffaloBills 21-02-27 148
17010 [칼럼] '메이저리그 스타 추신수의 금의환향'? 아직 박수를 보내긴 좀 이르다 BuffaloBills 21-02-26 106
17009 [동영상] SF영화 "카오스 워킹(Chaos Walking)"의 공식 예고편 (2/24 개봉) BuffaloBills 21-02-25 70
17008 [노래] '커트 앵글의 맏딸' 카이라 앵글이 작년 11월에 발표한 "Our Bridge" BuffaloBills 21-02-24 179
17007 [기사/링크] 단독 : 추신수, 이마트에서 뛴다 [3] Tony 21-02-23 245
17006 [캡쳐] 어떤 우익 일간지의 '가짜 뉴스' 때문에... 프로야구계가 발칵 뒤집혔죠 BuffaloBills 21-02-23 222
17005 [동영상] 2월 24일에 한국에서 개봉하는 영화 "톰과 제리"의 공식 예고편 ^^ BuffaloBills 21-02-22 90
17004 [뮤비] 조지 마이클-"Monkey" (1988년 7월 / 빌보드 팝 싱글 차트 1위 外) BuffaloBills 21-02-21 73
17003 [사진] '류현진의 팀'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올 시즌에 임시로 쓸 홈구장입니다 BuffaloBills 21-02-20 115
17002 [동영상] 블랙 코미디+스릴러 영화 "퍼펙트 케어(I Care A Lot)"의 트레일러 BuffaloBills 21-02-19 106
17001 [캡쳐] USA 투데이 전문가들이 예상한… MLB 30개 팀들의 2021 시즌 성적 BuffaloBills 21-02-18 109
17000 [칼럼] 15년의 공백을 거쳐, 츠부라야 프로의 '울트라맨 티가'... (2021/1/9) 공국진 21-02-18 58
16999 흠... 어째 키움 히어로즈는 올 시즌에 하위권으로 추락할 듯 싶어서 아쉽군요 [2] BuffaloBills 21-02-17 180
16998 [뮤비] 폴링 인 리버스-"I'm Not A Vampire (Revamped)" (출연 : 페이지) BuffaloBills 21-02-16 77
16997 [그림] 지난 주에 발표된... 2021 KBO리그 시범경기 스케줄을 소개하렵니다 BuffaloBills 21-02-15 104
16996 [동영상] 공포영화 "마리오네트 (Marionette)"의 트레일러 (2/17 국내 개봉) BuffaloBills 21-02-14 113
16995 [기사/링크] 양현종, 텍사스 레인저스와 스플릿 계약 맺어... 스프링캠프 초청 BuffaloBills 21-02-13 116
16994 [뮤비] 더 위켄드-"Can't Feel My Face" (2015년 / 빌보드 팝 차트 1위 外) [2] BuffaloBills 21-02-12 107
16993 [캡쳐] 포브스가 밝힌-, '2021년 2월 현재 NBA 30개 팀의 자산 가치 리스트' BuffaloBills 21-02-11 130
16992 [칼럼] 신세계 프로야구단의 'FA 싹쓸이'나 '돔구장 건설'이 중요한 게 아니다 BuffaloBills 21-02-10 114
16991 [동영상] SF 호러 영화 "스푸트닉 (Sputnik)"의 공식 예고편 (2/4 국내 개봉) BuffaloBills 21-02-09 109
16990 [기사/링크] NFL 탬파베이 버카니어스, 18년 만에 우승... MVP는 톰 브래디! BuffaloBills 21-02-08 117
16989 [그림] 최근 발표됐던, 2021 KBO리그 정규 시즌 스케줄을 소개합니다~. ^^ BuffaloBills 21-02-07 125
16988 [뮤비] 신디 로퍼-"Girls Just Want To Have Fun" (빌보드 팝 차트 2위 外) BuffaloBills 21-02-06 84
16987 어느 팀이 NFL 수퍼보울 55에서 우승할 것인지 고민한 끝에... 겨우 골랐어요 [2] BuffaloBills 21-02-05 285
16986 [칼럼] KBO리그의 협상 패러다임을 바꿀 '삼성 라이온즈의 신(新)연봉제'란? [2] BuffaloBills 21-02-04 118
16985 [동영상] 스릴러 영화 "어니스트 씨프"의 공식 트레일러 (주연 : 리암 니슨 外) BuffaloBills 21-02-03 108
16984 'NFL 역사상 가장 놀라운 블록버스터 트레이드'가 지난 주말에 성사됐습니다 [3] BuffaloBills 21-02-02 176
16983 [그림] 오늘부터 시작되는... 'KBO리그 10개 구단의 스프링캠프 지도'라네요 BuffaloBills 21-02-01 116
16982 [뮤비] 라나 델 레이-"West Coast" (2014년 4월 / 빌보드 싱글 차트 17위) BuffaloBills 21-01-31 108
16981 [기사/링크] 양현종, 끝까지 메이저리그 도전! ...KIA 타이거즈와의 협상 종료 [1] BuffaloBills 21-01-30 119
16980 [동영상] 스릴러 영화 "서바이브 더 나잇(Survive The Night)"의 공식 예고편 BuffaloBills 21-01-29 102
16979 [사진] KIA 타이거즈가 엊그제 엠블럼과 유니폼에 대대적인 변화를 줬답니다 [1] BuffaloBills 21-01-28 164
16978 [설문] 현지 시간 2월 7일에 개최되는 수퍼보울 55... 어느 팀이 우승할까요? BuffaloBills 21-01-27 117
16977 [칼럼] SK 와이번스의 매각 : 최태원 회장에게 야구란 '장난감'에 불과했을 뿐 [3] BuffaloBills 21-01-26 206
16976 [노래] 핑거 일레븐 (Finger Eleven)-"Slow Chemical" (케인의 테마 원곡) NTCS 21-01-26 37
16975 [캡쳐] 전 세계의 코로나19 확진자가 공식적으로 1억 명을 넘어섰더랍니다... BuffaloBills 21-01-25 126
16974 패미통의 '2021년 1월 25일. 오늘은 무슨 날? 귀무자(鬼武者) 발매 20주년' 공국진 21-01-25 41
16973 [뮤비] 브루노 마스-"Grenade" (2010년 10월 발표 / 빌보드 팝 차트 1위) BuffaloBills 21-01-24 105
16972 [기사] 격투게임 성지, 멀어지는 100엔 짜리 동전. 고육지책은 '자기부정' 공국진 21-01-23 91
16971 패트릭 마홈스가 '정상 출전'하니, 버팔로 빌스의 입장에선 좀 힘들 것 같군요 [4] BuffaloBills 21-01-23 160
16970 [칼럼] '당당한 우승 포부'... 홍원기 키움 히어로즈 감독의 약속이 실현되려면 BuffaloBills 21-01-22 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