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WWE 이번 일챔도 역대급 노땅 일챔이었네요

작성자: 조사장 등록일: 2021.02.22 18:00:22 조회수: 448

에제 제프 77넌생

셰이머스 78년생

오턴 80년생

코피 81년생

드류 85년생...


로얄럼블이 역대급 노땅 로얄럼블이었다는 이야기 봤는데

이번 일챔은 더한 것 같아요. 이보다 40대가 태반인 일챔이 그동안 없었던 것 같은데 말이죠.


한편으로는 의학의 발달로 선수들 수명이 늘어나기는 했지만..

BEST 추천 댓글

profile
RandallBEST 등록일: 2021-02-22 21:01
다음세대 발굴이 안되고 있단 뚯이죠. NXT에서 올라오는 선수들도 경력이 길고 신인급은 아니구요. 한참 활약해야할 브레이는 브록레스너와 다를바없는 알바같고 리코쉐는 버림받았구요. 그나마 눈에 띄는건 맷 리들이죠.
profile
폐도르 등록일: 2021-02-22 19:36
미디어 발전할수록 사람들이 신예보다는 오래된 경력 쌓은 사람들을 더 좋아하는 것도 영향이 있는듯
한국 예능판도 유강이 아직도 최강라인이지 않습니까 ㅋㅋ
profile
조사장 등록일: 2021-02-22 20:17
골드버그 보면 사람들의 선호에 의한 그런 부분도 있는데 저 선수들은 아직도 경기력이 일정 수준 이상은 되는 편이니까요.
profile
Randall 등록일: 2021-02-22 21:01
다음세대 발굴이 안되고 있단 뚯이죠. NXT에서 올라오는 선수들도 경력이 길고 신인급은 아니구요. 한참 활약해야할 브레이는 브록레스너와 다를바없는 알바같고 리코쉐는 버림받았구요. 그나마 눈에 띄는건 맷 리들이죠.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21-02-23 00:10
젊은 선수들이 있으면 뭐하나요. 빈스가 망치는데
profile
ㅣ김권ㅣ 등록일: 2021-02-23 07:06
쉐이머스가 오턴보다 나이가 더 있었군요 ㄷㄷ
profile
KAKA베이베이 등록일: 2021-02-23 10:49
전 프로레슬링 자체가 스포츠라기 보다는 예능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스포츠이기도 하지만
예능라는 생각이 더 지배적이긴 합니다
그래서 예능도 사실 보면 배테랑급들 즉 경력이 오래된 인기연예인을 필두로 신예급들이 같이 나오지 않겠습니까?
wwe도 놓고보자면 예능이고 엔터테인먼트에 가깝다면
신인들...즉 어린선수들만 출연시키지는 않겠죠
골고루 골고루 골고루 포진시키는게 더 낫다고 봅니다
profile
조사장 등록일: 2021-02-23 12:39
저도 골고루 나오는 게 낫다고 봅니다. 이번에는 드류가 제일 어리니...
profile
채군 등록일: 2021-02-23 13:34
다른 스포츠 종목은 안그러는데 유난히 프로레슬링에서는 커리어가 레벨이고 짬이 경험치가 되는 세상이라서... 골드버그가 유니버설 ㅊ챔피언 먹고 에지가 로얄럼블 우승자 먹을때부터 고령화는 진작에 진행되고 있었죠..
profile
Y2Jericho 등록일: 2021-02-23 16:04
풀은 역대급으로 큰데, 세대교체가 잘 안 되고 있는 느낌입니다.

존시나를 필두로 한 빅4 (시나, 오턴, 바티스타, 에지) 까지는 정말 세대교체가 잘 되었는데,
레슬매니아 30 이후로 뭔가 지지부진한 느낌이네요.

로만으로 밀어보려고 했던 것 같은데,
본인의 실수 (약물)도 있고 백혈병 재발 문제도 있고 해서
로만의 시대를 못 만든게 큰 거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5096
27237 [번역] 2ch 토론글 '초대 IWGP 세계 헤비급 챔피언 엘 데스페라도가 될...' new 공국진 21-03-03 75
27236 [번역] 프로레슬링 오늘은 무슨 날? 1985년 3월 3일. 신일본. 후나키 마사하루 (후나키 마사카츠) 데뷔전 (배틀 뉴스) new 공국진 21-03-03 11
27235 [번역] 텐류 겐이치로가 2월 12일 일본 무도관 대회에서 권왕을 크게 칭찬. "별로 좋은 인상을 가지지 않았는데 그를 다시봤어" (2021년 3월 2일. BBM Sports) new 공국진 21-03-03 20
27234 레슬매니아 메인이벤트가 1년 내에 했던 경기인 적이 있었나요? [5] new 조사장 21-03-03 398
27233 [스포] 지금 자신의 선택에 땅을 치고 후회할 선수 [2] new LA405 21-03-03 613
27232 [스포] 패스트레인 대진은 어떻게 될 것 같나요? [5] new 채군 21-03-02 345
27231 [스포] MVP가 그 어려운 걸 해내는군요 [12] new 황신 21-03-02 690
27230 [스포] 간만에 스무스한 각본이었네요 [10] new YBD 21-03-02 463
27229 [스포] "패스트레인까진 갈 것 같다"는 제 예측이 완전히 빗나갔군요~. [5] new BuffaloBills 21-03-02 479
27228 aj스타일스는... [8] new ASSES 21-03-02 520
27227 전일본 프로레슬링 사천왕 [2] flair316 21-03-01 199
27226 IWGP V5??? [5] file MightyJay 21-03-01 327
27225 투혼 삼총사 [2] flair316 21-03-01 137
27224 [스포] 얘기하기 무섭게.. [6] file ㅣ김권ㅣ 21-03-01 685
27223 본 에릭 패밀리 [2] flair316 21-03-01 327
27222 [스포] 7년 만의 리매치가 성사되었습니다 [4] file mtrs 21-02-28 498
27221 [캡쳐]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던 NWA... 결국 완전히 망하는 걸까요? [7] file BuffaloBills 21-02-28 496
27220 [스포] 스맥다운은 몇달째 각본이 똑같네요 ㅋㅋ [7] update 브롹뤠스너 21-02-28 476
27219 이번 반응이 해외에 유출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18] update 보얄티 21-02-27 866
27218 밤새 어워드에 관해 토론을 나누고 느낀 바가 있었습니다 [1] JonMOX 21-02-27 288
27217 [스포] 그거 아세요? [11] 배드뉴스성진 21-02-27 572
27216 이번 사태를 쭉 지켜봤습니다 [2] 엑소시스트 21-02-27 368
27215 [스포] 패스트레인 '21의 유니버설 타이틀 경기가 확정된 것 같은데요... BuffaloBills 21-02-27 265
27214 이번 어워드로 봤을 때 가장 욕먹어야 하는 곳 [8] I.B 21-02-27 486
27213 어워드로 이렇게 얘기가 많았던 적이 있었을까 [6] inspiration 21-02-27 417
27212 현지 AEW 팬덤들의 지지도가 굳건한건 알고 있었는데 [7] DJSoda 21-02-27 507
27211 그냥 중립기어 박은 제 입장에서는.. [24] ㅣ김권ㅣ 21-02-27 594
27210 레슬링 옵저버 뉴스레터 어워드는 '구독자'들의 투표를 반영합니다 [21] JonMOX 21-02-26 404
27209 향후 엘리미네이션 체임버와 패스트레인의 순서를 바꾸면 어떨까 싶군요~. [2] BuffaloBills 21-02-26 158
27208 [스포] 그는 이제... [5] KAKA베이베이 21-02-26 468
27207 [스포] 이제 알았다..!! [17] file ㅣ김권ㅣ 21-02-26 901
27206 [스포] 혹시라도 레매37에서 이 경기가 열리지 않을까 추측했는데 -_-; [5] BuffaloBills 21-02-25 408
27205 [스포] 히카루 만나기 전에.. [2] file ㅣ김권ㅣ 21-02-25 412
27204 조셉 허드슨 (조세프스, NWA 퀘스천 마크) 이 세상을 떠났습니다 file timena 21-02-25 117
27203 [스포] 현 챔피언에 대한 비난은 현 wwe 원인이기도 합니다 [4] 기적의RKO 21-02-25 368
27202 [스포] 저는 미즈 개성있게 보는데 거부감 가지는 분들도 역시 많네요 [4] whwhtoss46 21-02-25 286
27201 [번역] 2ch 토론글 '비보. 신일본 프로레슬링의 이부시 코우타 씨, 이젠...' 공국진 21-02-25 134
27200 [스포] 오늘 다이너마이트는 끝내줬습니다 [3] JonMOX 21-02-25 536
27199 WWE 전설급 선수, AEW 입단 [16] file GoldenKurt 21-02-25 845
27198 [스포(장문)] WWE 일리미네이션 체임버 2021 리뷰 [1] 채군 21-02-25 228
27197 [번역] 2ch 토론글 '신예 시절엔 톱 레슬러가 될거라고 생각 못했던 레슬러' 공국진 21-02-24 80
27196 [스포] 현 챔프에 대해 말이 많군요 [7] SAGA 21-02-24 476
27195 [스포] 이 3인조의 테마곡 변경은 '신의 한 수'가 될 수도 있겠는데요? [7] file BuffaloBills 21-02-24 333
27194 [스포] 레슬매니아 주요 대진 예상해봅니다 [5] 브롹뤠스너 21-02-23 323
27193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WWE 엘리미네이션 체임버 2021의 평점 ^^ BuffaloBills 21-02-23 186
27192 [스포] 경기 결과가 마음에 안들 수는 있지만.. [10] 에리카 21-02-23 576
27191 [번역] 레슬링 옵저버 라디오-존 목슬리 독점 인터뷰 요약 [11] JonMOX 21-02-23 338
27190 [동영상/링크] 서찬호 youtube 근황올림픽에 나왔어요 SimVGA 21-02-22 136
27189 [스포] 일리미네이션 챔버 2021 리뷰 (스압) [2] 황신 21-02-22 344
» 이번 일챔도 역대급 노땅 일챔이었네요 [9] 조사장 21-02-22 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