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profile WWE 이번달에 있을 로럼에서

작성자: I.B 등록일: 2021.01.28 02:20:31 조회수: 292

복귀할 선수들이 보이는데요.

그 중 유력하게 보이는건 여성쪽에선 베키 린치입니다.

출산 휴가를 짧게 잡고  이번 로럼에 복귀해서 레매까지 이어갈듯 합니다. 그 상대가 아스카가 될지 아니면 다른선수가 될지는 모르겠네요.

그리고 남성쪽은 세스의 복귀가 예상되고 만약 세스가 복귀하게되면 바로 우승할듯 보여집니다. 혹은 진짜 루머대로 브록이 복귀 할 수도 있고요.

누가 나올지 아직은 모릅니다. 다만..  이변이 나오길 바라봅니다,

(빈말로 남성 로럼 우승이 여성선수되면 웃기겠네요.)

제가 예상하는 선수는 이렇습니다,

여성 우승자 베키 린치 ( 불참시 리아 리플리)

남성 우승자 세스 롤린스(불참시 대니얼 브라이언 의외의 경우 나이아 젝스)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21-01-28 09:02
베키린치 세스롤린스 2019년도에 우승했는데 또 한다고요?? 말도 안되죠 게다가 베키린치 같은 경우 출산한지 얼마 되지도 않았고 조심해야 할 시기인데 세스롤린스도 복귀는 하겠지만 우승까지는 힘들것 같고 여성 우승자는 비앙카 벨레어 또는 리아 리플리 남성부는 다니엘 브라이언 이나 세자로가 될 것 같네요
profile
ROCKERJEFF 등록일: 2021-01-28 09:28
베키는 출산한지 얼마 안지나서 복귀는 힘들것같구요
리플리 아니면 카멜라
그리고 남자쪽은 세스 생각하고있어요
뒷번호를 받고 세스가 BURN IT DOWN 테마로 선역으로 깜짝 복귀해서 우승후 로만과 대립할것같은 느낌이 들어요 ^^
profile
Randall 등록일: 2021-01-28 10:08
전 베키는 어렵다고 봅니다. 출산한지 얼마되지 않았고 격렬한 운동을 해야하는 특성상 부작용이 있을수도 있습니다. 가령 산후풍이 크게 올수도 있구요. 더구나 코나라시국에 감염에 취약한 어린 자녀를 둔 부모로서 외부활동을 할때가 아닌거 같습니다. 세스롤린스조차도 외부활동을 자제하는것도 저 이유도 있을것 같네요. 저는 베키는 빨라야 여름 어쩌면 2021년엔 활동을 쉴 가능성도 있다고 봅니다.
profile
KAKA베이베이 등록일: 2021-01-28 12:46
남성부는 대니얼 또는 핀드 여성부는 알렉사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21-01-29 13:16
남성부는 대니얼 브라이언이나 세자로, 여성부는 리아 리플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5096
27142 [스포] 로럼 절반은 맞았더라구요?! 그 외 [1] 늑트가어... 21-02-02 298
27141 [스포] 가방 최장수 보유 기록이 어떻게 되죠?? [5] 황신 21-02-02 315
27140 [스포] 그러고보니 드류 [6] ClaymoreC... 21-02-02 618
27139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제이 화이트 부활!!!!!!!!!!' [4] 공국진 21-02-02 191
27138 이름값만 따지면 이 스테이블이 최고였죠... [7] 아스와르드 21-02-02 595
27137 [스포] 감정의 골이 깊어진 대결은 결국 레매로 갈듯합니다 [10] I.B 21-02-02 675
27136 [번역] 2ch 게시판 토론 '타나하시는 이제 됐어... → 타나하시 한계잖아...' [2] 공국진 21-02-02 66
27135 아스카 관련... [5] Y2Jericho 21-02-02 306
27134 [스포] 저는 재미 없었네요..ㅜ [5] file ㅣ김권ㅣ 21-02-02 509
27133 [스포] 로럼 우승자들의 선택은 어느 챔피언일까요? [6] 황신 21-02-02 277
27132 [스포] 과연 '이 사람'은 레슬매니아 37에서 누구와 싸우게 될런지~. [6] BuffaloBills 21-02-02 435
27131 [스포] 로얄럼블 2021 감상평 (스압) [2] 황신 21-02-02 295
27130 [스포] 로얄럼블 저는 재미있게 봤어요 [1] 조사장 21-02-01 234
27129 [스포] 2021 로얄럼블 후기 및 기록 [1] 썽원이 21-02-01 408
27128 [스포] 골드버그.. [15] ChoB 21-02-01 792
27127 [링크] 언더테이커가 대뜸 현역 선수들을 디스했었군요 [12] DJSoda 21-02-01 607
27126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⑶-2021 관전포인트 外 [2] 썽원이 21-01-31 193
27125 [스포] 여성부 경기는 '빈 자리'가 너무 많아 보이는데 말이죠~. -_-; [8] BuffaloBills 21-01-31 328
27124 [스포] 2021 로얄럼블 번호 공개 (안 보고싶으면 클릭 안 해도 됩니다.) [3] 또하나의가족 21-01-31 534
27123 오늘 오전 11시부터 프로레슬링 NOAH 대회가 무료 생중계됩니다 공국진 21-01-31 64
27122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⑵-숫자로 보는 로얄럼블 下 [4] 썽원이 21-01-30 161
27121 [스포] '이 팀'에게 No. 1 컨텐더쉽이 주어졌는데… 개인적으로 기대가 커요 [1] BuffaloBills 21-01-30 243
27120 [스포] 2월 NXT 테이크오버 예상 대진표 황신 21-01-29 174
27119 [스포] 이번 로얄럼블 참가로 기록을 세우게 된 돌프 지글러 [8] 채군 21-01-29 358
27118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⑴-숫자로 보는 로얄럼블 上 [9] 썽원이 21-01-29 217
27117 [번역] 2ch 토론 '일본에서 프로레슬링이 지금 메이저가 되지 못하는 이유' [2] 공국진 21-01-28 121
» 이번달에 있을 로럼에서 [5] I.B 21-01-28 292
27115 [스포] 더스티 로즈 태그 팀 클래식 토너먼트 8강 대진표가 확정됐는데요 [3] BuffaloBills 21-01-27 259
27114 미국 내 WWE네트워크가 10억 달러에 팔렸다고 합니다... [2] 황신 21-01-26 459
27113 뒷북이지만-, 하드 투 킬 2021을 꼭 보시라고 말씀드려야겠네요~. BuffaloBills 21-01-26 251
27112 [스포(장문)] 21/01/20 NXT 리뷰 [4] file 채군 21-01-26 154
27111 [스포] 남녀 로얄럼블 우승자 누구들로 예상하시나요?? [10] 황신 21-01-25 440
27110 [스포] 레매37에 '두 사람'의 출전이 유력하다는 루머가 돌던데 말입니다 [13] BuffaloBills 21-01-24 757
27109 [번역] 2ch 토론글 '열기를 띄지 않는 IWGP 2관 타이틀 분위기...' [2] file 공국진 21-01-23 118
27108 '그 고귀하신 분의 생신(生辰)'을 맞이해, 짤막한 뻘글을 써보렵니다~. ^^; BuffaloBills 21-01-22 378
27107 [캡쳐] 토레스가 로얄럼블 출전한다는 썰이 있네요???? [6] file 머신건 21-01-21 461
27106 [스포] 크루져웨이트 디비젼을 RAW로 옮겨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7] 채군 21-01-21 327
27105 [스포] '임레와 AEW의 콜래보레이션'이... 조금 더 진행될 듯 싶거든요~. [3] BuffaloBills 21-01-20 489
27104 리호 aew 컴백 루머가 있더군요 [3] 음음음음 21-01-20 403
27103 [스포] '두 월드 챔피언들의 1:1 맞대결'은 과연 언제 치러질지 궁금한데요 BuffaloBills 21-01-19 349
27102 [스포(장문)] 21/01/13 NXT 리뷰 [1] file 채군 21-01-18 226
27101 [설문] WWE에서의 성공의 정의란? [12] 공국진 21-01-17 427
27100 [스포] 보셔야 합니다. [5] file ㅣ김권ㅣ 21-01-16 557
27099 [스포] 제 예상이 맞는 듯 싶다가-, 별안간(?) 틀렸는데 말이죠~. ^^; [9] BuffaloBills 21-01-16 497
27098 [스포] 늑트 얘기. [19] file ㅣ김권ㅣ 21-01-16 598
27097 [번역] 2ch 토론글 '초대 타이거 마스크는 어째서 지금의 곡예같은 기술을…' 공국진 21-01-15 116
27096 전 그냥 하나의 현상으로 보렵니다. [6] ㅣ김권ㅣ 21-01-14 533
27095 지금은 WWE 네트워크에서 삭제된 다큐멘터리 영상 (살짝 혐오) [6] gansu 21-01-14 573
27094 크리스 제리코... 콘서트를 강행할 때부터 어째 불안했는데 말입니다~. -_-; [5] BuffaloBills 21-01-14 610
27093 [번역]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 토론글 'FMW의 추억을 이야기 해보자' 공국진 21-01-14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