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adb08474e378d427a62d00df6ca6ba95.jpg



  빌 골드버그존 시나 레슬매니아 37에 출전할 가능성이 꽤 높다는 루머가 인터넷을 떠돌고 있습니다. 그런데 빌 골드버그는 WWE와 '1년에 두 번 출전'하는 조건의 계약을 맺었다고 스스로 밝혔거든요? 그렇다면 로얄 럼블 2021에서 WWE 챔피언 드루 매킨타이어에게 도전한 뒤, 레슬매니아 37에서 한 경기를 더 치르고 '내년을 기약(-_-;)'할 거란 뜻인데요...

  난데없이 떠올랐는데... 빌 골드버그가 - 로얄 럼블 2021에서 드루 매킨타이어를 꺾고 - 생애 최초로 WWE 챔피언쉽 벨트를 획득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측됩니다.

  예, 예. 물론 격분하실 상당수 회원들의 반응이 눈에 선합니다. 하지만 조금만 더 멀리 봐주시죠.


  레슬매니아 37에서 WWE 챔피언 빌 골드버그에게 도전할 사람으로... 존 시나가 나선다면 어떨까요?

  제 기억이 맞다면, 빌 골드버그존 시나는 그 동안 1:1로 맞붙은 적이 한 번도 없었을 겁니다. 그 자체만으로도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될 수밖에 없을테고, 이 경기에서 존 시나가 이길 경우... 릭 플레어의 기록을 넘어서며 '역대 최초의 17-time 월드 챔피언'이 됩니다.

  현실적으로 존 시나가 다시 한 번 WWE 챔피언쉽 벨트를 거머쥘 기회는 거의 주어지지 않을 것 같은데, 레슬매니아 37에서 빌 골드버그와 격돌한다면... 그보다 더 화려한 '마지막 기회'는 없을 듯 싶거든요? 게다가 굳이 드루 매킨타이어 등의 '앞날이 창창한 후배'들을 물리칠 필요도 없으니 더욱 좋습니다.

  물론 존 시나가 다시 풀 타임으로 활동하진 않을테니, WWE 챔피언이 되더라도 곧 다른 사람에게 내주겠죠. 하지만 로얄 럼블 2021부터 레슬매니아 37까지의 - WWE 챔피언쉽과 관련된 - 스토리라인을 재미있게 짜려면, 빌 골드버그존 시나를 맞붙이는 것보다 더 화끈한 각본이 없어 보입니다. (솔직히 현역 RAW 로스터 중에서 누가 레슬매니아 37에서 WWE 챔피언 드루 매킨타이어와 싸우더라도, 과연 '빌 골드버그 vs. 존 시나'보다 흥미진진할까요?)


  로얄 럼블 2021에서 드루 매킨타이어가 WWE 챔피언쉽 방어에 성공한다면, 위에 쓴 글은 그냥 허섭스레기가 되겠습니다만... 어떤 식으로든 빌 골드버그가 새로운 WWE 챔피언이 될 경우, 존 시나와의 1:1 맞대결 가능성은 충분히 있으며 또 그렇게 하는 편이 좋겠다는 게 제가 내린 결론입니다. 뻘글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BEST 추천 댓글

profile
AJSBEST 등록일: 2021-01-24 22:08
일단 전혀 기대조차되지 않는경기이네요
그냥 드류가 방어하는게 훨씬 이상적이네요
글대로라면 드류만 개 찌끄레기되는건데
profile
파이팅BEST 등록일: 2021-01-25 02:17
골벅 vs 시나도 드림매치이고, 좋은 매치업이지만

개인적으론 둘 다 각자 현역 후배 레슬러들과 붙어서

그들이 겟오버하게 도와주면 더 좋을 거 같네요.

그리고 아마도 시나는 이번에야말로 악역으로 등장하지 않을까

싶네요 ^^
profile
스턴건BEST 등록일: 2021-01-25 02:02
알바 둘 중 하나한테 벨트를 맡겨놓으면 그 뒷감당은 어떻게 해야 할지 짐작이 안 가네요.
profile
AJS 등록일: 2021-01-24 22:08
일단 전혀 기대조차되지 않는경기이네요
그냥 드류가 방어하는게 훨씬 이상적이네요
글대로라면 드류만 개 찌끄레기되는건데
profile
조사장 등록일: 2021-01-24 22:50
골드버그와 시나의 대결 자체는 괜찮다고 보는데 챔피언십은 걸지 않는 게 낫겠죠.
profile
ClaymoreCountry 등록일: 2021-01-24 22:56
드류 맥킨타이어 vs 존 시나가 더 흥미롭네요
profile
황신 등록일: 2021-01-24 23:19
저도 드류vs시나로 가서 시나가 드류한테 제대로 횃불 건네주는 시나리오가 나아보여요. 아님 시나vs골벅 논 타이틀로 가든가..... 요즘 보면 시나라고 딱히 레매 이후에 풀타임으로 wwe에서 뛰어줄거 같지가 않거든요.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21-01-25 02:02
알바 둘 중 하나한테 벨트를 맡겨놓으면 그 뒷감당은 어떻게 해야 할지 짐작이 안 가네요.
profile
파이팅 등록일: 2021-01-25 02:17
골벅 vs 시나도 드림매치이고, 좋은 매치업이지만

개인적으론 둘 다 각자 현역 후배 레슬러들과 붙어서

그들이 겟오버하게 도와주면 더 좋을 거 같네요.

그리고 아마도 시나는 이번에야말로 악역으로 등장하지 않을까

싶네요 ^^
profile
홍보석폭동 등록일: 2021-01-25 03:07
어떤 이유를 붙여도 골벅이 다시 챔피언 먹는건 반댑니다.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21-01-25 09:44
차라리 존시나가 드류한테 타이틀 빼았고 레메에서 진짜 대관식을 했으면 했지 골드버그 시나는...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21-01-25 11:09
골드버그, 레스너 이 두 사람은 절대 안되고 시나는 당분간 WWE에서 뛴다는 가정 하에 찬성.
profile
Y2Jericho 등록일: 2021-01-25 14:10
골드버그는 작년에도 그렇게 욕먹었는데
이번에도 레슬매니아 직전에 잠깐 나와서 챔피언 되면

이건 관중들한테도 WWE 슈퍼스타한테도 못할 짓 하는거죠
profile
Randall 등록일: 2021-01-25 15:00
둘이 붙는건 상관없는데 밸트가 걸리는 양상은 바라지 않아요.
profile
티페인 등록일: 2021-01-25 15:31
버팔로님 말씀처럼 올드팬분들은 전혀 보고 싶지 않을 카드지만 현실적으로 흥행력은 보장될 수 밖에 없는 카드이긴 해서 사실 wwe 입장에서는 충분히 언젠가 한번쯤은 써먹을 가치가 분명 있는 나름 비장의 카드라 여길 수 있기 때문에 차라리 두 선수가 더 잊혀지고 더 늙기 전에 지금이라도 빨리 써먹는게 낫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그 매치업이 챔피언쉽이냐 아니냐도 큰 문제긴 한데 제가 빈스 또는 wwe 고위 운영진이라도 벨트를 걸어놓는게 더 이목을 끌 수 밖에 없기 때문에 벨트를 걸되, 후에 다시 현역 로스터에게 어떻게 자연스럽고 세대교체 느낌이 나도록 잡을 해주며 벨트를 넘겨줄지에 대한 많은 고민까지 할 것 같지만 과연 이 모든 것이 어떻게 진행 될런지는 지켜봐야할 수 밖에 없을 것 같네요.
profile
KAKA베이베이 등록일: 2021-01-28 12:51
근데 솔직히 말해서 골드버그 vs 존 시나 개인적으로는 좋은 매치업이라 생각은 됩니다
한 10년전 쯤이라면요
근데 현재 2021년이라면 두 선수의 매치업은 확실한 카드는 아니라고 봅니다
차라리 일반매치면 괜찮을 거 같아요
레슬매니아18에서 헐리웃 헐크호건 vs 더 락의 경기처럼 말이죠
그럼 뭐 아이콘 vs 아이콘으로서는 충족될 거 같긴한데...
WWE챔피언십으로 굳이?? 라는 말을 할 거 같습니다
WWE챔피언십은 드류가 계속 가지고 가면서 다른 현역선수와 맞붙는게 이상적으로 보여지고
골드버그와 존 시나는 말 그대로 흥행력은 보장되니 이벤트성으로 붙히는것도 나쁘지 않다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5082
27158 [스포] 에지의 레슬매니아 상대... [3] KAKA베이베이 21-02-09 347
27157 [스포] 아무래도 '이 스테이블'은 오래 가지 못하고 곧 깨질 것 같더군요~. BuffaloBills 21-02-09 271
27156 [스포] 이번 남성 로얄럼블 우승자로 인해 세워진 기록 2가지 [6] 채군 21-02-08 343
27155 레슬매니아 관중 [4] 코와이네 21-02-08 317
27154 [스포] 과연 '이 선수'는 케이 리 레이를 왕좌에서 몰아낼 수 있을까요? [4] BuffaloBills 21-02-07 397
27153 Butch Reed 별세 MightyJay 21-02-06 207
27152 [스포] 흠, 어째 '그 사람들'이 출연하질 않더니... 좀 아쉽게 되었습니다~. [2] BuffaloBills 21-02-06 571
27151 [링크/번역] 토니 칸과 EC3가 말하는 존 목슬리 JonMOX 21-02-05 282
27150 스티브 오스틴 랜디 오턴 [4] 독사12 21-02-05 292
27149 혹시 벨트 수집하시는 분들은 안계신가요? [8] file MightyJay 21-02-05 300
27148 [스포] 레매37에서 '이 사람'이 누구한테 도전할 것인지도 궁금한데 말이죠 [7] BuffaloBills 21-02-04 352
27147 [스포] 설마 이것이 현실화되나요? [7] DJSoda 21-02-04 520
27146 [링크] 라스 설리반 결국 방출인가요... [5] MightyJay 21-02-03 626
27145 [스포] '이 사람의 배신'은-, 급조된 각본이 아닐까 의심하고 있습니다~. [5] BuffaloBills 21-02-03 523
27144 브레이가 생각보다 오래 쉬는 게... [11] Aces&... 21-02-02 632
27143 [번역] 2ch 토론글 '타나하시 vs 타카기 시합의 해설을 맡은 엘 판타스모...' 공국진 21-02-02 91
27142 [스포] 로럼 절반은 맞았더라구요?! 그 외 [1] 늑트가어... 21-02-02 298
27141 [스포] 가방 최장수 보유 기록이 어떻게 되죠?? [5] 황신 21-02-02 315
27140 [스포] 그러고보니 드류 [6] ClaymoreC... 21-02-02 618
27139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제이 화이트 부활!!!!!!!!!!' [4] 공국진 21-02-02 189
27138 이름값만 따지면 이 스테이블이 최고였죠... [7] 아스와르드 21-02-02 594
27137 [스포] 감정의 골이 깊어진 대결은 결국 레매로 갈듯합니다 [10] I.B 21-02-02 671
27136 [번역] 2ch 게시판 토론 '타나하시는 이제 됐어... → 타나하시 한계잖아...' [2] 공국진 21-02-02 66
27135 아스카 관련... [5] Y2Jericho 21-02-02 306
27134 [스포] 저는 재미 없었네요..ㅜ [5] file ㅣ김권ㅣ 21-02-02 509
27133 [스포] 로럼 우승자들의 선택은 어느 챔피언일까요? [6] 황신 21-02-02 277
27132 [스포] 과연 '이 사람'은 레슬매니아 37에서 누구와 싸우게 될런지~. [6] BuffaloBills 21-02-02 435
27131 [스포] 로얄럼블 2021 감상평 (스압) [2] 황신 21-02-02 295
27130 [스포] 로얄럼블 저는 재미있게 봤어요 [1] 조사장 21-02-01 234
27129 [스포] 2021 로얄럼블 후기 및 기록 [1] 썽원이 21-02-01 408
27128 [스포] 골드버그.. [15] ChoB 21-02-01 791
27127 [링크] 언더테이커가 대뜸 현역 선수들을 디스했었군요 [12] DJSoda 21-02-01 605
27126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⑶-2021 관전포인트 外 [2] 썽원이 21-01-31 186
27125 [스포] 여성부 경기는 '빈 자리'가 너무 많아 보이는데 말이죠~. -_-; [8] BuffaloBills 21-01-31 327
27124 [스포] 2021 로얄럼블 번호 공개 (안 보고싶으면 클릭 안 해도 됩니다.) [3] 또하나의가족 21-01-31 499
27123 오늘 오전 11시부터 프로레슬링 NOAH 대회가 무료 생중계됩니다 공국진 21-01-31 64
27122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⑵-숫자로 보는 로얄럼블 下 [4] 썽원이 21-01-30 161
27121 [스포] '이 팀'에게 No. 1 컨텐더쉽이 주어졌는데… 개인적으로 기대가 커요 [1] BuffaloBills 21-01-30 243
27120 [스포] 2월 NXT 테이크오버 예상 대진표 황신 21-01-29 174
27119 [스포] 이번 로얄럼블 참가로 기록을 세우게 된 돌프 지글러 [8] 채군 21-01-29 358
27118 돌아온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⑴-숫자로 보는 로얄럼블 上 [9] 썽원이 21-01-29 217
27117 [번역] 2ch 토론 '일본에서 프로레슬링이 지금 메이저가 되지 못하는 이유' [2] 공국진 21-01-28 120
27116 이번달에 있을 로럼에서 [5] I.B 21-01-28 288
27115 [스포] 더스티 로즈 태그 팀 클래식 토너먼트 8강 대진표가 확정됐는데요 [3] BuffaloBills 21-01-27 259
27114 미국 내 WWE네트워크가 10억 달러에 팔렸다고 합니다... [2] 황신 21-01-26 458
27113 뒷북이지만-, 하드 투 킬 2021을 꼭 보시라고 말씀드려야겠네요~. BuffaloBills 21-01-26 251
27112 [스포(장문)] 21/01/20 NXT 리뷰 [4] file 채군 21-01-26 152
27111 [스포] 남녀 로얄럼블 우승자 누구들로 예상하시나요?? [10] 황신 21-01-25 440
» [스포] 레매37에 '두 사람'의 출전이 유력하다는 루머가 돌던데 말입니다 [13] BuffaloBills 21-01-24 756
27109 [번역] 2ch 토론글 '열기를 띄지 않는 IWGP 2관 타이틀 분위기...' [2] file 공국진 21-01-23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