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AEW 시다 우먼챔 풀기어 상대가 또 나일라라니

작성자: 음음음음 등록일: 2020.10.30 21:44:37 조회수: 221

디바들이 없긴 없나 보네요 또 나일라라니 

요번에는 시다가 우먼챔 빼앗길 거 같군요.

profile
또하나의가족 등록일: 2020-10-30 21:03
임팩트 쪽에 디오나 퍼라조가 AEW에 갔다면 여성 디비전은 어떻게 될지 모를 일인데 말이죠ㅠ 지금 AEW 운영진이 추구하는 게 뭔지 전혀 모르겠습니다
profile
ㅣ김권ㅣ 등록일: 2020-10-31 01:14
지금 있는 애들 키우려면 시간 많이 걸릴 것 같더라고요..
코로나 때문에 일본쪽 자원도 못 오고..
현재 나일라 vs 시다말고는 PPV용 카드가 없어요. ㅠ
profile
ㅣ김권ㅣ 등록일: 2020-10-31 01:17
위민즈 자원은 꽤 많은데 다들 기량이...
profile
황신 등록일: 2020-10-31 16:05
aew가 여성부는 포기한게 아닌가 싶은게, 당장 스타가 없으면 장기적인 빌드업으로 주자 정해놓고 키우든가 해야되는데, 페넬로페나 빅 스월 같은 애들은 tv쇼 1회성으로 방어전 돌리고, ppv 다가올때마다 급하게 썬더 로사나 나일라 로즈로 선회해버리니까 가뜩이나 모멘텀 없는 선수들이 성장할 여지가 더 없죠...
profile
스턴건 등록일: 2020-10-31 19:54
반면 WWE나 NXT나 여성 디비전의 그 무시무시함이란... 헬 인 어 셀의 사샤 뱅크스 vs 베일리도 그렇지만 NXT 할로윈 해빅의 리아 리플리 vs 라쿠엘 곤잘레스, 시라이 이오 vs 캔디스 르레 경기는 진짜 대단했습니다. 뭔가 군더더기가 하나도 없고 속도감이 왠만한 남자선수들 뺨칠 정도고 범프도 굉장했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4891
26957 [스포] 풀기어 감상과 부킹에 대한 몇 가지 생각 [10] gansu 20-11-10 372
26956 [링크] 언더테이커 등장곡 모음 NBT316 20-11-10 126
26955 [스포] 올해 최고의 PPV (장문주의) [10] file ㅣ김권ㅣ 20-11-09 495
26954 [스포] 아무래도 '이 도전자'는 - 늦어도 내년 2월 말엔 - 챔피언이 되겠죠? [2] BuffaloBills 20-11-09 281
26953 [스포] 눈물.. [11] file ㅣ김권ㅣ 20-11-09 332
26952 [스포] AEW 풀 기어 2020 리뷰 [1] 황신 20-11-09 228
26951 [스포] 향후 팀 RAW와 팀 스맥다운에는 어떤 멤버들이 추가될 것 같습니까? [3] BuffaloBills 20-11-08 359
26950 [스포] 풀 기어 짧은 소감-단언코 올해의 PPV 후보 [10] JonMOX 20-11-08 564
26949 [스포] '이 사람'이 곧 미국으로 옮겨서 활동할 것 같다는 느낌이 들어요... [2] BuffaloBills 20-11-07 561
26948 [스포] HOLY S**T!!! [11] 또하나의가족 20-11-07 528
26947 폴 베어러: 그 영안실 제2장(완결) [2] updatefile NBT316 20-11-07 119
26946 (우여곡절 끝에) 코디 로즈가 '풀 네임'을 되찾아서 다행스럽게 생각합니다~. [1] BuffaloBills 20-11-06 485
26945 폴 베어러: 그 영안실 제1장 updatefile NBT316 20-11-06 140
26944 [번역] 2ch 토론글 '딕 토고가 BEST OF THE SUPER Jr.에 참가하는 걸...' 공국진 20-11-05 79
26943 케인: 화염의 광시곡 제4장(완결) [9] updatefile NBT316 20-11-05 138
26942 [스포] 서바이버 시리즈 챔피언 vs. 챔피언 대진표 변동 가능성은 없을까요? [6] 채군 20-11-05 282
26941 [스포] 멀잖은 미래에 '꽤 크고도 중요한 대립'이 진행될 것 같더군요 [3] file BuffaloBills 20-11-04 583
26940 케인: 화염의 광시곡 제3장 updatefile NBT316 20-11-04 106
26939 [스포(장문)] 20/10/28 할로윈 해벅 특집 NXT 리뷰 [1] 채군 20-11-03 155
26938 한때 애증을 느끼던 남자를 존경하게 되기까지 [1] JonMOX 20-11-03 427
26937 '뻘글'인데... 언더테이커가 '진짜 은퇴 경기'를 치렀음 하는 바람입니다~. [2] BuffaloBills 20-11-03 306
26936 [스포] 어쩌면 서바이버 시리즈는 이 대립이 현실화될 거 같아요 [5] I.B 20-11-03 550
26935 케인: 화염의 광시곡 제2장 [2] updatefile NBT316 20-11-03 137
26934 [스포] AEW 풀 기어 2020 : 프리뷰 겸 감상 - 1 [4] file gansu 20-11-03 356
26933 [스포] 아주아주 간략히 예상한-, AEW 풀 기어 2020의 경기 순서 및 결과 [2] BuffaloBills 20-11-02 248
26932 케인: 화염의 광시곡 제1장 updatefile NBT316 20-11-02 118
26931 [스포] '다음 도전자'는 과연 누가 될 것인지 또 궁금해집니다. 그리고... [5] BuffaloBills 20-11-01 496
26930 [스포] 최근에 나온 로만의 팀 구성은 어쩌면 이렇게 될지도 모르겠네요 [1] I.B 20-10-31 483
26929 데드맨의 정의자들 제5장(완결): 숀 마이클스 [3] updatefile NBT316 20-10-31 172
26928 맷 리들의 이름을 줄인 이유가 웃프군요 [5] gansu 20-10-30 494
» 시다 우먼챔 풀기어 상대가 또 나일라라니 [5] 음음음음 20-10-30 221
26926 [스포] uk에서 미친 경기 나왔네요 [3] 황신 20-10-30 346
26925 데드맨의 정의자들 제4장: 맨카인드 updatefile NBT316 20-10-30 146
26924 [스포(장문)] WWE 헬 인 어 셀 2020 리뷰 [2] 채군 20-10-29 236
26923 [스포] 언디스퓨티드 에라와 싸울 '제4의 사나이'... 좋은 선택이라고 봅니다 [4] BuffaloBills 20-10-29 274
26922 데드맨의 정의자들 제3장: 브록 레스너 updatefile NBT316 20-10-29 142
26921 퍼포먼스 센터에서 또 코로나 집단감염이 있었다는군요 [1] gansu 20-10-28 226
26920 [스포] 연속적으로 '기회'를 얻는 것을 보니, 분명 '징계'는 아닌 모양인데... [7] BuffaloBills 20-10-28 471
26919 데드맨의 정의자들 제2장: 스톤 콜드 스티브 오스틴 updatefile NBT316 20-10-28 156
26918 [스포] 개강추 (장문주의) [15] file ㅣ김권ㅣ 20-10-27 732
26917 [스포] 헬인어셀 2020 리뷰 [5] 황신 20-10-27 268
26916 [번역] 2ch 토론글 '고토 히로키가 '극장판 가면라이더 제로원'에서...' [2] 공국진 20-10-27 85
26915 데드맨의 정의자들 제1장: 트리플 H [3] updatefile NBT316 20-10-27 232
26914 [스포] 슬램! 레슬링의... WWE 헬 인 어 셀 2020 평점을 소개할게요~. ^^ [1] BuffaloBills 20-10-27 291
26913 프로레슬링의 시합 시간에 관해 의견,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습니다 [14] 공국진 20-10-27 165
26912 [스포]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3] ClaymoreC... 20-10-27 390
26911 [스포] 혹시 임레에서도 '진짜 부부 각본'이 또 채택될 가능성은 없을지... [2] BuffaloBills 20-10-26 384
26910 1990년 11월 22일 [4] updatefile NBT316 20-10-26 237
26909 [스포(장문)] 20/10/21 NXT 리뷰 [2] 채군 20-10-25 197
26908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DOUKI 씨에 대해 가르쳐 주세요' 공국진 20-10-25 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