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이번에 번역해 볼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의 글은 '3월 23일 전일본 프로레슬링 고라쿠엔 홀 대회' 실시간 반응입니다.


3대 타이틀 매치가 편성된 가운데 치뤄진 고라쿠엔 홀 대회였는데, 어떤 반응들이 나왔을지 보시죠.


(*'┗ '표시의 글은 바로 위에 글에 대한 답글입니다)





*시작됐어.

더 자리가 텅텅 빌거라 각오했는데 예상 이상으로 사람들이 많이 들어와 있군.

남은건 메인 이벤트까지 얼마나 자리가 더 찰 것인가군.



*아직 제2시합이지만 좋은 열기.



d0038448_5e7b5a68d9919.jpg
*신자키 진세이의 몸의 컨디션이 대단한데.



*삼관 헤비급 타이틀 매치 기대돼.

미야하라가 방어했으면 좋겠지만, 여기서 방어해 버리면 더이상 막을 사람도 없을 것 같고, 스와마가 이기려나...



d0038448_5e7b5a838e2ac.jpg
*다음 세계 주니어 헤비급 타이틀 매치는 DRAGON GATE에서 치루는 건가.



*제이크 리는 진짜로 입장 테마곡을 바꾸는게 좋아.

이 곡은 텐션이 오르지 않아.



*┗ 미안. 난 이 곡 좋아해.



*삼관 헤비급 타이틀 매치도 기대되지만 아시아 태그 타이틀 매치도 기대돼.



d0038448_5e7b5a95cda54.jpg
*진짜냐....



*아무리 봐도 양아치 2정 권총 (코다카 이사미 & 미야모토 유코)이 더 좋은 팀이었군.



*제이크 & 이와모토가 지다니 진짜야? 하하하.

하지만 2정 권총이 분명하게 한단계 위로 보였으니 불만은 없군.



d0038448_5e7b5ab54593e.jpg
*오늘의 스와마는 너무 강한데.

완승이야. 시종일관 스와마의 페이스였어.



d0038448_5e7b5ac1c78e7.jpg
*스와마가 미야하라의 방어 저지!



*스와마는 역시 괴물.



*신예 리그전인 '아스나로 배'는 중지가 아닌 연기.

3월까지 참전할 예정이던 라이징 HAYATO는 참전을 연장할 것 같은데.



d0038448_5e7b5b02cbb44.jpg
*미야하라가 삼관 헤비급 타이틀 최다 방어 신기록을 세우는 아직 이르다고 생각했고, 역사가 걸린 중요한 대회가 이런 어수선한 시기에 치뤄지는건 아니라고 생각했기에 어떤 의미에서 스와마가 저지해 줘서 다행이야.

시합은 설득력 발군이었고.



*그리고 스와마가 벨트를 차지함으로서 여러가지 가능성이 넓혀지겠지.

이시카와와의 삼관 헤비급 타이틀 매치라거나, 챔피언 카니발에 참전하는 스기우라 타카시와의 타이틀 매치 등.



*스와마가 2년 후 전일본 창립 50주년에 대해 이야기했는데 뭔가 큰 일이 일어날 것 같아.

아무튼 5관 챔피언 (*삼관 헤비급 챔피언과 세계 태그 챔피언에 모두 오르는 것) 등극은 축하해둘까.



*메인 이벤트 이하는 전체적으로 대진표가 약했기에 보지 말까 싶었는데, 카와다 토시아키 등의 영상인 '전일본이란 무엇인가' 때문에 당일 현장표를 구입하고 관전했어.

스와마가 이길 뻔한 곳까지 끌고가고 마지막에 무릎, 셧다운식 스플렉스 홀드로 신기록 달성인가 싶었는데,드롭킥 후의 백드롭 홀드로 몰아붙인다는 설득력 있는 흐름으로 불타올랐어.

정말 그 길게 마이크로 말하는 미야하라 극장으로 대회가 마무리 되지 않아서 다행이었어.



*┗ 웃으며 끝내는 미야하라 극장도 좋아하는데. 하하.

역대 최연소 챔피언이었던 시절에 비하면 엄청나게 마이크 실력이 늘어난 것 같아.



*요코스카 스스무가 참전하기 시작한지 얼마 지나지 않았지만 지지를 모으고 있군.

그 마이크의 이상한 탈력감이 좋아. 하하.



*챔피언 카니발이 준비되고 있는 것 같아 안심했어.

죠엘 레드맨 (영국 출신 선수)은 괜찮으려나.



*드롭킥 후의 백드롭은 전율했어.

스와마의 매력은 그 호쾌함이지.

미야하라도 잘 받아줬어.



*스와마가 예전의 점보 츠루타처럼 젊은 3인방을 상대해 주면 좋겠어.

그렇다고 해도 작년에 노무라 나오야에게 패하거나 했지.



*┗ 그렇게 되면 누구에게 이겨도, 져도 이상하지 않은 엄청나게 편리한 챔피언이란게 되는군.




(*이하 이 정리글에 달린 리플 중 일부)





*안이하게 콜을 유도하는 녀석도 없었고, 선수들에 대한 노성과 격려의 목소리가 끊이지 않아 관객들도 좋은 공간을 만들어 줬어~.



*굉장한 시합이었어. 진짜 실력을 발휘하는 스와마를 오랜만에 봤어.

그 미야하라가 지치다니.



*스와마는 여전히 괴물이야.

같은 세대인 이시이 토모히로, 고토 히로키, 타나하시 히로시도 힘내라고.

아직 기회가 있잖아.



*시합 시간 30분이 지났는데 나온 드롭킥의 엄청난 파괴력.

스와마 장난 아니잖아.



*스와마는 츠루타 포지션.

사천왕이 미야하라, 제이크, 노무라, 아오야기라는 구도가 생겼군.



*스와마 굉장해.



*역시 스와마야.




profile
킹콩마스터 등록일: 2020-03-26 01:12
스와마의 경기력이 엄청났나 보내요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20-03-26 09:43
스와마다운 박력 넘치는 파이트가 평소 이상으로 돋보인 시합이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4550
27768 알 스노우와 페리 새턴 같은 기믹도 애티튜드니까 가능했었는 듯... [7] 아스와르드 20-03-28 277
27767 일본 레전드 프로레슬러의 엄청난 트위터 반향 [3] eks150 20-03-27 264
27766 레매 시즌이 처참하고 총체적 난국인 건 첨 보는군요 [7] hsk129 20-03-27 407
27765 [스포] 이번 주 다이너마이트의 Exalted One (고위층) 프로모가... [1] gansu 20-03-27 219
27764 오늘 오후 2시에 PWS 라이브 스트리밍! file Tescoyi 20-03-27 97
27763 그러고 보니 이분 또 레매에서 빠지네요.... [16] 조사장 20-03-27 650
27762 [링크] 일본에서의 대회 중단 또는 강행에 대해 이런 말이 있었습니다 eks150 20-03-26 138
27761 Vice 크리스 벤와 다큐멘터리 감상 [2] file appliepie1 20-03-26 198
27760 [스포] 오늘 AAA 메가 챔피언십 경기 예술이더군요 [4] 황신 20-03-26 235
27759 솔직히-, 최근 일본 프로레슬링 관련 글들을 읽고서 화가 많이 났었습니다~. [4] BuffaloBills 20-03-26 196
27758 [스포] 이번 주 AEW에서 연출 진짜 만족이네요 [3] 기적의RKO 20-03-26 311
27757 [스포] nxt 여성 도전자 결정전 사다리 경기 [9] 황신 20-03-25 299
» [번역] 2ch '3월 23일 전일본 프로레슬링 고라쿠엔 홀 대회' 실시간 반응 [2] 공국진 20-03-25 56
27755 피니쉬 기술중 카운터 최고는 무엇일까요? [16] 스팅게레로 20-03-25 247
27754 삼치의 로스터 운영 방식만큼은 확실히 마음에 듭니다 [5] file ㅣ김권ㅣ 20-03-25 361
27753 그러고 보니까 스맥다운에서 1회 챔피언이 많군요 [2] 아이구이놈아 20-03-25 234
27752 신일본은 내년까지의 계획이 많이 어그러졌네요 [2] 황신 20-03-24 209
27751 [번역] 2ch 토론글 '헤이세이 시절의 신일본 프로레슬링을 이야기해보자' 공국진 20-03-23 73
27750 지금쯤 WWE와 프로레슬링 뉴스 사이트들 사이에 '신경전'이 치열할 듯~. [3] BuffaloBills 20-03-23 137
27749 [스포] 무관중 기간 동안은 이런 연출이 좋다고 봐요 [1] 기적의RKO 20-03-23 457
27748 [스포(장문)] 보면 볼수록 흥미로운 DIY의 캐릭터 설정 [5] 황신 20-03-22 356
27747 에디 게레로 WCW 시절과 WWE 시절은 많이 다르더군요... [7] 아스와르드 20-03-22 428
27746 어제 PWF 무관객 대회를 잘 마치고 왔습니다 [6] 공국진 20-03-22 180
27745 [동영상] 2019년 한국 프로레슬링 PWS 스토리 완벽 정리 Tescoyi 20-03-21 127
27744 당분간은 결과 뉴스만 봐야겠네요 [3] 늑트가어... 20-03-21 349
27743 슬슬 만들어야 되지 않아요? [10] file ㅣ김권ㅣ 20-03-21 545
27742 [스포] 설마 그분이???!!!!!! [7] OZ 20-03-21 638
27741 저는 PWS 못 볼지도 모르겠군요 자넬라굿 20-03-21 125
27740 [번역] 2ch 프로레슬링 토론글 '자이언트 바바는 얼마나 거물이었어?' [2] 공국진 20-03-20 82
27739 레매를 미루는 게 낫지 않을까요 [6] 늑트가어... 20-03-20 177
27738 한국 프로레슬링 PWS가 이번 주 토요일 새벽 케이블 데뷔 file Tescoyi 20-03-20 198
27737 [설문/스포] '레슬매니아 36의 둘째 날 마지막 경기'는... 뭐가 될까요? [2] BuffaloBills 20-03-20 112
27736 STN 스포츠 채널에서 토·일요일 한국 단체인 PWS 경기를 방송 자넬라굿 20-03-20 106
27735 이왕 이렇게 된 거 [1] 국민거품... 20-03-20 214
27734 [스포] 레슬매니아 개최 여부를 놓고 WOR에서 나눈 이야기가 재미있네요 [8] gansu 20-03-19 524
27733 [스포] WWE와 AEW 모두, 이번 주만큼은 '무관중'이란 게 정말 아쉽군요~. [6] BuffaloBills 20-03-19 274
27732 [스포] 레슬매니아36의 대진표는 어떻게 될지 궁금하네요 [4] 파이팅 20-03-19 158
27731 [스포] 드디어 밝혀진 흑막 [5] 황신 20-03-19 594
27730 무관중 라이브쇼 할 바에는 차라리 녹방이 낫지 않을까요? [3] LA405 20-03-19 259
27729 [링크] 더 락의 WWE P.P.V. 승패 전적 정리 업로드합니다 [1] 서티브와이저 20-03-19 136
27728 [스포] 참 이 선수는 말년에 복이 너무 없는 것 같아요... [8] 엑소시스트 20-03-19 534
27727 [스포] 올해는 레슬매니아와 레슬킹덤이 전부 2일 개최로군요 [4] 황신 20-03-19 191
27726 [링크] 반성을 하겠다는 크리스 제리코 [6] eks150 20-03-19 495
27725 [스포] 이 경기가 취소/연기된 모양인데... 정말 아쉬워요~. ㅜㅠ [1] BuffaloBills 20-03-18 198
27724 [스포] 완전히 꼬여버린 UK 드림매치 [1] 황신 20-03-17 419
27723 [스포] 저라면 레슬매니아 말고 [2] overpower 20-03-17 354
27722 [스포] 오늘자 Raw 언더테이커 [3] ROCKERJEFF 20-03-17 454
27721 [스포] 베키 린치는 진정한 the man!!!!! 같네요 [5] OZ 20-03-17 418
27720 WWE에 가려서(?) 그렇지, AEW도 지금 심각한 상황일텐데 말이죠~. [3] BuffaloBills 20-03-17 342
27719 레슬매니아 36도 결국..... [8] OZ 20-03-17 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