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WWE 요즘 경기를 보다가 불편한 장면

작성자: 자넬라굿 등록일: 2020.01.22 23:06:08 조회수: 423

링 밖으로 뛰거나 토네이도 DDT 등을 구사한 후 기술 쓴 선수가 자기도 아픈 티를 낼 때


보통은 기술 건 선수는 아파하지 말아야 할 것 같은데... 보기 안쓰럽고 불편함

BEST 추천 댓글

profile
ㅣ김권ㅣBEST 등록일: 2020-01-22 23:16
수어사이드 다이브랑 토네이도 DDT는 경우에 따라 시전자도 아픈 기술인데요...?

잘 셀링한 건데;;

무슨 초크슬램이나 파워밤을 지적하시는 거면 모르겠는데..
profile
DJSodaBEST 등록일: 2020-01-23 18:17
보통은 자기 몸 갉아먹고서라도 이놈 조진다는 연출이죠. 그냥 이런 액션같은 장르에서는 흔한 연출입니다
profile
안느뇽BEST 등록일: 2020-01-23 01:35
보통 그런 기술들은 '본인도 충격을 받을 것을 감수하고도 상대에게 더 큰 충격을 주기 위해 감행한다'는 전제로 시전하는 것일텐데요. 시도때도 없는 오버셀링만 아니라면 오히려 상황에 맞는 적절한 셀링이 아닐지요?
profile
ㅣ김권ㅣ 등록일: 2020-01-22 23:16
수어사이드 다이브랑 토네이도 DDT는 경우에 따라 시전자도 아픈 기술인데요...?

잘 셀링한 건데;;

무슨 초크슬램이나 파워밤을 지적하시는 거면 모르겠는데..
profile
비소 등록일: 2020-01-22 23:50
보통 높은 곳에서 떨어지면 바닥이 트램폴린이나 푹신한 매트가 아니고서야 그 충격은 대부분 본인에게 갈 수 밖에 없는거죠
오히려 그런 기술을 걸고 안아픈척하는게 더 부자연스럽고 불편해요
profile
썽원이 등록일: 2020-01-23 00:40
아픈걸 아프지 않은척 셀링하라니..
profile
안느뇽 등록일: 2020-01-23 01:35
보통 그런 기술들은 '본인도 충격을 받을 것을 감수하고도 상대에게 더 큰 충격을 주기 위해 감행한다'는 전제로 시전하는 것일텐데요. 시도때도 없는 오버셀링만 아니라면 오히려 상황에 맞는 적절한 셀링이 아닐지요?
profile
엑소시스트 등록일: 2020-01-23 10:23
반대로 작성자님이 레슬러인데 프로그 스플래쉬를 사용하는 선수고 상대한테 스피어를 날리는데 뒤에 사다리나 테이블이 있어요 그럼 안아플까요?? 본인도 엄청 아프죠 근데 그걸 아픈척이라고하면...??
profile
LA405 등록일: 2020-01-23 16:42
아무리 쇼라지만 고통까지 감춰가며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관객들에게도 경각심을 주어야 따라하질 않죠
profile
흑운 등록일: 2020-01-23 18:05
시전자가 고통을 주기위한 논리에만 입각한다면 어느정도는 참고 가야한다는 생각은 가질수 있지만, 대부분 의견대로 경각심 측면에서나 레슬링이라는게 자신과 상대가 고통을 받아가며 연기를 하는 스포츠라고 생각했을때엔 가져가야하는 셀링은 가져가는게 필요하다고 생각되네요.
profile
DJSoda 등록일: 2020-01-23 18:17
보통은 자기 몸 갉아먹고서라도 이놈 조진다는 연출이죠. 그냥 이런 액션같은 장르에서는 흔한 연출입니다
profile
홍보석폭동 등록일: 2020-01-23 18:27
시전자도 바닥에 패대기쳐지는 기술인데 아픈게 정상이죠. 아프면 아픈것처럼 보여야 리얼리티도 살구요. 아픈걸 아프다고 하지 못하고.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고.
profile
황신 등록일: 2020-01-24 18:55
이 분야 갑은 RVD 아닌가요? 피니시 작렬하고 본인이 더 아파함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4468
27506 [스포] 우려하던 방향이 아니라서 다행이로군요 [4] DJSoda 20-01-27 432
27505 [스포] 마지막 경기 너무 재밌게 봤습니다 [11] 러브차드 20-01-27 501
27504 [스포] 럼블 여자부는 일부 선수가 출전에 차질이 생긴 게 아닐까 싶네요 [6] 켄카킥! 20-01-27 469
27503 [스포] 기왕 '지배자' 역할을 맡기려면, 제거 기록도 깨뜨리는 게 나았을 듯... BuffaloBills 20-01-27 274
27502 로열럼블 최저 별점 몇 점이었나요? [10] 벨몬드 20-01-27 344
27501 [스포] 월드 콜라이드 리뷰입니다 [7] 흑운 20-01-26 192
27500 다시 보는 빌리 코건과 딕시의 법적 분쟁 [6] file 미기와크데 20-01-26 219
27499 [스포] '이 사람'이 좋습니다 [10] file ㅣ김권ㅣ 20-01-26 406
27498 로얄럼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기 [3] 썽원이 20-01-26 174
27497 [스포] 월즈 콜라이드 2020 리뷰 [5] 황신 20-01-26 200
27496 아직 늦지 않았으니, 남성 로얄 럼블 경기는 40인으로 늘려야 할 듯... [5] BuffaloBills 20-01-26 158
27495 [스포] 진짜로 위민스를 떼려고 하는 모양이로군요 [15] 황신 20-01-26 499
27494 [동영상] 다코타 카이를 향한 테간 녹스의 선전 포고 [1] 홍보석폭동 20-01-26 120
27493 [스포] 내일 개최되는 WWE 월드 콜라이드 2020의 경기 순서 및 결과 예상 BuffaloBills 20-01-25 319
27492 [번역] 2ch 게시판 토론글 '체이스 오웬스 "이부시는 날 무서워하고 있다"' 공국진 20-01-25 84
27491 2019년에 사망한 프로레슬러들 [1] 쥬엔류 20-01-24 321
27490 올해 레매에서 HHH는 누구랑 싸우실까요? [15] overpower 20-01-24 569
27489 [동영상] CM 펑크의 원수를 갚아준 다코타 카이 [3] 홍보석폭동 20-01-24 338
27488 [사진] 어제 쥬신 썬더 라이거가 출연한 NHK 방송을 봤습니다 [2] 공국진 20-01-24 137
27487 IB스포츠가 토요일에 WWE 2019 올해의 경기라는 걸 방송하는데 [2] 자넬라굿 20-01-24 351
27486 구글 트렌드를 통해 예상하는 이번 주 시청률 gansu 20-01-23 107
27485 [번역] 2ch 프로레슬링 토론글 '나카니시 마나부에 대해 이야기해보자' 공국진 20-01-23 52
27484 [스포] 올해 로럼 출전자 명단은 정말 빵빵하네요 [4] 조사장 20-01-23 369
27483 로얄 럼블 30인 경기에서 자주 접할 수 있는 장면은... 세스롤린스 20-01-23 166
» 요즘 경기를 보다가 불편한 장면 [10] 자넬라굿 20-01-22 423
27481 [스포] 이번 주 NXT에선... 100% '그들의 난입'이 발생하겠죠? [2] BuffaloBills 20-01-22 67
27480 로얄럼블 경기 볼 때 기대심이 너무 커서 실망할 때 [4] hsk129 20-01-22 334
27479 [스포] 이번 로얄럼블 우승자 예상! [11] KAKA베이베이 20-01-21 429
27478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NXT UK 테이크오버 : 블랙풀 Ⅱ의 평점입니다 [1] BuffaloBills 20-01-21 73
27477 [스포] 오늘 로우를 보니.. [11] file ㅣ김권ㅣ 20-01-21 725
27476 [스포] 이 스테이블의 다음 멤버는 누구일까요? [15] 세스롤린스 20-01-20 674
27475 [링크] PWS 리버스 (2020/01/19) 결과 후기 [1] 올림피언2 20-01-20 125
27474 [스포] 세스 롤린스의 등장 음악 [5] overpower 20-01-19 410
27473 [스포] 로얄럼블 유니버설 챔피언십에 변수가 생겼군요 [2] 황신 20-01-19 493
27472 엘리트가 마티 스컬을 놓친 건 그냥 당연한 일이었던 것 같네요 (+잡담) [8] DJSoda 20-01-18 504
27471 [팟캐스트] 레디 투 럼블 최근 프로레슬링 이야기와 2019 어워드! [2] file 동탁 20-01-18 135
27470 [스포] NXT 여성진은 푸쉬 번호표를 뽑은 사람이 너무 많아요 [13] 황신 20-01-17 385
27469 [동영상] 매트릭스 케빈 오웬스 [1] 홍보석폭동 20-01-17 153
27468 [스포] 브랜디 로즈 캐릭터의 존재 이유 [12] ㅣ김권ㅣ 20-01-16 488
27467 [동영상] 유튜브럼블 : 김미르 선수와의 인터뷰 유튜브 영상! [3] 동탁 20-01-16 45
27466 [스포] 이 경기는 꼭 보세요~!! [5] file ㅣ김권ㅣ 20-01-16 378
27465 [설문] 현직 WWE 여성 아나운서들 중에서 누굴 가장 좋아하십니까? ^^ [4] BuffaloBills 20-01-16 146
27464 [스포] 툴리는 그냥 병풍이었구나 ㅋㅋㅋ;; [21] file ㅣ김권ㅣ 20-01-15 554
27463 최근 나오는 이적 루머들 보면서 [7] inspiration 20-01-15 494
27462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임팩트 하드 투 킬 2020의 평점이랍니다~. BuffaloBills 20-01-14 176
27461 [스포] 이 둘의 대립은 아쉽군요 [13] 러브차드 20-01-14 668
27460 마티 스컬 ROH에 남으려나 보네요? [3] DJSoda 20-01-13 298
27459 [번역] 2ch 토론 '너희들은 챔피언 벨트를 허리에 감는 파? 아니면 어깨에...' [10] 공국진 20-01-13 208
27458 [스포] 결국 '그 사람'이 챔피언으로 등극했습니다 [7] 또하나의가족 20-01-13 650
27457 [스포] NXT UK 테이크오버 : 블랙풀 2 리뷰 [3] 황신 20-01-13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