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2019년도 한달도 남지 않았습니다.

올해도 수많은 경기가 펼쳐졌고 많은 선수들이 활약했습니다.

그 중에 최고의 선수는 누구일까요?

더욱이 올해는 NXT선수들의 활약이 대단했죠


1. 케빈오웬스

사실 챔피언에는 오르지 못했으나

선악역을 오가며 활약을 했고 셰인과의 대립이 기억남습니다.


2. 더 핀드 브레이와이어트

복귀하자마자 무적버프 발동하며 챔피언에까지 올랐죠


3. 세스롤린스

하반기 활약은 미비하지만 전반기 활약이 엄청났기에...

특히 레슬매니아 기간에 활약은 대단했죠


4. 키스 리

정말 영화로 치면 조연급 선수가 하반기들어

엄청난 명경기를 만들며 활약중입니다


5. 애덤 콜

RAW, 스맥다운, NXT 통틀어서

가장 인상적인 한해를 보낸 선수라 생각됩니다.

그냥 설명은 필요없을 거 같습니다.


이 외에 또 어떤 선수가 멋진 활약을 했을까요?

BEST 추천 댓글

profile
gansuBEST 등록일: 2019-12-07 02:11
개인적으로는 대니얼 브라이언이 숨은 MVP 아니었나 싶습니다.

코피 킹스턴, 알리, 버디 머피, 브레이 와이어트, 에릭 로완은 대니얼 있는 방향으로 하루에 한번씩 절해야 하지 않을지....
profile
오딘BEST 등록일: 2019-12-07 09:46
애덤 콜이요. 특히 서시 기간 서사를 주도하면서 NXT가 더 이상 하부리그가 아님을 각인시키는데 굉장히 큰 역할을 했다고 봅니다.
profile
조사장BEST 등록일: 2019-12-06 21:58
베키 린치 입니다
profile
딘앰브로스짱 등록일: 2019-12-06 21:28
위 언급된 번호는 순위가 아니라 걍 순서일뿐이니 오해없으시길...
profile
황신 등록일: 2019-12-06 21:55
애덤콜 베이베
profile
조사장 등록일: 2019-12-06 21:58
베키 린치 입니다
profile
CuttingEdge 등록일: 2019-12-06 22:01
전 신일본은 전혀 모르고 북미 단체만 보는 입장에서 애덤 콜이 최고였다고 말하고 싶네요.
profile
폴헤이먼가이 등록일: 2019-12-07 01:28
애덤콜 베이베이
profile
gansu 등록일: 2019-12-07 02:11
개인적으로는 대니얼 브라이언이 숨은 MVP 아니었나 싶습니다.

코피 킹스턴, 알리, 버디 머피, 브레이 와이어트, 에릭 로완은 대니얼 있는 방향으로 하루에 한번씩 절해야 하지 않을지....
profile
더킹오브킹 등록일: 2019-12-07 02:58
코피킹스턴 아쉽네요...ㅜㅜ
profile
l슈퍼베어l 등록일: 2019-12-07 03:29
저는 매주 메인이벤트의 메인이벤트를 맡았던

새라 로건에게 소중한 한 표 던져봅니다.
profile
오딘 등록일: 2019-12-07 09:46
애덤 콜이요. 특히 서시 기간 서사를 주도하면서 NXT가 더 이상 하부리그가 아님을 각인시키는데 굉장히 큰 역할을 했다고 봅니다.
profile
Randall 등록일: 2019-12-07 11:19
배키린치와 애덤콜이라고 보는데 남녀통틀어서 베키린치라고 봅니다
profile
Aces&Eights 등록일: 2019-12-07 13:22
지금이야 또키소리 듣지만 연초와 상반기를 생각하면 베키가 탑이라고 생각합니다.

당장 상품수익이 말해주고 게임 표지모델까지 했죠.
profile
벨몬드 등록일: 2019-12-07 16:45
경기 퀼리티까지 따지면 애덤 콜이죠.

그거 빼면 브레이 와이엇이나 베키.
profile
inspiration 등록일: 2019-12-07 17:35
개인적으로는 무조건 베이베이인데

메인에서 뛰는것과 인지도를 고려했을때는
아마 베키가 우선 순위이지 않을까 싶네요,
profile
빅쇼KO펀치 등록일: 2019-12-07 20:50
킹 코빈이요 ㅋㅋㅋㅋㅋ
profile
라파라나 등록일: 2019-12-08 10:50
로 만 레 인 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개정) + 13 TripleH 06-04-30 14467
27354 [팟캐스트] 레슬낙낙 E29. PWF 소속 프로레슬러 정하민 선수 인터뷰 CuttingEdge 19-12-16 59
27353 [스포] 내일 이 분이 등장했으면 좋겠습니다 [13] file ㅣ김권ㅣ 19-12-15 553
27352 [링크] 미국 재벌이 3자를 이용해 언론사를 파산시킨 사건 (feat. 헐크 호건) [2] ㅣ김권ㅣ 19-12-15 299
27351 USA 네트워크가 왜 TTTT의 방영을 반대했는지 모르겠으나-, 그렇다고 해서 BuffaloBills 19-12-15 133
27350 [링크] PWS 피닉스 라이즈 (2019/12/14) 결과 후기 올림피언2 19-12-15 71
27349 [스포] 이번 주 NXT 쇼 정말 재밌군요-! [4] file ㅣ김권ㅣ 19-12-15 372
27348 [동영상/링크] 역대급 쇼가 터졌다! file 양성욱 19-12-14 220
27347 [스포] 오랫동안 꾸준히 활동해온 것에 대해, '작은 보상'이 주어진 듯~. [1] file BuffaloBills 19-12-14 306
27346 [동영상] 뼈 때리기 장인 제리코가 디스하는 덥덥이 삽질 모음 [1] 홍보석폭동 19-12-14 327
27345 12월 14일에 열릴 PWS 피닉스 라이즈 최종 대진표 [1] file 킹콩마스터 19-12-13 148
27344 [스포] RAW 위민스 디비젼 스토리 한 번 예상해 봤습니다 [4] CuttingEdge 19-12-13 238
27343 [스포] 전격적으로 '오픈 챌린지'가 선언됐는데... 과연 누가 도전할런지? [8] BuffaloBills 19-12-13 258
27342 오랜만의 직관 고민입니다 ㅎㅎ [6] 나니와호랑이 19-12-13 161
27341 [스포] 사실 내년 로얄럼블은 다소 우승자가 뻔하게 예상되는 것 같아요 [14] CuttingEdge 19-12-12 527
27340 ACH는 이제 누가 말리지 않으면 안되는 상황까지 와버렸네요 [6] eks150 19-12-12 436
27339 내년 신일본 행복회로 (망상) [7] file ㅣ김권ㅣ 19-12-11 232
27338 X-PAC의 nWo 멤버로서 헌액은 좀 보기 안좋군요 [18] 윽찍 19-12-11 559
27337 테디 하트는 선수 생활 위기네요 [2] file 퍼펙트C 19-12-11 459
27336 NXT가 분리되면서 궁금한 게 레슬매니아? [6] 시리우스관우 19-12-10 345
27335 [스포] 다시 돌아와 주셨으면..!! [22] file ㅣ김권ㅣ 19-12-10 682
27334 [스포] 독이 될지 약이 될지 모르겠군요 [10] 엑소시스트 19-12-10 526
27333 [동영상] 다코타 카이의 개판 오분 전 일일 알바 [3] 홍보석폭동 19-12-10 312
27332 사실 wwe에서 활용도에서 젤 불쌍한 선수는... [3] 기적의RKO 19-12-09 401
27331 [스포] 얘네는 한 경기 뺐으면 좋겠어요 차라리 [15] file ㅣ김권ㅣ 19-12-09 540
27330 브레이 와이어트의 최근 캐릭터 모습에 대해서 [21] Crazyclow... 19-12-08 958
27329 [링크] 떠까발 2019 어워드! 여러분의 의견을 받습니다! (~12/12) [9] 양성욱 19-12-08 181
27328 [스포] '유니버설 타이틀을 노릴 도전자'로… 결국 이 사람이 낙점됐는데요~. [11] BuffaloBills 19-12-07 485
27327 [링크] 이젠 서울에서 계속 프로레슬링을 볼 수 있다구!? file 양성욱 19-12-07 200
» [설문] '2019년 WWE 최고의 선수'는 누구라고 생각하시나요 [15] 딘앰브로스짱 19-12-07 406
27325 [스포] NXT UK 테이크오버 : 블랙풀 Ⅱ의 메인 이벤트가 결정됐는데 말이죠 [1] BuffaloBills 19-12-07 219
27324 [스포]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4] 딘앰브로스짱 19-12-06 375
27323 [팟캐스트] 레슬낙낙 E28-2. 서바이버 시리즈 2019 리뷰 [2] CuttingEdge 19-12-06 51
27322 [링크] IB 스포츠에서 토자와의 등장 장면에 대해 요청했나 봅니다 [4] 기적의RKO 19-12-05 340
27321 이 음향을 도대체 어찌해야 하는가.. [2] inspiration 19-12-05 281
27320 [번역]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 토론글 '황제전사 빅 밴 베이더' [4] 공국진 19-12-04 117
27319 '그 사람'이 돌아온다고 하니, '이 코너'의 부활도 기대해 보렵니다~. ^^ [3] BuffaloBills 19-12-04 301
27318 어제 열린 스타케이드는 볼 만했는지... [2] Brainbuster 19-12-03 254
27317 [스포] WWE TLC 2019에서 치러질 주요 경기들이 언뜻 보이는데 말이죠~. [6] BuffaloBills 19-12-03 189
27316 [팟캐스트] 레슬낙낙 E28-1. NXT 테이크오버 : 워 게임즈 2019 리뷰 外 CuttingEdge 19-12-02 83
27315 [번역] 2ch 프로레슬링 토론글 '타이거 핫토리 레퍼리 은퇴 기념 대회 개최' 공국진 19-12-01 66
27314 [팟캐스트] 레디 투 럼블 NXT 테이크오버 및 서바이버 시리즈 후기! 동탁 19-12-01 157
27313 [링크] WWE와 AEW 선수들 최저연봉을 까발려주마!! 양성욱 19-12-01 305
27312 이 선수의 계약 만료가 진짜 코앞이네요 [12] inspiration 19-11-30 639
27311 1월 4일자 레슬킹덤14 티켓을 팝니다 file 수돗물인간 19-11-30 209
27310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WWE 써바이버 시리즈 2019의 평점이래요~. [2] BuffaloBills 19-11-29 257
27309 [스포] 엘리트도 이제 작작 했으면 좋겠는데.. [8] DJSoda 19-11-28 628
27308 NXT 매력적이더군요 [2] ambrosechamp 19-11-28 371
27307 미래에서 왔습니다 [13] overpower 19-11-28 507
27306 [스포] 슬램! 레슬링이 매긴... NXT 테이크오버 : 워게임스 2019의 평점 BuffaloBills 19-11-27 148
27305 마우로 러널로는 왜 자꾸 WWE에 남아서 욕보는 건지 [13] DJSoda 19-11-26 7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