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383명
오늘가입회원 : 2명

전체문서 : 134963
오늘등록문서 : 9
전체댓글 : 544218
오늘등록댓글 : 7

 
profile 인디 [번역] 2ch 토론글 'EVIL의 열애설이 아니라 다행이다'

작성자: 공국진 등록일: 2018.01.15 23:00:44 조회수: 260
홈페이지: http://kkjzato.egloos.com/

d0038448_5a5ca47568da4.png

이번에 번역한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의 글은 'EVIL의 열애설이 아니라 다행이다'입니다.


1월 13일에 발표된 오카다 카즈치카와 인기 성우 미모리 스즈코의 열애설이 발표된 것에 대해 팬들이 신일본 프로레슬링 소속 선수이자 신비주의를 철저히 지키고 있는 '킹 오브 다크니스' EVIL의 열애설이 아니라며 반 농담으로 적어본 글이었습니다.


이번엔 EVIL로 어떤 이야기들을 꽃피웠는지 보시죠.


(*'┗ '표시의 글은 바로 위에 글에 대한 답글입니다)






*EVIL의 연애가 발각된게 아니라 다행이야.



*┗ 정말 그래.



*EVIL과 미모링이 열애 중이었다면 어떻게 되었을까?



*┗ 퀸 오브 다크니스로서 참전.



*EVIL이 아니라 정말 다행이야.



*미모리 스즈코의 팬인 오카 군을 어서 다크니스 월드에 떨어트리라고.



*┗ EVIL이 오카에게 빙의해서 본모습인 와타나베로 돌아온다면 대단원이겠군.



*오카다는 이해가 되는데 EVIL에게 여성팬이 많은건 정말 어째서일까?



*┗ EVIL도 금발 여성하고 손을 잡고있는 사진이 유출된 적이 있었지.


하지만 신일본 게시판에서는


'오늘 밤의 산제물'

'마계의 애완동물에게 줄 식사'

'레이저의 재료가 되어버린다'


라고 이야기하고 그냥 넘어갔어.



*┗ EVIL의 코스프레도 꽤 있고 말이지.



*┗ EVIL은 모성본능을 자극한다는 것 같아.



*┗ EVIL은 정말 보면 기분 좋아지는 프로레슬링을 하니까.

그녀석은 당하는 것에 관해선 진짜로 1급품이야.



*┗ 하지만 타격계 기술에 당해 아파하는게 과장되어 가끔 웃어버려.

어둠의 왕 주제에 너무 감동 좋잖아.



d0038448_5a5ca4a6168ad.jpg
*┗ EVIL과 이시이 토모히로는 신일본의 보물이야. 진짜로.



*지금 신일본에서 열애설이 나온다면 안좋은건 타카하시 히로무, EVIL, 키타무라 카츠야, 나리타 렌 아닐까?

그보다 부탁이니까 마카베 열애설 보도 좀 내줘.



*┗ EVIL의 열애설 보도가 나오면 상대가 엄청 괴롭힘 당할 것 같아.



*┗ 여성팬이 EVIL과 사진을 찍으면 매번 '오늘 밤의 식사'라는 말이 나와서 웃겨.

그리고 EVIL이 다릴 (*타카하시 히로무의 고양이 인형)을 들지 못하게 하는건 EVIL이 먹어버리기 때문이라는 설도 웃겼어.



*EVIL이 "내가 IWGP 헤비급 챔피언에 오르면 신일본 프로레슬링을 다시 암흑시대로 만들어 주마" 라고 말했을 땐 '이녀석 즐기고 있구나'라고 생각했어.



*지금 스캔들이 터지면 가장 충격적인건 EVIL 혼자일걸. 여러가지 의미에서.




(*이하 이 정리글에 달린 리플 중 일부)





*마계의 여왕과 교제 발각이라면 모두가 납득할거야.



*오카다 미모링 교제 사실이 EVIL에게까지 불똥튀어 버렸군. 하하하.



*인간따위하고 사귈리 없잖아.



*오카다에게 이기고 퇴장했을 때 흔치 않은 키스 던지기 포즈를 취했으니 슬슬 여자가 낚이겠군.



*정말 다들 EVIL 좋아하는구나.



*EVIL이라는 이름의 어떤 스캔들과 안좋은 일이 일어나도 팬들이 은폐해주는 사랑받는 캐릭터.



*모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오카모토 도쿄 스포츠 신문 기자와 뜨겁게 이야기를 나눠주면 좋겠어.



*정말 이런 캐릭.... 이 아니라 빙의가 계속되니 감탄하게 돼.

한편으로 연애가 발각된다면 그건 그거대로 EVIL, 또는 신일본이 어떻게 할지 정말 흥미롭고.



*EVIL의 여자는 다들 서큐버스같은 모습일 것 같아.



d0038448_5a5ca5310c297.jpg
*사귄다면 센다이 걸즈의 카산드라 미야기와 사귀면 좋겠어.




profile
Dean-is-Simon 등록일: 2018-01-16 01:11
이 시점에서 SANADA의 반응이 궁금하네요...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18-01-16 08:03
정말 SANADA는 겉으로 표현을 거의 안하는 포커 페이스라서 그 속내를 알 수가 없군요^^;;
profile
DJSoda 등록일: 2018-01-16 02:23
막상 그런 일이 일어나면 처키의 신부 보는 기분일듯
profile
공국진 등록일: 2018-01-16 08:04
분장같은 걸 하고 같이 나와야 할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 11 TripleH 06-04-30 14203
25122 드디어 세스의 커브 스톰프가 부활했군요 [10] DJSoda 18-01-16 1072
25121 골드버그 헌액자는 누가 될까요? [12] 뭐라즈 18-01-16 571
25120 'PWF X LAND'S END 인생공격 4' 관련 글들을 정정코자 합니다 공국진 18-01-16 147
25119 네빌도 TNA 왔으면 좋겠네요... [8] 아스와르드 18-01-16 634
» [번역] 2ch 토론글 'EVIL의 열애설이 아니라 다행이다' [4] 공국진 18-01-15 260
25117 갑자기 생각났는데-, 바비 래쉴리의 MMA 커리어는 앞으로 어떻게 될까요? [4] BuffaloBills 18-01-15 352
25116 [번역] 2ch 토론글 '...오카 토모유키와 오카다 카즈치카에게 인연이 발생' [2] 공국진 18-01-15 167
25115 '최근 임팩트 레슬링과 결별한 세 사람'이 모두 WWE와 계약한다면 [5] BuffaloBills 18-01-15 479
25114 언더테이커가 25주년 로우에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까요? [17] file 홍익인간 18-01-14 972
25113 [번역] 2ch 토론글 '미모리 스즈코와 오카다 카즈치카의 연애 사실이 밝혀짐' [6] 공국진 18-01-14 382
25112 [캡쳐] '연패의 사슬'을 끊어내려는 커트 호킨스... 참 힘들군요~. ^^; [3] BuffaloBills 18-01-14 568
25111 언더테이커가 제대로 가길 바랍니다 [8] NBT316 18-01-13 576
25110 [번역] 2ch 토론글 '좋아하는 파워슬램' [6] 공국진 18-01-13 183
25109 페이지 부상이 심하다고 했지만, 이 정도일 줄은 몰랐거든요 [10] 꼰대제인 18-01-13 1060
25108 저 뉴스가 사실이면 좀 아쉽네요 [5] I.B 18-01-12 950
25107 [스포] 플레어 vs HBK와 비슷한 스토리가 진행되겠군요 [5] 황신 18-01-12 773
25106 [스포] 존 시나의 레매 상대가 누구인지 소식이 나왔네요 [5] gansu 18-01-12 959
25105 [번역] EVOLVE 부커 게이브 사폴스키 유출 이메일 [6] ReyuK 18-01-11 409
25104 레닷님들은 여성 로얄럼블 기대되시나요? [16] DJSoda 18-01-11 611
25103 스맥 하이미드카터 악역들은 좀 아쉽네요... [2] 아스와르드 18-01-11 518
25102 [번역] 2ch 토론글 '전일본 프로레슬링 시절의 코바시 켄타에 대해' [3] 공국진 18-01-11 183
25101 [설문] WWE 믹스드 매치 챌린지의 우승은 과연 어느 팀이 차지할까요? [5] BuffaloBills 18-01-11 167
25100 [번역] 2ch 토론글 '1999년의 무토 케이지를 이야기 해보자' [4] 공국진 18-01-10 223
25099 [스포] 이 정도면... 누가 악역으로 변신(?)할 것인지는 결정된 듯 싶습니다 [4] BuffaloBills 18-01-10 844
25098 [번역] 2ch 토론글 '쵸노 마사히로의 공적을 말해보는 게시판' 공국진 18-01-10 174
25097 [스포] WWE 로얄 럼블 2018의 경기 숫자가 생각보다 꽤 많아 보이네요~. [1] BuffaloBills 18-01-10 419
25096 [번역] 2ch 토론글 '최근의 전일본 프로레슬링에 대하여' [4] 공국진 18-01-10 206
25095 WWE 믹스드 매치 챌린지의 팀 구성이 또 꼬이게(?) 되고 말았군요... [1] BuffaloBills 18-01-10 459
25094 [번역] 2ch 토론글 'SANADA의 소질은 오카다 카즈치카에 뒤지지 않는다' [2] 공국진 18-01-09 164
25093 '베일리의 남자 파트너'로 누가 뽑힐지는... 이건 뭐, 너무나도 뻔하네요~. ^^ [1] BuffaloBills 18-01-09 447
25092 [번역] 2ch 토론글 '로스 인고베르나블레스 데 하폰의 조정자 BUSHI' [2] 공국진 18-01-09 289
25091 [스포] 이번 주 WWE RAW를 생방송으로 본 게 아니라, 잘 모르겠지만... [5] BuffaloBills 18-01-09 795
25090 [번역] 2ch 토론글 '나카니시 마나부의 외모는 엄청 좋았다' [5] 공국진 18-01-09 185
25089 믹스드 매치 새로운 팀으로... [1] 쉐시나 18-01-09 399
25088 진지하게 은퇴 전까지 1번이라도 둘러볼 순 없을지 [12] file 케케님 18-01-08 1012
25087 [스포] '경량급 선수가 아닌 사람'이 205 라이브에 고정 출연할지도 모른다... [2] BuffaloBills 18-01-08 570
25086 돌프지글러의 로얄럼블 우승은 어떨까요? [14] 뭐라즈 18-01-08 885
25085 제리코는 앞으로도 신일본에서 더 활약할 느낌인 거 같습니다 [5] eks150 18-01-07 763
25084 [스포] 만약 '이 사람'이 WWE로 다시 온다면... 과연 성공할 수 있을런지? [3] BuffaloBills 18-01-07 822
25083 [사진] 작년 크리스마스의 일본 여행 ⑵ eks150 18-01-07 171
25082 [사진] 작년 크리스마스의 일본 여행 ⑴ eks150 18-01-07 154
25081 [스포] 레슬킹덤 10이랑 11이 엄청 대단했었던 듯.... [2] 황신 18-01-06 449
25080 [번역] 2ch 게시판의 신일본 'NEW YEAR DASH !!' 흥행 실시간 반응 공국진 18-01-06 265
25079 WWE 믹스드 매치 챌린지는... '리포트 번역'에 고민이 드는군요~. [4] BuffaloBills 18-01-06 564
25078 [스포] 애프터 레슬킹덤 [10] 상한게 18-01-05 617
25077 왓컬쳐 올해의 예측들 [5] 케케님 18-01-05 733
25076 [번역]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의 신일본 '레슬킹덤 12' 흥행 실시간 반응 [6] 공국진 18-01-05 468
25075 [스포] 소문난 잔치... Wrestle Kingdom 12 (신일본 프로레슬링) 감상평 Dean-is-Simon 18-01-05 578
25074 개인적으로 가장 보고싶었던 매치업 [3] file RubyEyed 18-01-05 590
25073 [스포] 레슬킹덤 간략 후기 [5] Tony 18-01-05 5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