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322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4035
오늘등록문서 : 1
전체댓글 : 542133
오늘등록댓글 : 0

 
이번에 번역해 볼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의 글은 신일본 프로레슬링의 'NEW YEAR DASH !!' 흥행 실시간 반응입니다.


어제인 1월 5일, 도쿄 고라쿠엔 홀에서 치뤄진 대회였는데, 어떤 반응들이 나왔을지 보시죠~.


(*'┗ '표시의 글은 바로 위에 글에 대한 답글입니다)





d0038448_5a501f50eb9cb.jpg
*이부시, Cody, 케니의 삼각관계인가.



*제이 스카웃하는데...



d0038448_5a501f5ab38e3.jpg
*화이트 BULLET CLUB 가입인가.



d0038448_5a501f71d441f.jpg
*안들어가는거냐. 하하.

어디로 가려나.



*오~~!! 하하.

좀 다시 봤어. 하하.



*좀 다시 봤다 제이!



*이건.... 케니 추방이라는 흐름인가?



*설마 헌터 클럽!?



*제이 화이트 설마 2대째 BULLET CLUB 헌터로?



*제이의 캐릭터 만들어졌잖아! 다행이다.



*BULLET CLUB이 nWo처럼 분열하는건가?



*제이 좋다. 기대할께.



*이런 제이를 도쿄돔에서 보고 싶었어!



*이부시 Cody에게 린치당함 -> 케니가 구출하고 Cody를 막음 -> 이부시는 금방 빠지고 케니가 제이를 스카웃 -> 제이 BULLET CLUB 티셔츠를 입고 케니와 포웅 -> 그런 줄 알았는데 블레이드 러너!


...어, 어라...? 이부시는.....



*하지만 케니의 신일본에서의 존재감 엄청난데.

오늘 하루 동안 얼마나 엮이는 거야 이거.



*기대되는데.

혹시 BULLET CLUB이 분열되면 제이는 어딘가에 가입하려나?



*스위치 블레이드 기대하고 있어.



*이 수상쩍은 분위기 너무 좋아.



*케니, Cody, 제이.

이쪽이 제일 재밌어졌군.



*다양한 군단의 안간관계를 잘라버리는 존재라면 재밌을지도 모르겠는데.

스팅같은 느낌도 좋겠고.



*┗ 그거 재밌는데.

스위치 블레이드라는 이름을 살린 캐릭터군.



d0038448_5a501faed39e4.jpg
*미노루 멋진데. 하하.



*미, 미노루에게 후지와라 두목 (*스즈키 미노루의 스승이기도 한 '관절기의 귀신' 후지와라 요시아키) 이 씌웠어!



*미노루 어울리는데.



*이상한 헤어 스타일보다 스킨헤드가 박력있어.



*너무 잘 어울려서 짜증나는 수준. 하하하.



d0038448_5a501fc431b4b.jpg
*미노루가 인터콘티넨탈 도전인가.

좋은데.



*스즈키 군은 현재 상태 지속인가.



*┗ 엘 데스페라도는 이걸로 좋은걸까?

계속 쫄다구잖아.



*NEVER에서 지고 그보다 격이 높은 인터콘티넨탈 도전인가.



*오늘 깜짝 사건은 더 없을 것 같군.



d0038448_5a501fdab8196.jpg
*나이토가 그냥 승리.



d0038448_5a501fe70c70b.jpg
*SANADA에게 도전하게 해준다는 건가?



d0038448_5a501ff498b84.jpg
*왔다!



*제리코~~!!!!



*제리코는 귀국한 척 했던건가. 하하.



*마지막에 빅 서프라이즈!



*제리코 vs 나이토라니 진짜야!?



*벨트 없는 나이토와 엮이는 건가.



*이미 엄청난 인기잖아 제리코. 하하.



*역시 제리코 왔구나!

두 번 다시 안온다고 했잖아. 하하.



*역시 제리코.

누가 제일 맛있는 상대인지 알고있어.



*조금씩 트위터로도 나이토를 건드린건 이걸 위한 포석이었나.



*츤데레라는 그건가?



*나이토 vs 제리코라니!

삿포로에서 하든 후쿠오카에서 하든 꼭 보러간다!!



*제리코의 사용법이 완벽.



*오늘도 케니와 제리코가 분위기를 다 가져갔어!



*엄청난 엔딩. 크핫핫핫.



*축! 크리스 제리코 지속 참전 결정!!



*장난아냐. 처음엔 제리코따윈 알게뭐냐라고 생각했는데 지금은 팬이 되어버렸어.

역시 세계 레벨의 선수답군.



*나이토, 리스트 오브 제리코에 들어갔군.



*오오, 다음 오카다에게 도전하는건 SANADA인가!?



*드디어 SANADA 푸쉬 오는건가.



*SANADA가 자아에 눈을 떴어.

다행이야. 보고 싶었던걸 드디어 볼 수 있었어.



*오카다와 동년배인 EVIL, SANADA가 오카다의 라이벌이 되야하니 SANADA 푸쉬는 있을법 하지.



*SANADA가 말했다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 서프라이즈. 크하하.



*SANADA가 말했다. 하하.



*말했다! 말했다!

SANADA가 말했다아아아아아아아.



*무슨 알프스 소녀 하이디의 '클라라가 섰다'냐. 하하하.



*SANADA의 토크가 보물 취급.



*링에서 말해줘.



*SANADA가 말한건 전일본 소속 시절 이후 처음인가?



*┗ WRESTLE-1 이후 처음이려나.



*오카다 vs SANADA는 최고.



*드디어 SANADA 싱글 타이틀 도전인가. 기대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WWE TALK 게시판 이용수칙! + 11 TripleH 06-04-30 14113
25096 [번역] 2ch 토론글 '최근의 전일본 프로레슬링에 대하여' [4] 공국진 18-01-10 197
25095 WWE 믹스드 매치 챌린지의 팀 구성이 또 꼬이게(?) 되고 말았군요... [1] BuffaloBills 18-01-10 455
25094 [번역] 2ch 토론글 'SANADA의 소질은 오카다 카즈치카에 뒤지지 않는다' [2] 공국진 18-01-09 163
25093 '베일리의 남자 파트너'로 누가 뽑힐지는... 이건 뭐, 너무나도 뻔하네요~. ^^ [1] BuffaloBills 18-01-09 436
25092 [번역] 2ch 토론글 '로스 인고베르나블레스 데 하폰의 조정자 BUSHI' [2] 공국진 18-01-09 287
25091 [스포] 이번 주 WWE RAW를 생방송으로 본 게 아니라, 잘 모르겠지만... [5] BuffaloBills 18-01-09 790
25090 [번역] 2ch 토론글 '나카니시 마나부의 외모는 엄청 좋았다' [5] 공국진 18-01-09 182
25089 믹스드 매치 새로운 팀으로... [1] 쉐시나 18-01-09 397
25088 진지하게 은퇴 전까지 1번이라도 둘러볼 순 없을지 [12] file 케케님 18-01-08 999
25087 [스포] '경량급 선수가 아닌 사람'이 205 라이브에 고정 출연할지도 모른다... [2] BuffaloBills 18-01-08 568
25086 돌프지글러의 로얄럼블 우승은 어떨까요? [14] 뭐라즈 18-01-08 874
25085 제리코는 앞으로도 신일본에서 더 활약할 느낌인 거 같습니다 [5] eks150 18-01-07 758
25084 [스포] 만약 '이 사람'이 WWE로 다시 온다면... 과연 성공할 수 있을런지? [3] BuffaloBills 18-01-07 813
25083 [사진] 작년 크리스마스의 일본 여행 ⑵ eks150 18-01-07 167
25082 [사진] 작년 크리스마스의 일본 여행 ⑴ eks150 18-01-07 149
25081 [스포] 레슬킹덤 10이랑 11이 엄청 대단했었던 듯.... [2] 황신 18-01-06 445
» [번역] 2ch 게시판의 신일본 'NEW YEAR DASH !!' 흥행 실시간 반응 공국진 18-01-06 262
25079 WWE 믹스드 매치 챌린지는... '리포트 번역'에 고민이 드는군요~. [4] BuffaloBills 18-01-06 556
25078 [스포] 애프터 레슬킹덤 [10] 상한게 18-01-05 612
25077 왓컬쳐 올해의 예측들 [5] 케케님 18-01-05 731
25076 [번역] 2ch 프로레슬링 게시판의 신일본 '레슬킹덤 12' 흥행 실시간 반응 [6] 공국진 18-01-05 466
25075 [스포] 소문난 잔치... Wrestle Kingdom 12 (신일본 프로레슬링) 감상평 Dean-is-Simon 18-01-05 573
25074 개인적으로 가장 보고싶었던 매치업 [3] file RubyEyed 18-01-05 579
25073 [스포] 레슬킹덤 간략 후기 [5] Tony 18-01-05 557
25072 레킹12 케니vs제리코만 봤는데 제리코는 무슨 한풀이 하는 느낌이네요 [2] DJSoda 18-01-05 811
25071 [스포] 이번 레킹 [20] file l슈퍼베어l 18-01-04 910
25070 [스포] 지난 주까지만 해도, '이 사람'을 악역으로 돌리려나 생각했는데... [1] BuffaloBills 18-01-04 854
25069 프로레슬링은 20대 슈퍼스타가 나오기 참 힘든가봐요... [11] 아스와르드 18-01-03 781
25068 WWE가 LIVE로 전환되고 나니 Randall 18-01-03 708
25067 [번역] 2ch 토론글 '도쿄돔 대회는 1월 4일이기에 의미가 있다' [4] 공국진 18-01-03 291
25066 ib스포츠에서 WWE 생중계하니 [4] cheld 18-01-03 764
25065 밸러 클럽이 스테이블로 쭉 유지될 수 있을까요 [2] 펑크스타일스 18-01-02 606
25064 [정보/번역] 레슬킹덤 12 현장 관람시 유의점, 주의 사항 공국진 18-01-02 177
25063 TNA를 안봐서 그런지 맷하디 기믹이 감흥없네요 [11] 다라아아 18-01-02 756
25062 IB스포츠 당연한 얘기지만 세그먼트 실시간 자막은 없군요 [11] DJSoda 18-01-02 1191
25061 [동영상] 역대 가장 빠른 스완턴 밤? (데이터 주의) [3] eks150 18-01-01 582
25060 [정보] IB 스포츠채널의 WWE 방영 시간표 [1] LastOutLaw 18-01-01 702
25059 [번역] 2ch 토론글 '타카하시 히로무라는 직접 화제를 뿌리는 프로레슬러' 공국진 17-12-31 192
25058 제프하디.에디게레로.크...벤의 챔피언 등극을 보면서 데몬터너 17-12-31 422
25057 요새 WWE는 돈이 그렇게 없는 겁니까 [6] tbdogg89 17-12-31 884
25056 개인적으로 꼽아보는 2017년도 프로레슬링 어워드 [6] 공국진 17-12-30 460
25055 임팩트 레슬링의 PPV가 대폭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는 루머가 떠도네요~. [1] BuffaloBills 17-12-30 261
25054 [팟캐스트] 링 더 벨 시즌 2 : 제3회 링더벨 어워즈 배드뉴스성진 17-12-30 42
25053 예전에는 WWE가 선수들을 영입할 때 [2] cheld 17-12-30 289
25052 이타미 히데오의 미래는 암담하네요 [4] LA405 17-12-29 627
25051 미즈는 조금씩이라도 케릭터 변화를 시도했으면 하는데 [3] 케케님 17-12-29 336
25050 [스포] 이 선수가 돌아올 때에는... [1] 딘앰브로스짱 17-12-29 482
25049 올해 많이 좋아했던 프로레슬러들 [1] eks150 17-12-29 472
25048 [스포] '루세프 데이'에 대해 어떻게 전망이 될런지요 [5] 쌈바 17-12-28 563
25047 [스포] 개인적인 2018년 로얄럼블 우승자 예상 [9] 딘앰브로스짱 17-12-28 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