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11월 8일부터 13일까지 다녀온 오키나와 여행에 대한 후기 마지막 시간입니다.


이번에는 마지막 이틀 동안 봤던 것들에 대해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d0038448_5a169f226a609.jpg
일요일 새벽에 일어나 TV를 켜보니 아침 애니로 '울려라 유포니엄'을 하고 있더군요;

아침에 방송해도 될만한 애니같긴 하지만 좀 의외였습니다;;


d0038448_5a169f236e450.jpg
그리고 아침 정보 프로그램에선 '국민영예상'을 거절한 레전드 야구선수 후쿠모토 유타카에 대한 이야기가 소개되었는데, 그 이유는 "노상방뇨를 볼 수 없게 되니까"라는 이유였다고 합니다;;;;


d0038448_5a169f2408781.jpg



d0038448_5a169f2497c94.jpg
외출 준비를 하면서 TV를 보니 특촬물인 가면라이더 빌드와 우주전대 큐레인저가 방영되었는데, 이전보다 방영시간이 늦어졌더군요;


d0038448_5a169f2540641.jpg
이날은 사실상 마지막 관광날이어서 가까운 어시장과 국제거리를 가봤습니다.

국제거리에서는 이전에도 가본 소년점프 관련샵 '점프 스테이션'을 가보니 역시 요즘 인기작인 배구만화 하이큐가 크게 그려져있더군요~.


d0038448_5a169f25cdc09.jpg
내부에는 은혼에 나오는 엘리자베스의 등신대 모형이 있었는데, 영상 촬영은 금지고 사진 촬영만 허용되어 있었습니다.


d0038448_5a169f260f92e.jpg
이날은 국제거리가 차없는 거리가 되었는데, 그런 가운데 오키나와 전통춤인 '에이사'의 길거리 공연이 펼쳐지고 있었습니다.

오키나와에서 꼭 한 번 보고 싶었던 춤이었는데 마침내 볼 수 있어서 기뻤습니다^^.


d0038448_5a16a1b98a52c.jpg
이 춤을 알게된 이유는 2012년을 끝으로 사라진 단체 '오키나와 프로레슬링' 소속 선수였던 '에이사 8' 때문이었는데, 이 선수가 시합 전에 보여주는 에이사 춤이 인상깊었기 때문입니다.


d0038448_5a169f2722dd6.jpg



d0038448_5a169f2761dc8.jpg



d0038448_5a169f2872b68.jpg



d0038448_5a169f3ea1523.jpg



d0038448_5a169f4003182.jpg



d0038448_5a169f405e701.jpg



d0038448_5a169f4101ea5.jpg



d0038448_5a169f41e4752.jpg



d0038448_5a169f41db353.jpg



d0038448_5a169f427eedf.jpg



d0038448_5a169f432caad.jpg



d0038448_5a169f43c9297.jpg



d0038448_5a169f4476a5d.jpg



d0038448_5a169f53ef9d6.jpg



d0038448_5a169f53e46ab.jpg



d0038448_5a169f5540d20.jpg



d0038448_5a169f55d737d.jpg



d0038448_5a169f55c6e42.jpg



d0038448_5a169f5678c5c.jpg



d0038448_5a169f572603e.jpg



d0038448_5a169f57c6aa5.jpg



d0038448_5a169f5920a17.jpg



d0038448_5a169f59ba336.jpg



d0038448_5a169f648174d.jpg



d0038448_5a169f65d75f3.jpg



d0038448_5a169f6685975.jpg



d0038448_5a169f672cf8e.jpg



d0038448_5a169f67cf17a.jpg



d0038448_5a169f687cd1e.jpg



d0038448_5a169f692c03c.jpg



d0038448_5a169f6925f23.jpg



d0038448_5a169f6a7b602.jpg



d0038448_5a169f6a69180.jpg



d0038448_5a169f7636a33.jpg



d0038448_5a169f76d5d2d.jpg



d0038448_5a169f777df03.jpg



d0038448_5a169f77d9470.jpg



d0038448_5a169f78255aa.jpg



d0038448_5a169f797db71.jpg



d0038448_5a169f7a2b71d.jpg



d0038448_5a169f7ac11c4.jpg



d0038448_5a169f7b67c31.jpg
춤을 보니 마치 무술 연무같이 역동적인 동작으로 점프하거나 북을 돌리는 등의 동작으로 보는 사람들을 매료시켰습니다.


d0038448_5a169f7c18aa6.jpg
중간에는 브레이크 댄스와 접목한 현대적인 변형춤도 선보였고


d0038448_5a169f8b50798.jpg



d0038448_5a169f8ba3c1b.jpg



d0038448_5a169f8c4873f.jpg



d0038448_5a169f8d34a92.jpg



d0038448_5a169f8d24d2b.jpg



d0038448_5a169f8e7d6d4.jpg



d0038448_5a169f8e742e1.jpg
다시금 이어진 에이사의 박력있는 공연이 마무리되자 큰 박수갈채가 쏟아졌습니다.


d0038448_5a169f8fc2498.jpg
이날 에이사 공연을 보여준 것은 '오카'라는 팀이었는데, 에이사를 추고싶은 사람을 모집한다는 것과 원하는 관객들로부터 후원금을 받았는데 저도 돈을 넣었습니다^^;


d0038448_5a169f906bde3.jpg
그리고 포토 타임도 있어 북을 들고 같이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에이사는 실제로 보면 절도있고 박력있는 동작이 대단히 멋지니 혹시 오키나와에 가실 일이 있으면 꼭 보시기 바랍니다.


d0038448_5a169f91110d9.jpg
국제거리 길 중간에서 찍어본 풍경.

당분간 볼수 없는 길이라 생각하니 조금 쓸쓸했습니다.


d0038448_5a169fa2a3b47.jpg



d0038448_5a169fa28632c.jpg



d0038448_5a169fa3cb05b.jpg



d0038448_5a169fa46bd07.jpg



d0038448_5a169fa45988b.jpg
밤에는 예고한대로 일본에서 공중파 TV 최초로 방영된다는 영화 '신 고질라'가 방영되었습니다.


d0038448_5a169fa55df09.jpg



d0038448_5a169fa6463bd.jpg



d0038448_5a169fa6ec802.jpg
그리고 중간엔 최근 인기를 끌고있는 게임 '슈퍼마리오 오디세이'의 광고도 볼 수 있었습니다.


다만 다음날 아침에 일찍 일어나 귀국 준비를 해야했기에 신 고질라는 중간까지만 보고 잠들었습니다...


d0038448_5a169fa7857a2.jpg
귀국하는 월요일 아침이 밝았고 뉴스를 켜보니....


d0038448_5a169fa7c8e5c.jpg



d0038448_5a169fe4ae978.jpg



d0038448_5a169fe55d8a9.jpg
전 유도 올림픽 은메달 리스트였고 프로레슬러와 격투가로도 활동한 오가와 나오야의 아들이 전일본 유도 대회에서 우승했다는 소식이 나왔고....


d0038448_5a169fe5f0c3a.jpg
투수와 타자로 모두 맹활약하는 프로야구 선수 오오타니 쇼헤가 메이저 리그 진출을 발표했다는 소식도 나왔습니다.


d0038448_5a169fe696700.jpg



d0038448_5a169fe684a6d.jpg
그리고 아침 정보 프로그램에서는 신일본 프로레슬링 중계에서도 자주 볼 수 있는 노가미 아나운서가 출연해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d0038448_5a169fe71af16.jpg



d0038448_5a169fe7aa418.jpg
공항으로 가는 길.

비가 조금 내리는 가운데 모노레일을 타고 갔습니다.


d0038448_5a169fe8eca55.jpg



d0038448_5a169fe97f840.jpg
무사히 공항에 도착했고


d0038448_5a169fea183ff.jpg



d0038448_5a16a068abbaf.jpg
귀국 비행기에 올라 타 오키나와 공항에 도착하는 진에어 항공기를 본 다음


d0038448_5a16a0693d614.jpg



d0038448_5a16a069c3a9b.jpg



d0038448_5a16a06a6473e.jpg



d0038448_5a16a06b3d9e5.jpg



d0038448_5a16a06bc136c.jpg



d0038448_5a16a06c19879.jpg



d0038448_5a16a06c3b3a3.jpg



d0038448_5a16a06cc69fb.jpg



d0038448_5a16a06e1c326.jpg



d0038448_5a16a07a33fe6.jpg



d0038448_5a16a07ac92bc.jpg
구름 풍경들을 찍으며 조금 흐린 인천공항에 도착하면서 여행을 마쳤습니다.

오는 길에는 아래쪽으로 지나치는 비행기들을 2~3대 정도 볼 수 있었는데 사진을 찍으려하면 전부 지나가버려 아쉬웠습니다;;




이상이 4년만에 2번째로 가본 오키나와 여행이었는데, 지난번 보름동안 여행갔을 때와는 달라진 것도 있고 달라지지 않은 것도 있어서 흥미로운 여행이 되었습니다.


다만 아쉬운 점 두 가지를 꼽아보자면...


*더위때문인지 몰라도 차가 지나가면 매연이 오래 남아있어서 기관지에 좋지 않았습니다;


*길을 건너는데 차가 돌진해와서 위험했던 적이 있습니다;

그 차 운전자는 역설적으로 이쪽을 (길을 다 건널거라고) 믿고 차를 돌진시킨 것이겠지만 속도가 있어 위험했습니다;;;

이런 식으로 조금 교통면에서 간간히 트러블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이런 면만 없으면 좋았는데, 언제 또 가볼 기회가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때까진 이번 여행 추억을 마음속에 소중하고 고이 간직하고 싶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25 '마을 부흥 뿐만이 아니다! 지역 프로레슬링 단체가 펼치고 있는 뜨거운...' 공국진 17-11-24 85
»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⑨ : 차없는 날의 국제거리, 귀국 공국진 17-11-24 78
2623 '풍성한 캐릭터가 인플레 상태를 일으키는 지역 밀착형 로컬 프로레슬링의...' 공국진 17-11-23 155
2622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⑧ :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11/11 대회 메인 이벤트 外 공국진 17-11-23 72
2621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⑦ :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11/11 대회 제2시합 外 공국진 17-11-21 43
2620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7) [2] 공국진 17-11-21 87
2619 '초슈 vs 텐류 '전설의 사투'. 1월 4일 도쿄돔 최고시합' [2] 공국진 17-11-21 79
2618 '...주변국들과 적극적으로 교류하는 신타이완 프로레슬링' 공국진 17-11-20 161
2617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⑥ :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11/11 대회 제1시합 공국진 17-11-20 47
2616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⑤ :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11/11 대회 오프닝 外 공국진 17-11-18 35
2615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④ : 성지 세이화우타키 & 나하 국제거리 공국진 17-11-17 64
2614 '전설의 '학용대결' 제5전. 삼관 헤비급 챔피언이 된 텐류의 한탄' [2] 공국진 17-11-16 84
2613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6) [2] 공국진 17-11-16 77
2612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③ : 츄라우미 수족관 [下] (사진 대량 주의) [2] 공국진 17-11-16 59
2611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② : 츄라우미 수족관 [上] (사진 대량 주의) [2] 공국진 17-11-15 95
2610 오키나와 여행 후기 ① : 도착 [3] 공국진 17-11-14 122
2609 ''선택받은 신의 아이'의 각성. 진정한 프로레슬러가 된 일전' 공국진 17-11-04 95
2608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5) 공국진 17-11-04 61
2607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31) : '역사에 이름을 남기면 좋을 것 같아' [5] 공국진 17-11-03 102
2606 애니멀 하마구치가 말하는 '국제 프로레슬링이란 무엇인가?' (7) [2] 공국진 17-11-03 68
2605 '9년 만의 꿈의 리매치. 간판 외국인 선수 각각의 드라마' 공국진 17-11-02 98
2604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4) [2] 공국진 17-11-02 59
2603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30) : FMW가 3억 엔 부채로 도산... 공국진 17-11-02 122
2602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9) : 하토야마 쿠니오 씨로부터 빌린 돈은... 공국진 17-11-01 106
2601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8) : 참의원 당선... 편견과의 싸움 [1] 공국진 17-10-31 84
2600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7) : "넘어오지 마라"에서 초슈전이 실현... [2] 공국진 17-10-30 95
2599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6) : 초슈 리키의 '땀 묻은 티셔츠'는 애드립이었다 공국진 17-10-30 104
2598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5) : 무타 vs. 니타의 대전료는 1,000만 엔이었다 [4] 공국진 17-10-28 151
2597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4) : "마나베 아나운서가 있었기에..." [2] 공국진 17-10-27 94
2596 '신뢰가 결실을 맺은 세기의 일전. 최강 알렉산더 카렐린과의 은퇴시합' 공국진 17-10-26 129
2595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3) [2] 공국진 17-10-26 53
2594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3) : 홀로 신일본 참전 [6] 공국진 17-10-26 150
2593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2) : FMW를 맡긴 아라이 사장으로부터의 부름 [2] 공국진 17-10-25 97
2592 '명승부의 이면엔 뒷사정이 있다. 격투기 세계제일 결정전의 개막' 공국진 17-10-24 97
2591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1) : 타잔 고토의 전격 탈단 공국진 17-10-24 101
2590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2) 공국진 17-10-24 45
2589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20) : 이노키를 꺾은 텐류에게 승리 外 [2] 공국진 17-10-23 86
2588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9) : 스승 바바의 가르침 공국진 17-10-22 133
2587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8) : 환상으로 끝난 바바와의 전류폭파 外 [4] 공국진 17-10-21 155
2586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7) : 단체의 운명을 건 신일본과의 흥행 전쟁 공국진 17-10-20 80
2585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6) : ...격동의 1991년 공국진 17-10-19 111
2584 '프로레슬러가 큰 부상을 당한 경우... 대체 누구 잘못인가? 보험은?' 공국진 17-10-19 131
2583 '바바 말년의 베스트 매치. 제자 두 사람에게 보여준 불굴의 투지' [2] 공국진 17-10-18 143
2582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1) [4] 공국진 17-10-18 52
2581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5) : 1990년도 프로레슬링 대상 수상 공국진 17-10-18 76
2580 '신일본 vs UWF 전면전쟁. 우에다 우마노스케가 집념의 장외 동반 탈락' 공국진 17-10-17 64
2579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30) 공국진 17-10-17 41
2578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4) : 타잔 고토는 아무 말 없이 전류폭파를... [2] 공국진 17-10-17 112
2577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3) : 일본 최초의 가시철선 데스매치 [2] 공국진 17-10-16 96
2576 오니타 아츠시 히스토리 (12) : 탄생 첫 흥행에서 마이크가 망가져... [2] 공국진 17-10-15 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