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open close

선수 프로필

지 식 사 전

사이트 운영진

관리자 [Buffalo Bills]
관리자 [WManiac]
스태프 [eks150]
스태프 [준피디]
스태프 [지에스티]
스태프 [LastOutLaw]
스태프 [gansu]

사이트 현황

전체회원 : 16158명
오늘가입회원 : 0명

전체문서 : 130539
오늘등록문서 : 2
전체댓글 : 535129
오늘등록댓글 : 1

 

오늘부터 6년전에 블로그에 적어봤던 대회 감상문을 차례대로 올려보려 합니다.



2011년 7월 24일DDT 프로레슬링 도쿄 양국국기관 흥행의 후기인데, 몇일 전에 DDT의 양국국기관 대회가 치뤄지기도 했기에 한 번 올려보려고 합니다.



거의 당시 블로그에 적었던 내용을 붙여넣기한 글이지만, 관심 있으신 분들에겐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그 첫번째 시간으로 양국국기관 도착 후 다크매치 시합의 감상까지를 적어봤는데, 어떤 내용이었을지 한 번보시죠~.





d0038448_4e336728f2be3.jpg

숙소에서 오에도 선을 타고 두 역을 가서 양국국기관 역에 내려서 조금 걸으니 양국국기관의 뒷 모습이 보였습니다.



d0038448_4e33674dad6df.jpg
사진 한 번 찍어봤습니다^^;



d0038448_4e33674d8e4c2.jpg
모퉁이에 있던 표지판

사실 이 양국국기관은 스모 경기장인데 이렇게 프로레슬링 경기장으로도 사용되죠^^.



d0038448_4e33674f4009b.jpg
매표소 앞에 붙어있는 올해의 양국국기관 흥행 포스터



d0038448_4e33674ea7034.jpg
매표소에 붙어있는 좌석 가격들



d0038448_4e336761293d0.jpg
벽 옆에 '폭력단의 입장은 거절하고 있습니다'라고 적힌 문구가 보였습니다.


예전에 스모계가 폭력단 연관으로 발칵 뒤집힌 적이 있었죠...



d0038448_4e33675008aec.jpg
매표소 앞에서 사진 한 장


제가 도착한게 오전 11시 30분 쯤이었는데 다행히 한 명만 앞에 대기하고 있었습니다^^.



d0038448_4e336750ef68b.jpg
양국국기관의 정면 입구쪽 모습



d0038448_4e336761b4ebf.jpg
기다리고 있으니 미치노쿠 프로레슬링의 선수겸 회장인 더 그레이트 사스케가 나타났습니다!


사스케는 이 날 다크매치에 출전할 예정이었고, 그 외에도 아이스 리본 소속의 사쿠라 에미도 봤습니다^^.



d0038448_4e336761338a3.jpg
1시 조금 넘어서 현장 표 판매가 시작되었고 제 자리는 거의 뒷쪽인 12열 1번이었습니다.


매표소에서 돈을 내면 매표소 직원이 어느 자리의 몇 장 등을 종이에 써서 뒤에 넘겨주면 뒤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표를 매표소 직원에게 전해주고 받는 방식이라 특이했습니다.



d0038448_4e336761b60b8.jpg
표를 받고 기다리는 중에 이날 흥행의 팜플렛을 2,000엔에 미리 발매하였습니다.


연습생들이 돌아다니며 팔았는데, 페이지 수도 생각보다 많았고 내용도 알차서 재밌어 보였지만 결국 사지 못했습니다;;



d0038448_4e3367624ecab.jpg
실내 입구 쪽에서 선수와 스텝들이 상품 판매를 준비하는 모습.



d0038448_4e336763a45de.jpg
2시 30분에 드디어 입장 시작!


입장구에서 스텝과 경비원들이 소지 금지인 병, 깡통 등을 소지하고 있지 않은지 가방 검사를 했습니다.



d0038448_4e3367649f9f9.jpg
관련 상품 판매 부수들.

이 외에도 이날 참전 선수들의 단체들인 유니온 프로레슬링, KAIENTAI-DOJO, 프로레슬링 FREEDOMS 등에서 차기 대회들 티켓 예약 판매도 하고 있었습니다.


이날 여러 관련 상품들을 팔았지만 압박이었던 것들을 꼽아보자면....



d0038448_4e33d3dcd26d2.jpg
남색 디노 T셔츠!


제갈공명이 '하하하하'하고 웃으며 남색 드라이버를 준비하자 옆에서 조그맣게 사마의가 '잠깐! 서두르지 마라! 이건 공명의 함정이다."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 사진은 주간 프로레슬링에서 찍었습니다)



d0038448_4e33d3de70dfb.jpg
또 하나.

K-ON! 그림체로 그려진 요시히코 스트랩;

(*이 사진은 주간 프로레슬링에서 찍었습니다)



d0038448_4e336764294ed.jpg
입장할 때 무료로 나눠주는 타단체 흥행 예고 팜플렛들.



d0038448_4e3367833b7c5.jpg
전 관련 상품 구입은 노리지 못하고 500엔짜리 상품 뽑기를 해봤는데, 이부시 코우타 IWGP 주니어 헤비급 챔피언 등극 카드가 뽑히면서 DDT 프로레슬링 머리띠를 받았습니다!!
(당첨되니까 종을 쳐주더군요^^;)


이걸로 야스 우라노처럼 하고 다닐 수 있을거라고 생각했습니다^^(...).



d0038448_4e3367836f113.jpgd0038448_4e3367841e4af.jpg
제 자리는 이 쯤이었습니다.


거의 뒤임에도 불구하고 의외로 링이 가깝게 보이더군요^^.


1층은 맨 앞의 의자들을 제외하면 책상다리를 하고 앉아 볼 수 있는 자리였습니다.


1층 자리들은 꽉차고 제 뒷자리들이 일부 비었지만, 주최측 발표로는 8,600명의 초만원 관객이었다고 하는군요^^.



d0038448_4e3367851290a.jpg
양국국기관 화장실에 갔다가 찍어본 세면대 사진.


손을 대고 있으면 왼쪽 구멍에서 비누, 가운데 구멍에서 물, 오른쪽 구멍에서 바람이 나오는 구조였습니다.


....하지만 제가 시도할 땐 어째서인지 바람은 나오지 않더군요;;;



d0038448_4e336785a0ee3.jpg
양국국기관 천정도 찍어봤습니다.


위쪽 사방으로 역대 요코즈나(스모의 천하장사)들로 보이는 사진들이 걸려 있었습니다.



d0038448_4e336785d2d09.jpg
그리고 3시 30분에 다크매치 시작!



d0038448_4e3367865ea20.jpg
다크매치는 경기장 내부에 실황중계 소리가 들리는 가운데 바깥쪽에서 시작된다고 해서 가봤습니다.



d0038448_4e33678749924.jpg
아니나 다를까 나가자마자 꽉 차있는 사람들!



d0038448_4e336787ca4b2.jpg
열광하는 관객들!


그 이유는?



d0038448_4e33678746b7d.jpg
타카기 산시로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d0038448_4e3367aba144d.jpg
산시로의 '오!'에 맞춰서 모두 '오!'를 외치는 관객들!



d0038448_4e3367ad54f33.jpg
다크매치는 대 중화 통일원 태그 타이틀 매치 타카기 산시로 & 사와 무네노리(도전팀)  대  더 그레이트 사스케 & 릭키 후지(챔피언팀)의 대결이었습니다.



d0038448_4e3367adea6e7.jpgd0038448_4e3367ae95822.jpg
상대를 기다리는 산시로와 사와였지만 챔피언팀이 아직 경기 시작 장소로 안와서 돌아왔습니다;;



d0038448_4e3367ae093a9.jpg
그런데 이 시합의 심판은 놀랍게도 와다 코헤였습니다!!!



d0038448_4e3367af7cce2.jpg
드디어 시합 시작 장소로 출발하는 도전팀.



d0038448_4e3367b044f67.jpg
그리고 이어서 등장한 챔피언 팀 더 그레이트 사스케 & 릭키 후지.



d0038448_4e3367b12b269.jpg
사스케는 요즘 한참 밀고 있는 모습인 '블랙 스완 버젼'으로 등장했습니다;


검은 백조라서 몸 여기저기에 검은 깃털을 붙였죠^^;



d0038448_4e3367b223b01.jpg
드디어 시합 시작!


시합은 양국국기관 전체를 돌아다니는 애니웨어 폴 매치였기 때문에 이렇게 경기장 내부의 오로라 비젼으로 중계 되었습니다.



d0038448_4e3367b2c7c0c.jpg
산시로와 사와는 들고있던 노와 준비해둔 고무보트를 이용해 계단 아래로 미끄러져서 공격을 하려 했는데, 보트는 전혀 미끄러지지 않았고 오히려 자신들이 계단 아래로 굴러 떨어져서 관객들에게 웃음과 경악을 안겼습니다;;;



d0038448_4e3367beee84a.jpg
그래도 고무 보트로 릭키 후지를 공격하는 산시로.



d0038448_4e3367bf2e6ec.jpgd0038448_4e3367bfc367b.jpgd0038448_4e3367c05bb06.jpgd0038448_4e3367c0391dd.jpg
다시 내부로 돌아온 산시로와 사스케!


운 좋게 맨 앞에서 찍었습니다!!



d0038448_4e3367c0d0feb.jpg
그리고 2층 관중석 통로에서 싸우는 양 팀.



d0038448_4e3367c172c86.jpgd0038448_4e3367c20d7ca.jpg
대혼전이 벌여지며 관객들을 열광시켰습니다^^.



d0038448_4e3367c3bc54d.jpg
그 와중에 저~ 멀리에서부터 달려오며 래리어트를 날리려 하는 산시로였는데...



d0038448_4e3367c4545b5.jpg
릭키 후지가 피해버리면서 사와가 맞아버렸습니다;



d0038448_4e3367d92a6ae.jpg
사진상으론 잘 보이지 않지만, 사와는 2층 난간 부분에 걸쳐져서 1층에 떨어질지도 모른다는 위기 상황을 보여주었습니다.


떨어지지 않을 것은 알고 있었지만 그래도 아찔해 보였습니다;;



d0038448_4e3367d955831.jpgd0038448_4e3367d9db37d.jpgd0038448_4e3367dac8f4c.jpg
계속해서 여기 저기서 시합이 진행되었는데...



d0038448_4e3367da4bb75.jpg
지하의 일반인 출입금지 구역까지 들어갔습니다;;



d0038448_4e3367db854ae.jpgd0038448_4e3367dc15c2b.jpg
출입금지 구역에서 격전을 펼치는 네 선수.



d0038448_4e3367dd0fd11.jpgd0038448_4e3367dd9a072.jpg
또다른 출입 금지 구역에 들어가려하자 와다 코헤 레퍼리는 저지했지만...



d0038448_4e3367ddd0ab6.jpg
결국 들어가는 네 선수!



d0038448_4e3367ef77291.jpg
그곳은 식당이었고, 여기서 츠루미 고로가 요리를 하고 있었습니다!!!;;;
(이걸로 츠루미 고로는 3년 연속 양국국기관 대회에 등장하는데 성공;;)


해설로는 "요즘 츠루미 고로 씨가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고 들었는데 이 곳이었군요."라고 하더군요^^;



d0038448_4e3367f018391.jpg
그리고 계속 이동하다가 사스케가 자전거를 타고 뺑소니 돌격!


사와 무네노리도 자전거를 타고 뒤를 쫓았습니다.



d0038448_4e3367f0acf14.jpg
사스케는 자전거를 타고 경기장 안으로 들어왔지만 다시 나갔습니다;;;



d0038448_4e3367f02ba0e.jpg
사와 무네노리와 자전거 대결을 펼친 사스케;



d0038448_4e3367f18bc42.jpg
한편 산시로는 테이블 위에 릭키 후지를 눕혀놓고 통로 입장구 위에서 다이브 해서 덮치는 과격한 공격을 선보였습니다.



d0038448_4e3367f15f6aa.jpg
사와와 사스케는 자전거를 타고 누가 끝까지 브레이크를 밟지 않는가하는 '치킨 레이스'를 했는데....



d0038448_4e3367f3143b7.jpg
....둘 다 끝까지 멈추지 않고 관중석 의자와 격돌하는 바보짓을 했습니다;;;



d0038448_4e3367f347004.jpg
아, 한가지 빠트렸는데 출입금지 구역 공방 도중에 릭키 후지의 바지가 좀 내려가 살짝 엉덩이가 보였습니다;


하지만 올려 입지 않더군요;;;



d0038448_4e3367f3ca229.jpg
이 와중에 나온 사스케의 코너 위에서의 토페 콘 히로!



d0038448_4e3367f3b431a.jpg
남은 시합 시간 10분(*양국국기관 흥행 시작인 오후 4시가 되면 자동적으로 시합 종료의 룰 이었습니다)인 가운데 다시 자리를 이동하는 네 선수.



d0038448_4e33683bc643a.jpg
기타로 사와를 공격한 릭키 후지.


그리고 사스케는 무릎의 보호 깁스를 풀어냈습니다.



d0038448_4e33683c6790d.jpg
대기실로 보이는 방으로 들어가니 그 곳엔 사스케와 함께 밴드를 하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그곳에서 사스케와 릭키 후지는 밴드 멤버들과 함께 노래를 불렀는데....



d0038448_4e33683e17446.jpg
이를 저지한 산시로와 사와도 노래를 불렀습니다^^;


사와는 이 와중에 심벌즈를 치면서 노래했는데, 그 심벌즈로 공격도 하더군요^^;;;



d0038448_4e33683d7f900.jpg
네 선수는 또 안쪽으로 들어갔는데, 그 곳은 목욕탕!


여기서 목욕하던 키쿠치 츠요시는 도망쳤습니다^^;;



d0038448_4e33683f25001.jpg
사와는 릭키 후지의 팔을 붙잡고 신자키 진세이의 오가미 와타리를 쓰려다가 욕탕 안에 빠져버렸습니다;;;


한편, 산시로는 사스케를 나무통 안에 거꾸로 집어놓고 샤워기를 틀어 물에 담구더군요^^;



d0038448_4e33683f52952.jpg
산시로는 뭔가 정체를 알 수 없는 통을 가져왔는데, 그 안에는 목욕용 고무 오리 인형이 잔뜩 들어있었습니다.



d0038448_4e33683febf70.jpg
산시로는 그 오리 인형들을 탕 안에 넣었고, 그 탕에 사스케를 SHB(싯 다운 히마와리 밤)으로 떨어트려 핀 폴승!
(시합 시간은 21분 3초)


이로서 타카기 산시로 & 사와 무네노리가 새로운 챔피언 팀이 되었습니다.



d0038448_4e33683fb7ad2.jpg
승리를 기뻐하는 산시로와 함께 탕에 빠진 와다 코헤 레퍼리;



시합은 생각 이상으로 재밌어서 관중들의 분위기를 끌어올리는데 성공했습니다.


이 시합이 과연 다크매치인가하는 생각이 들 정도였죠^^.



d0038448_4e336841776f4.jpg
중계석에서는 '여기까지 실황 중계를 보내드리겠습니다'라고 알리며 본격적으로 이날 대회를 시작했습니다!




다음 시간에는 초반 시합들에 대한 리포트와 감상을 적어보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45 '경이의 75세 그레이트 코지카. 강함과 건강의 비결은?' [2] 공국진 17-09-18 72
2544 '...군단 해산은!? 지금부터 알 수 있는 DRAGON GATE 가을 빅 매치' 공국진 17-09-17 103
2543 애니멀 하마구치가 말하는 '국제 프로레슬링이란 무엇인가?' ⑥ 공국진 17-09-15 28
2542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23) [2] 공국진 17-09-15 82
2541 '킬러 칸이 말하는 나의 명승부!' 공국진 17-09-15 85
2540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22) [4] 공국진 17-09-12 96
2539 '후지나미 타츠미가 말하는 나의 명승부!' [2] 공국진 17-09-12 78
2538 ''대중오락' 프로레슬링 문화를 뿌리내리다. 24년 동안의 역사에 막을 내린…' 공국진 17-09-07 111
2537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21) [2] 공국진 17-09-06 89
2536 '텐류 겐이치로가 말하는 나의 명승부!' [2] 공국진 17-09-06 88
2535 'DDT 프로레슬링이 근미래를 맡긴 남녀. 학생 타케시타 코우노스케와...' [4] 공국진 17-09-04 157
2534 존 시나 vs 로만 레인즈 프로모를 팟캐에서 리뷰한 에지 & 크리스챤 [1] sfdㄴㄹㅇ 17-09-02 527
2533 노 머시 PPV를 앞둔 로만 레인즈와 존 시나의 계약식 세그먼트 (자막 有) [3] sfdㄴㄹㅇ 17-09-02 430
2532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2013년 9월 15일 대회 관전기 공국진 17-09-02 36
2531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2013년 9월 7일 대회 관전기 공국진 17-09-01 58
2530 '인터내셔널한 지역 프로레슬링 단체 류큐 드래곤 프로레슬링' 공국진 17-09-01 92
2529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⑨ 공국진 17-08-31 53
2528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⑧ [4] 공국진 17-08-30 127
2527 '도쿄 여자 프로레슬링이 인기 상승중! 키워드는 '등신대'에게 감정이입' 공국진 17-08-30 135
2526 애니멀 하마구치가 말하는 '국제 프로레슬링이란 무엇인가?' ⑤ 공국진 17-08-29 33
2525 '도쿄돔이 흔들렸다! 전설의 10월 9일 메인 이벤트를 마무리한 격전' 공국진 17-08-29 88
2524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20) 공국진 17-08-29 41
2523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⑦ 공국진 17-08-29 76
2522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⑥ 공국진 17-08-27 32
2521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⑤ 공국진 17-08-26 32
2520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④ 공국진 17-08-25 37
2519 나의 프로레슬링 팬 역사 ③ - 1990년대 중·후반~2001년. 스타 TV [6] 공국진 17-08-25 156
2518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③ 공국진 17-08-24 56
2517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19) 공국진 17-08-24 66
2516 '격투 사상 최대의 '사건'. 이노키 vs 알리전의 잊혀진 시점' 공국진 17-08-24 98
2515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② 공국진 17-08-23 39
» 2011년도 DDT 프로레슬링 양국국기관 흥행 관전기 ① 공국진 17-08-22 55
2513 '전일본을 다시 왕도에 이끈 구세주는 '진격의 대거인'과 '마스크 사장'' [2] 공국진 17-08-22 116
2512 슈퍼베어's WWE 섬머슬램 2017 별점 [3] file l슈퍼베어l 17-08-22 349
2511 슈퍼베어's NXT 테이크오버 브룩클린 3 별점 [8] l슈퍼베어l 17-08-22 340
2510 '지금 기대되는 건 '혈관'이라는 남자. 타케시타 코우노스케, 22세의...' 공국진 17-08-20 93
2509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18) 공국진 17-08-19 121
2508 ''더블 KO' 극한의 사투. 명승부를 낳은 후지나미의 노력' 공국진 17-08-19 80
2507 '나이토 테츠야 또 1년 늦은 G1 제패. 그 현상은 도쿄돔에서의 대합창으로' 공국진 17-08-17 140
2506 릭 플레어가 위독했다는 소식을 들으니 심경이 복잡하네요 [4] sfdㄴㄹㅇ 17-08-15 526
2505 '프로레슬링용 링은 이렇게 만들어져 있었다! 그 구조와 사소한 지식' [5] 공국진 17-08-15 230
2504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2002년 이후 WWE의 시대 구분 [6] sfdㄴㄹㅇ 17-08-12 569
2503 랜디 오튼이 인디 프로레슬링의 경기 스타일을 디스한 리트윗 [31] file sfdㄴㄹㅇ 17-08-12 814
2502 후지나미 타츠미 프로레슬러 인생 45주년 히스토리 (17) 공국진 17-08-11 57
2501 '나이토 vs 타나하시, 오카다 vs 오메가. G1 양국 결승전은 너무 순조로운...' [2] 공국진 17-08-11 76
2500 ''의자대왕'이 사나이의 눈물! 명승부로 승화한 싸움 매치' 공국진 17-08-11 52
2499 '에이스의 칭호를 되찾아라! 40세 타나하시 히로시 '부활의 여름'의 공이...' 공국진 17-08-10 138
2498 '빛과 그림자' 나이토 테츠야와 타카하시 유지로의 역사 공국진 17-08-08 193
2497 '신일본의 '8월 8일 요코하마 문화 체육관'이 특별한 이유. 29년 전의...' 공국진 17-08-08 120
2496 WWE 챔피언쉽 넘버원 컨텐더에 대한 사견 [1] CuttingEdge 17-08-05 477